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머니 결제시 최대할인 3천원 / 5만원 이상 결제, 기간 중 1회)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6,4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EBS 롯데카드 20% (7,3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NEW 우리V카드 10% (8,3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현대카드 7% (8,5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7,38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기호학과 미학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16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9,800원

  • 9,220 (6%할인)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  당일배송을 원하실 경우 주문시 당일배송을 선택해주세요.
    •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변경
    • 배송지연보상 안내
    • 이상품 포함 1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해외배송가능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696)

    • 사은품(3)

    책소개

    인간은 의사소통을 위해 기호를 사용한다. 기호학은 인간을 이해하기 위해 기호의 의미와 그 사용 및 의미 작용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인간은 또한 미를 추구하는 존재다. 인간이 추구하는 미를 연구하는 학문이 미학이다. 인간을 이해하기 위한 두 학문, 기호학과 미학이 만나 기호학적 미학이 성립한다. 미적 현상에 대한 기호학적 접근은 이미 많은 기호학자들에 의해 시도된 바 있고, 이를 통해 기호 작용이 궁극적으로 미적 현상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음이 밝혀지고 있다. 그 결과 사람들이 왜, 그리고 어떻게 아름다움을 느끼는지와 이런 미적 느낌이 궁극적으로 사람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할 수 있게 되었다. 이 책은 이런 결과를 열 개의 아이템을 통해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목차

    01 얀 무카르조프스키: 기능적 자율성의 미적 기호학
    02 유리 로트만: 구조적 문화기호학의 미학
    03 롤랑 바르트: 기호학적 텍스트 미학
    04 알기르다스 그레마스·자크 퐁타뉴: 정념기호학과 미학
    05 찰스 샌더스 퍼스: 화용론 미학
    06 찰스 모리스: 행동주의기호학과 미학
    07 막스 벤제: 정보기호학과 미학
    08 에른스트 곰브리치·넬슨 굿맨: 이미지와 기호
    09 움베르토 에코: 미적 코드의 해석기호학
    10 세미르 제키: 신경미학과 뉴로기호학

    본문중에서

    예술은 인간이 세계와 감성적으로 소통하고자 하는 일종의 커뮤니케이션 수단이며 의미를 담은 상징물로 기호 작용과 밀접하다. 이런 점에서 기호학은 예술을 분석하고 인간을 이해하기 위한 중요한 학문적 방법으로 미학과 그 탐구 영역을 공유한다. 바로 이들이 만나는 지점에서 예술이나 문화 현상을 기호학적 시각으로 탐구하는 '기호학적 미학'이 나타난다. 여기서 미적 현상은 대상들의 속성이나 대상 그 자체뿐만이 아니라 일종의 기호의미론의 현상으로 소통 과정과 밀접한 것으로 파악된다.
    (/ '기호학과 미학의 만남'중에서)

    로트만은 참된 예술의 가치는 새로운 언어를 찾는 과정에 있다고 본다. 예술언어와 코드는 밀접한 관계를 갖는데, 로트만은 '언어'라는 용어를 '코드'라는 용어로 대치하는 일반적 용례는 적합하지 않다고 본다. '코드'라는 용어는 이제 막 창조된, 순간적 합의에 의해 도입된 인공적 구조에 관한 관념을 담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코드는 역사를 전제하지 않는 인공 언어의 성격을 갖는다. 반면 '언어'는 무의식중에 역사적으로 지속되는 존재에 관한 관념을 불러일으킨다. 로트만은 언어를 '코드 더하기 그것의 역사'라고 규정한다. 언어라는 용어는 의복, 의식(儀式), 종교적 개념들에까지 확대 적용된다. 나아가 로트만은 극, 영화, 회화, 음악의 '언어'를 특수한 방식으로 조직화된 예술언어로 보고 전체 예술언어에 포함시킨다. .
    (/ '유리 로트만- 구조적 문화기호학의 미학'중에서)

    곰브리치는 재현된 것과 실재의 관계에서 이미지가 하나의 기호처럼 작용한다고 보았다. 우리가 재현된 이미지를 볼 때 이 이미지가 실재의 반영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하나의 오랜 관습이다. 우리는 그림 속의 이미지들을 마치 사진이나 삽화인 것처럼 보고, 그것을 실제나 상상 속의 현실을 반영한 것이라고 해석하는 데 습관이 되어 있다. 그러나 이미지는 대상의 모사상이 아니라 하나의 표본인 경우가 많다. 이 표본을 그려낼 때는 도식이 필요하다. 그럴 경우 이미지는 자연의 기호라기보다는 하나의 상징기호처럼 사용된다.
    (/ '에른스트 곰브리치·넬슨 굿맨- 이미지와 기호'중에서)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12종
    판매수 88권

    전 서원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서원인문사회미학연구소 대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서원대학교 미술학과 연구교수다.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와 동대학원 미학과를 졸업했고 베를린자유대학교 철학과를 수학했다. 홍익대학교 대학원에서 “루카치 미학연구: 미메시스의 문제를 통해 본 예술과 현실의 관계”(1996)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홍익대학교, 한국예술종합학교, 고려대학교 등에서 강의했으며 홍익대학교 겸임교수, 서원대학교 전문연구교수 등을 거쳤다. 한국미학예술학회의 편집위원을 맡고 있다. 현재 기호학적 미학의 관점에서 한국 근현대미술의 미의식을 분석하는 연구에 관심을 갖고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저서로 '미학특강'(2011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커뮤니케이션이해총서 시리즈(총 771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697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