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31,35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23,1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26,4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판 보이 쩌우 자서전 [양장]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33,000원

  • 33,000

    990P (3%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8/10(수)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무료배송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28)

  • 상품권

AD

책소개

판 보이 쩌우(1867~1940)는 베트남의 저명한 민족지도자로서 식민지시기 동아시아를 무대로 베트남의 항불 독립운동을 이끌었던 역사적 인물이다. 이 책은 판 보이 쩌우가 프랑스 식민당국에 의해 가택연금을 당하고 있던 1929년에 한문으로 쓴 자서전이다. 그가 평생에 걸쳐서 베트남, 일본, 홍콩, 중국, 태국, 조선 등지를 누비며 한문을 이용해 동아시아 각지의 지식인들과 교유하고 함께했던 투쟁의 기록이기도 하다.

베트남 독립운동사의 주역, 판 보이 쩌우의 자서전 번역 출간
한국과 베트남은 역사적 경험에 있어 공통점이 많이 있다. 가까이로는 국토가 남과 북으로 분단되어 있었던 점도 같고, 외세에 의해 식민지로 전락했던 아픔도 공유하고 있으며, 더 멀리는 동아시아 조공책봉 체제에서 ‘제후국’의 반열에 있었던 점도 같다. 그러니 근대 국가 성립의 정통성이 독립운동에 있다는 점도 당연히 같다. 베트남은 우리의 ‘역사적 거울’이라 할 수 있다. 우리의 역사상이 잘 보이지 않을 때 베트남을 보면 명확해지는 측면이 있다.
우리나라 독립운동사에 백범 김구가 있다면, 베트남의 독립운동사에는 판 보이 쩌우가 있다. 우리에게 판 보이 쩌우가 낯설게 느껴지지만, 그의 한문 저술 『월남망국사』는 발간 즉시 동아시아 전역에 큰 반향을 일으켰으며, 여전히 우리 사회의 역사 시간에 언급되는 비교적 익숙한 책이라 할 수 있다. 이 판 보이 쩌우의 한문 자서전이 이번에 우리말로 번역 출간되었다. 『백범일지』를 떠올리면 우리에게도 이 자서전의 위상이 쉽게 이해될 것이다.

출판사 서평

베트남을 넘어 한국, 동아시아사의 역사를 들여다보다
『판 보이 쩌우 자서전』은 『백범일지』와 마찬가지로 독립운동의 역사를 오롯이 담고 있다. 근왕(勤王) 운동에서 출발한 독립운동이 외교 투쟁으로 발전하고, 외교 투쟁에서의 좌절이 무력 투쟁으로 이어지고, 무력 투쟁에서의 좌절이 의열(義烈) 투쟁으로 이어졌던 피눈물 나는 베트남 독립운동의 역사는 그대로 우리의 독립운동사와 겹쳐진다. 베트남 독립운동 진영이 의열 투쟁으로 나서게 되었던 촉매가 바로 안중근 의사였음을 『판 보이 쩌우 자서전』은 생생히 증언하고 있다. 그런 점에서 『판 보이쩌우 자서전』은 우리의 역사를 다시 돌아보고, 나아가 동아시아를 사유하도록 하는 촉매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판 보이 쩌우는 혁명가인 동시에 탁월한 작가였다. 그는 투쟁이 절망적 상황에 놓였을 때 매문(賣文)으로 동지들의 숙식을 해결하기도 하였던바 그의 작품집에는 수준 높은 시, 소설, 산문이 풍부하게 수집되어 있다. 『판 보이 쩌우 자서전』에도 그의 작가적 역량이 유감없이 발휘되어 있다. 과거 시험 준비를 하면서 오랫동안 수련한 한문 문장력이 독자를 사로잡는다. 『월남망국사』가 동아시아 한문 지식인들을 그토록 흥분시켰던 것은 그의 문장력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보아야 한다.

이 책의 번역을 역사학자가 아닌 한문학 연구자들이 맡게 된 점도 흥미롭다. 20세기 초 동아시아의 외교무대나 지식인들의 소통에 있어 한문은 공용어와 같은 역할을 하였다. 근대 이후에도 상당한 기간 동안 한문이 여전히 역사의 전면에서 적지 않은 역할을 하였던 사정이 작용하였기에 이 책이 한문학 연구자들의 눈에 먼저 포착될 수 있었다. 게다가 마침 베트남의 한놈연구원 소속 연구원이 한국 한문학을 공부하기 위해 한국에 유학을 왔다가 번역진에 합류하게 되었던 사정도 공교롭다. 이로 인해 쯔놈의 해석 등 어려운 문제가 해결될 수 있었다고 한다.

목차

화보
해제

제1부 서장序章-나의 집안과 유년 시절
서문
나를 판결하다
나의 집안과 어린 시절
혁명의 뜻을 품다
호걸들과 결연하다

제2부 국내에서의 혁명 준비
혁명에 착수하다
호앙 호아 탐과 교섭하다
황족 기외후畿外侯 끄엉 데彊?를 맹주盟主로 옹립하다
『유구혈루신서琉球血淚新書』를 통해 여러 지사志士들과 교분을 맺다
베트남 남부지역에서 혁명을 준비하다
띠에우 라 집에서 비밀회의를 열다
땅 밧 호
본격적인 출양 준비를 하다
동지들과 작별하다

제3부 외교활동의 전면에 나서다
은밀히 중국으로 가다
리 뚜에里慧와 인연을 맺다
홍콩에서의 외교 활동
일본으로 건너가다
량치차오를 만나다
일본 정계의 요인을 만나다-이누카이 쓰요시, 오쿠마 시게노부
첫 번째 귀국-인재를 물색하다
류용푸劉永福와 응우엔 투엇阮述을 만나다
요코하마에서의 고된 생활
인력거꾼의 도움으로 인청환을 만나다
쑨원을 만나다
끄엉 데가 출양하다
「유신회장정維新會章程」을 인쇄하다
떠이 호西湖, 판 쭈 찡潘周楨이 출양하다
요코하마의 혁명 기관 ‘병오헌丙午軒’
「해외혈서海外血書」·『속해외혈서續海外血書』를 인쇄하다
홍콩에서의 활동
두 번째 귀국
호앙 호아 탐과 밀약을 맺다

제4부 동유운동의 짧은 성공
다시 베트남을 떠나다
베트남 혁명당의 분열
기외후의 이름으로 모금 운동을 하다
『신월남新越南』을 짓다
땅 밧 호의 서거
운남雲南 잡지사의 편집직원이 되다
동유운동의 어려움이 가중되다
일본 명사들의 원조를 이끌어 내다
월남공헌회를 조직하다
프랑스 정부의 탄압과 방해 공작
학생 해산령이 내려지다
해산 이후 일본 유학파의 독립 투쟁 (1)-박끼 출신
해산 이후 일본 유학파의 독립 투쟁 (2)-쭝끼 출신
동유운동의 조력자들 (1)-마이 라오 방
동유운동의 조력자들 (2)-응우엔 트엉 히엔

제5부 새로운 투쟁 노선의 모색
전세계 혁명의 필요성에 대해 눈뜨다
여러 외국인의 후원을 받다
동아동맹회의 조직과 해산
아사바 사키타로 선생과의 인연
쩐 동 퐁의 자살
일본에서 추방되어 태국으로 가다
무기 조달 거사의 실패
책을 팔며 지내던 시절
은인 저우周 사태師太
쯔엉 꾸옥 우이와 럼 득 머우의 활약
태국에서 농사를 지으며 때를 기다리다

제6부 동아시아 혁명 열기의 고조와 좌절
신해혁명 이후 새로운 활동 모색
월남광복회의 탄생
베트남 국기의 제정과 『월남광복군 방략』 편찬
군용표의 발행
진화흥아회의 성립과 월남광복회의 개편
의열 투쟁으로 방향 전환
부이 찡 로 군의 안타까운 죽음
하노이 식당 폭발 사건
『월남의열사』 집필
의열 투쟁의 실패로 광둥에 수감되다
수감 생활의 시작, 옥중에서 들은 흉보
오스트리아 정부의 자금 지원
석방 이후의 혼돈스러운 정서
중국 남부 여행의 시작
쓰촨에서 윈난까지의 여정
판 바 응옥의 배신
동아시아를 유력하며 활로를 모색하다
판 바 응옥이 암살당하다
『군사잡지』에서 일하다
팜 홍 타이 열사의 의거
월남광복회를 개편하여 월남국민당을 조직하다
프랑스 앞잡이에게 체포되다

부록_베트남 인물 약전

저자소개

판 보이 쩌우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대표작으로 『판 보이 쩌우 자서전』 등이 있다.

김용태 [역]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성균관대 한문학과 교수. 동아시아한문학연구소 소장. BK21 동아시아 고전학 미래인재교육팀 팀장. 19세기 서울지역의 한문학 연구에서 출발하여 근대 동아시아 한문학으로 연구 분야가 확대되었다. 저서로 『19세기 조선한시사의 탐색』, 역서로 『(역주)해외견문록』 등이 있다.

역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박영미 [역]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대표 역서로 『판 보이 쩌우 자서전』 등이 있다.

이한영 [역]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대표 역서로 『판 보이 쩌우 자서전』 등이 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53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29권)

선택한 상품 북카트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