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4,11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3,03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3,4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미국을 만든 사상들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40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 저 : 정경희
  • 출판사 : 살림
  • 발행 : 2004년 04월 15일
  • 쪽수 : 96
  • 제품구성 : 전1권
  • ISBN : 9788952202154
정가

4,800원

  • 4,320 (10%할인)

    240P (5%적립)

  • 구매

    5,000

    2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  당일배송을 원하실 경우 주문시 당일배송을 선택해주세요.
    •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변경
    • 배송지연보상 안내
    • 이상품 포함 1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해외배송가능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70)

    • 사은품

    출판사 서평

    혁명은 사람들의 마음속에 있다.

    미국의 제2대 대통령인 존 애덤스는 미국혁명이 끝나고 오랜 시간이 흐른 뒤에, 한 편지에서 “혁명은 사람들의 마음속에 있었다”고 썼다. 애덤스의 말이 사실이라면, 본국인 영국정부와 아메리카 식민지인들 사이에 불화가 싹튼 1760년경부터 렉싱턴에서 민병대가 영국군과 충돌한 1775년까지 식민지인들은 마음속에 어떤 생각을 품고 있었을까? 미국혁명의 시대를 살고, 그 혁명에 참여했던 사람들의 지배적인 관념과 신념은 무엇인가?



    혁명의 양날개, 자유주의 vs. 공화주의

    1960년대까지만 해도 미국혁명기의 지배적인 이상은 자유주의이며, 자유주의자 존 록크가 18세기 미국의 정치사상을 지배한 유일한 정치이론가라는 것이 ‘정설’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었다. 벡커는 제퍼슨이 1776년에 작성한 '독립선언서'에 나타난 정치사상을 연구하고 나서, “제퍼슨이 록크를 (그대로) 베꼈다”고 결론짓기까지 했다. 그러나 1960년대 후반부터 ‘공화주의적 수정론자’로 불리는 여러 학자들이 자유주의 대신에 공화주의를 강조하고 나섰다. 이들 수정론자들에 의하면 18세기 말~19세기 초의 미국인들은 공적(公的) 미덕, 즉 개인이 사적(私的)인 이해관계를 공동체의 이익을 위해 기꺼이 종속시키는 것을 강조하는 신념체계, 다시 말해 공화주의를 고수했다. 그러나 미국혁명과 초기 미국에 대한 이들의 공화주의적 해석은 거센 비판을 받았다. 조이스 애플비를 비롯한 자유주의의 주창자들은 이 시기의 미국인들이 공격적 개인주의, 경쟁적 물질주의, 개인의 권리, 실용적 이익집단정치 등을 강조하는 근대적 이데올로기를 신봉했다고 주장하면서, 이 시기의 자유주의의 중요성을 다시금 강조하고 나선다. 이처럼 저자는 미국의 건국을 이룬 결정적인 두 사상의 형성배경과 그 차이점을 시대의 배경 설명, 그리고 그와 관련된 인물들을 통해서 설명하고 있다.



    미국혁명 최후의 전투, 연방주의자 vs. 반연방주의자

    1787년 여름, 필라델피아 제헌회의에서 헌법이 제정되었다. 각 ‘나라(state)’의 대표 55명이 모여 수개월에 걸친 토론과 타협 끝에 헌법을 만들어냈는데, 이 헌법이 바로 현재 세계에서 사용되고 있는 헌법 가운데 가장 역사가 오랜 미국 연방 헌법이다. 그런데 헌법을 비준하는 과정에서 헌법에 대해 찬성하는 사람(연방주의자, Federalists)과 반대하는 사람들(반연방주의자, Antifederalists)이 격렬하게 대립했다. 이 비준논쟁은 ‘미국혁명 최후의 전투’라고 불릴 만큼 치열한 것이었다. 이 책의 저자는 연방주의자와 반연방주의자가 대립하는 과정에서 쏟아져 나온 수많은 정치저술을 통해서 헌법과 관련된 정치적 쟁점이 무엇이었으며, 헌법제정기의 정치사상은 무엇이었는가를 보여준다.

    목차

    건국기 정치사상의 중요성

    미국혁명기 : 자유주의인가 공화주의인가

    헌법제정기Ⅰ : 연방주의자 대 반연방주의자

    헌법제정기Ⅱ : 미덕의 정치

    헌법 : 미국혁명의 완성

    저자소개

    생년월일 1950
    출생지 서울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현 탐라대학교 교수. 서울대학교 대학원 서양사학과에서 「미국 헌법 제정에 있어서 제임스 매디슨의 역할」로 박사학위 받음. 미국 버클리 대학교(University of California at Berkeley) 역사학과 객원교수 역임. 저서로는 [中道의 정치 : 미국 헌법 제정사]. 논문으로는 '혁명기 및 건국 초기 미국의 정치사상', '제임스 매디슨과 권리장전의 제정', '미국 헌법의 제정과 미덕 : 고든 우드의 해석에 대한 비판을 중심으로' 등 다수.

    이 상품의 시리즈

    살림지식총서 시리즈(총 591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71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