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1,6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EBS 롯데카드 20% (13,32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NEW 우리V카드 10% (14,99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현대카드 7% (15,49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3,3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백거이 시선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1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8,500원

  • 16,650 (10%할인)

    92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  당일배송을 원하실 경우 주문시 당일배송을 선택해주세요.
    •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변경
    • 배송지연보상 안내
    • 무료배송
    • 해외배송가능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270)

    • 사은품(1)

    책소개

    당나라의 위대한 시인 백거이의 대표작을 모았다.

    그동안 국내에는 한적시 위주로만 소개되었으나 이 시집에는 그의 풍유(諷諭)·한적(閑適)·감상(感傷)·잡률(雜律)시를 시기별로 고루 실었다. 그의 시는 동네 할머니나 어린아이조차도 이해할 수 있을 만큼 쉽다. 그렇기에 더욱 누구에게나 감동을 준다.
    백거이는 일생 동안 3000여 편에 달하는 시를 남겨 놓아 당나라 시인 중에 가장 많은 작품을 남긴 시인이며, 이백(李白)과 두보(杜甫) 이후 가장 위대한 시인이라 할 수 있다.

    출판사 서평

    백거이는 강주(江州)에 있을 때에 자신의 시가 작품을 정리 편집하면서 풍유(諷諭)·한적(閑適)·감상(感傷)·잡률(雜律) 네 부문으로 분류한 적이 있다. 이 중 백거이 자신은 풍유시와 한적시를 비교적 중시했다. 풍유시는 "세상 구제"를 반영하고, 한적시는 "자기 수양"을 드러낸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백거이는 <여원구서(與元九書)>에서 "문장은 시대에 부합하게 쓰고, 시가는 현실에 부합하게 지어야 한다(文章合爲時而著, 詩歌合爲事而作)"고 했다. 현실의 중대한 사회 문제를 직시해서 시가는 시대의 맥락과 사회의 변화를 반영하고 잘못된 현실을 바로잡는 구실을 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따라서 그의 시가는 사회 모든 방면에 걸쳐 폐단을 드러내고 권문귀족의 잘못된 행위에 대한 비판 의식을 드러낸 작품이 많다. 그러므로 백거이의 시가 중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풍유시라고 할 수 있다. <신악부(新樂府)> 50수와 <진중음(秦中吟)> 10수 등의 대표작도 여기에 속한다. 이들 작품은 중당(中唐) 시기 사회 각 방면의 중요한 문제를 반영해 현실의 어두운 면과 백성의 고통을 매우 사실적으로 묘사하고 있다.
    백거이의 한적시는 전원에 은거해 조용히 살아가고자 하는 바람과 자기 자신을 고결하게 지키고자 하는 의지를 드러내는 작품이다. 많은 작품들이 '낙천안명(樂天安命)'의 사상을 드러내고 있지만, 이런 시가들의 측면에는 현실에 대한 불만을 포함하고 있어, 그가 한적을 추구하는 이유가 어찌할 수 없는 자아 해탈에 있음을 설명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감상시는 한순간의 시인의 감상을 노래한 것이지만, 종종 깊은 기탁감을 느끼게 해 주고 있다. 유명한 장편 서사시 <장한가(長恨歌)>와 <비파행(琵琶行)>은 인구에 회자되는 백거이의 가장 유명한 작품이다. "아이들도 <장한곡>을 이해하고 읊을 수 있었고, 오랑캐 아이들도 <비파편>을 부를 수 있었다(童子解吟長恨曲, 胡兒能唱琵琶篇)"고 한 것에서 보듯이 시인 당시에도 이미 크게 유행했음을 알 수 있다. 이 두 수의 장편 시는 서사가 곡절이 있고, 소리와 색채의 묘사가 뛰어났으며 분위기의 홍탁(烘托)과 음률 면에서도 예술적인 성취가 높다.
    잡률시는 백거이의 작품 중에서 작품 수가 가장 많다. 이 중 가장 작품성이 있고 독자에게 감동을 주는 작품은 경물을 묘사한 서정성 넘치는 짧은 시들이다. 이들 시는 대부분 백묘(白描) 수법을 사용해 짧은 시편 속에서 생동감 넘치는 경계를 드러내고 있어 인구에 회자하는 작품이 많다.
    백거이의 시가는 기본적인 풍격이 평이하다. 이는 일상적인 시어를 사용해 일상적인 일을 묘사해서 아주 자연스럽게 사람들이 시의 의미를 느끼게 해 준다는 것이다. 이는 또한 서사와 감정 표현이 자연스럽게 일치해 많은 사람에게 깊은 감동을 주고 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백거이는 생전에 이미 시명을 날려 중국 각지에 그의 시가 널리 알려지게 되었으며, 우리나라와 일본에서도 이후 많이 애송되는 주요 작가가 되었다.

    목차

    오래도록 그리워하다
    남몰래 하는 이별
    보리 베는 것을 바라보며
    과중한 세금
    벗으로 인한 상심
    신풍의 팔 자른 노인
    숯 파는 노인
    애초에 원진과 이별한 후에 갑자기 꿈에서 그를 만나고 깼을 때, 편지와 오동꽃 시가 함께 이르자 슬퍼 감회가 일었고 이로 인해 이 시를 짓다
    낙유원에 올라 바라보다
    원진이 새로 대나무를 심었다는 시를 대하고 감회가 일어 보내다
    까마귀가 밤에 울다
    가을날 언덕에 올라 노닐다
    위촌의 비 내리는 속에 돌아오다
    금란자를 생각하며 지은 시 2수 중 첫째 수
    도잠의 시를 본받아 지은 시 16수 중 셋째 수
    배 상공의 꿈을 꾸다
    원진이 관직을 받은 후 통주의 일을 자세히 알려 주자 슬퍼져 감회가 일어 4수를 짓다
    연자루 3수
    남교역에서 원진의 시를 찾아보다
    배에서 원구의 시를 읽고
    이백과 두보의 시집을 읽고 책 뒤에 시를 짓다
    삼양루를 읊다
    비파의 노래
    저녁에 바라보다
    밤에 내린 눈
    대림사 복사꽃
    밤비
    산속에서 홀로 읊다
    악양루를 읊다
    상산로에서 느낀 바가 있어
    판교의 길에서
    자미화
    오랫동안 한 시랑을 만나지 못해 재미 삼아 사운시를 지어 주다
    밤에 돌아오다
    항주춘망
    행간의 꿈을 꾸고
    아침에 떠나 동정산으로 가며 배에서 짓다
    취해서 유우석에게 주다
    [오야제] 곡에 맞춰 짓다
    천진교
    죽은 아들을 곡하다
    가을에 일어나는 생각
    옛 시집을 읽고
    미지 꿈을 꾸고
    상서 유몽득을 곡하며 지은 2수 중 첫째 수

    본문중에서

    보리 베는 것을 바라보며(觀刈麥)

    농가는 한가한 날이 드물지만,
    5월에는 사람들이 배나 바빠진다네.
    밤사이에 남풍이 불어오니,
    보리가 누렇게 밭두렁을 덮었다네.
    며느리와 시어머니는 대그릇에 담은 밥을 이고 가고,
    아이들은 병에 담은 국을 들고,
    줄지어 밭으로 음식을 가지고 가는데,
    장정들은 남쪽 언덕에 있다네.
    발은 여름날 흙의 열기로 찌는 듯하고,
    등은 염천의 햇볕으로 타는 것 같은데도,
    뜨거운 줄 모르고 힘써서 일을 하며,
    다만 긴 여름 해를 아까워하네.
    또 가난한 여인네가 있는데,
    아기를 안고 그 옆에 있네.
    오른손은 떨어진 이삭을 잡고 있고,
    왼쪽 팔에는 낡은 광주리를 걸고 있네.
    그들이 서로 돌아보며 하는 말을 들으니,
    듣는 이가 슬프고 가슴 아프구나.
    집과 밭은 세금으로 다 써 버리고,
    이렇게 이삭을 주워 주린 배를 채운다고 하네.
    지금 나는 무슨 공덕이 있어,
    농사나 양잠을 하지 않는 것인가?
    녹봉으로 300석을 받은 관리는,
    연말에도 남아도는 식량이 있는데,
    이것을 생각하니 스스로 부끄러워서,
    하루 종일 잊을 수가 없구나.

    田家少閑月, 五月人倍忙.
    夜來南風起, 小麥覆?黃.
    婦姑荷簞食, 童稚?壺?.
    相隨餉田去, 丁壯在南岡.
    足蒸暑土氣, 背灼炎天光.
    力盡不知熱, 但惜夏日長.
    復有貧婦人, 抱子在其旁.
    右手秉遺穗, 左臂懸?筐.
    聽其相顧言, 聞者爲悲傷.
    家田輸稅盡, 拾此充飢腸.
    今我何功德, 曾不事農桑.
    吏祿三百石, 歲晏有餘糧.
    念此私自愧, 盡日不能忘.
    (/ '보리 베는 것을 바라보며' 중에서)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백거이(白居易, 772∼846)의 자는 낙천(樂天)이고 호는 향산거사(香山居士) 또는 취음선생(醉吟先生)이다. 일찍이 태자소부(太子少傅)의 벼슬을 지내 ‘백부(白傅)’라고 칭하기도 하며 시호가 ‘문(文)’이라서 ‘백문공(白文公)’이라 부르기도 한다. 당나라의 유명한 시인이자, 문학가다.
    정주(鄭州) 신정(新鄭)에서 태어났으며, 어릴 때 전란으로 인해 5, 6년간 유랑하는데, 이때 사회의 모순을 분명히 인식하게 되었다. 덕종(德宗) 정원(貞元) 16년(800)에 진사과에 급제했고, 18년(802)에는 발췌과고시에 갑등으로 합격해 비서성교서랑을 제수받아 원진(元?)과 함께 관직의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994년에 한국외국어대학교 중국어과를 졸업했고, 동 대학원에서 [원진(元?)과 그 악부시(樂府詩) 연구]로 1998년에 석사 학위를, [두보(杜甫)의 함적(陷賊)·위관(爲官) 시기(時期) 시(詩) 연구(硏究)]로 2005년에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현재는 두보 시를 중심으로 당시(唐詩) 연구를 하고 있다. 중국 사회과학원 방문학자, 강남대학교 중국학센터 객원 연구원을 지냈으며, 한국외국어대학교, 평택대학교, 호서대학교, 강남대학교 등에서 중국 문학과 중국어 관련 강의를 했다. 현재는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반대학원 중어중문학과 BK21PLUS 한중언어문화소통사업단 연구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지식을만드는지식 시선집 시리즈(총 331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271권)

    펼쳐보기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0.0 (총 0건)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