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5,1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3,7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4,3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평범에 바치다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4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 출판사 : 문학과지성사
  • 발행 : 1999년 10월 11일
  • 쪽수 : 110
  • ISBN : 9788932011127
정가

6,000원

  • 5,400 (10%할인)

    3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3/29(수)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배송비 : 2,500원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292)

  • 상품권

AD

책소개

1990년 <<현대시학>>으로 등단한 여류 시인의 시집. 평범한 것들 속에 날카로운 상상력의 현미경을 들이대고 놀라운 세계를 펼쳐보인다. 평범하고 하찮은 것들 속에 뛰어난 삶의 통찰이 들어있음을 평범한 목소리로노래하지만 그 속에 숨어있는 예각들은 빛난다.

출판사 서평

시집 『평범에 바치다』는 전혀 평범하지 않다. 시인은 평범한 것들 속에 날카로운 상상력의 현미경을 들이대고 놀라운 세계를 펼쳐 보인다. 평범하고 하찮은 것들 속에 뛰어난 삶의 통찰이 들어 있다는 것을 시인은 아무렇지도 않게 그것들의 속을 뒤집어 보여주거나 보는 각도를 달리 함으로써 드러낸다. 그럴 때 시어들의 평범한 목소리는 평범한 것들 속에 숨어 있는 예각들을 끄집어내며 번쩍번쩍 빛난다.

[시인의 말]

"어느 날 한 권의 책을 읽었다
그리고 나의 모든 인생이 바뀌었다"
오르한 파묵 소설 『새로운 인생』의 첫 문장처럼,
"어느 날 한 편의 시를 썼다.
그 후 나의 모든 인생은 바뀌었다"
그리고 나는 지금도 시를 쓴다. 생애 세번째 시집이다.
시집을 낼 때마다 나는 나 자신이, 또한 시가, 달라지기를 바란다. -1999년 9월, 이선영

[시인의 산문]

이 시들이 씌어진 요 몇 년간 나는 평범하게 살았다. 단지 생활의 평범함만이 아니라 나는 어떠한 유의 비범이라거나 일탈을 꿈꾸지 않았다. 꿈꾸려고도.

평범의 녹을 받아먹으며 나는 그동안 안전하게, 심지어 행복하게까지 살았다.

그 평법의 양철 지붕을 아프게 두들기는 심상치 않은 빗줄기가 있어 몇 군데 병원을 드나들며 분주히 때우고 수선하는 것이 근래 내가 처한 삶의 곤경이다. 나의 평범에 병색이 비친다.그간의 평범과의 순탄한 밀월, 그것을 끝낼 때가 되었나 보다.

시인 이선영은1964년 서울에서 태어났으며 이화여대 국문과를 졸업했다. 1990년 『현대시학』을 통해 시단에 등단, 시집으로 『오, 가엾은 비눗갑들』 『글자 속에 나를 구겨넣는다』 등이 있다. 현재 ‘21세기 전망’ 동인으로 활동중이다.

목차

이 상품은 목차가 없습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317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293권)

선택한 상품 북카트담기
펼쳐보기

(총 318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294권)

선택한 상품 북카트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