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1,12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8,19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9,3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닉 혼비의 노래들 : 닉 혼비 에세이

원제 : 31 Songs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57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3,000원

  • 11,700 (10%할인)

    6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주문수량
감소 증가

책소개

재기 넘치는 닉 혼비의 음악적 열정을 만나다!

<어바웃 어 보이>, <슬램>의 저자인 영국의 인기작가 닉 혼비의 음악 에세이 『닉 혼비의 노래들』. 이 책은 소설가로 유명해지기 전에 음악평론가로 이름을 얻은 저자가 풀어낸 음악을 소재로 한 평론이 아닌 주관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저자가 노래들에 무엇을 부여했는가가 아니라, 노래들 안의 그 무엇 때문에 그 노래들을 사랑하게 되었는가를 풍부한 음악적 상식, 날카로운 곡 해석과 함께 때로는 시니컬하게, 때로는 유쾌한 농담을 곁들이며 자신이 좋아하는 노래를 이야기한다. 자폐아 아들이 새 노래를 들을 때에 느끼는 감격, 그 아들을 위해 소설을 쓰게 된 사연 등 노래를 매개로 한 저자의 진솔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더불어 자신의 솔직한 경험에 기대어 대중음악, 대중문화의 속성에 대한 깊은 생각을 자극하는 글들을 통해 음악의 의미는 무엇인지, 음악이 우리를 어떻게 성장시키는지 느낄 수 있다.

출판사 서평

음악광 닉 혼비가 만든 ‘믹스 테이프’ 엿듣기

닉 혼비가 음악광이라는 것은 이미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그의 데뷔 소설 [하이 피델리티](영화 제목 <사랑도 리콜이 되나요>)에서 이야기 무수히 쏟아져 나오는 음악들에 감탄한 독자라면, 당연히 이런 의문을 품을 것이다. 대체 닉 혼비는 평소에 무슨 노래를 듣나? 그가 좋아하는 노래는 무엇인가? 브루스 스프링스틴의 ‘Thunder Road’, 루퍼스 웨인라이트의 ‘One Man Guy’, 에이미 만의 ‘I’ve Had It’, 벤 폴즈의 ‘Smoke’, 패티 스미스의 ‘Fishing in a River’, 넬리 퍼타도의 ‘I’m Like a Bird’, 레드 제플린의 ‘Heartbreaker’, 산타나의 ‘Samba Pa Ti’, 밥 딜런의 ‘Can You Please Crawl Out Your Window’ 등에 대해 닉 혼비는 곡 해설과 노래에 얽힌 뒷얘기를 들려 주지만, 결국 그가 하고 싶은 말은 바로 이것이다. ‘이 노래를 아직 못 들어봤다면 제발, 제발 꼭 들어 봐라’.

‘음악을 읽는 맛’이란 이런 것

수많은 베스트셀러를 낸 소설가로 잘 알려진 닉 혼비는 사실 작가로서의 이력을 음악 평론으로 시작한 음악 전문가로, 이런 자신의 장기를 글로 엮은 책이 바로 [닉 혼비의 노래(들)]이다. 하지만 이 책은 엄밀히 말해 음악 평론집이 아니라 ‘음악을 소재로 한 에세이’다. 닉 혼비는 ‘나는 좋아하는 노래를 따라 불러서 다른 사람이 듣게끔 하는데, 그 사람들이 나만큼 그 노래를 좋아하지 않으면 화가 난다’고 말하면서, 그 노래를 도저히 듣지 않을 수 없게끔 그만의 입담을 펼친다. 풍부한 음악적 상식, 날카로운 곡 해석과 함께 때론 시니컬하고 때론 유쾌한 농담을 곁들이며.

-‘어떤 팝 스타를 열렬히 좋아할 때면 지적으로는 불안하기 마련이지만 밥 딜런을 좋아할 때면 그렇지 않을 수 있다. 딜런이 중요한 시인으로서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문제는 거기에 있다. 가장 좋은 음악은 머리가 아닌 영혼에 연결된다. 그런데 내가 걱정하는 바는, 딜런에 대한 온갖 애정이 어찌 보면 반(反)음악적이라는 점이다. 즉, 마음이 중요하지 않고 머리만 중요하다고 말하고 있는 것이다.’ (밥 딜런 ‘Can You Please Crawl Out Your Window’)
-‘ ‘머리에 총 맞은 듯한 충격을 느낄 것이다.’ 수어사이드의 데뷔 앨범에 열광적인 평론가가 한 말이다. 이처럼 위험을 높이 사는 것은 현대 사회에서만 볼 수 있는 현상이다. 전쟁이 없고 물질적으로 풍요롭고 교육열이 과한 시대에 태어났기 때문이다. 그 평론가가 과연 솜 강 전투에서 살아남아 돌아온 사람에게도 어떤 음악을 가리켜 ‘머리에 총을 맞은 충격’이라고 할 수 있을까?’ (수어사이드 ‘Frankie Teardrop’)
-‘팝뮤직을 오래 고집하는 사람은 감수성이 예민한 나이에 로드 스튜어트 같은 사람에게 전적으로 자신을 내맡긴 사람이다. 롤링 스톤스에 빠졌던 사람이라면 솔로몬 버크와 돈 코베이를 듣게 된다. 레드 제플린 팬은 무디 워터스와 하울링 울프를 찾게 된다.’ (로드 스튜어트 ‘Mama You Been on My Mind’)
-‘팝뮤직 대다수가 쓰레기 같고 상상력이 부족하고 겉만 번지레하고 공허하고 반복적이고 유치하다. 팝송의 황금기는 35년이나 지났다. 그럼에도 내가 이 노래를 라디오에서 듣고 CD를 사서 하루에 열다섯 번씩 듣고 있다니…….’ (넬리 퍼타도 ‘I’m Like a Bird’)

노래 뒤에 숨은 작가의 깊은 이야기

음악 애호가라면 당연히 이 책이 즐거울 테지만, 닉 혼비 팬이라면 더더욱 이 책이 반가울 것이다. 그의 대표작 [하이 피델리티], [어바웃 어 보이] 등의 뒷얘기들이 곳곳에 숨어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닉 혼비는 자신의 선호 음악 변화에 대해 이야기하며 인생을 논하고, 개인적인 이야기와 더불어 속내까지 솔직하게 드러내며, 노래들을 더 깊은 감동으로 이끈다.

-‘내가 [어바웃 어 보이]를 쓰기 시작한 것은 우리 아들 대니가 결국 자폐증 진단을 받은 해다. (…) 내가 살아 있는 동안에만 그치지 않고 아들이 살아 있는 동안에도 아들이 안전하게 살 수 있으려면 돈이 더 필요했다.’ (배들리 드론 보이 ‘A Minor Incident’)
-‘장애가 있는 아이를 둔 부모는 한때 아이에 대해 가졌던 야망들을 버려야 함을 아주 빨리 깨닫게 된다. 그 야망은 다른 것으로 대체되지만, 음악에 연관된 야망(<샤인> 스타일의 환상이 아닌 그저 음악을 듣기만이라도 바라는 것)은 해가 없고 쉬 이룰 수 있는 일로 느껴지게 된다.’ (그레고리 아이작스 ‘Puff the Magic Dragon’)
-‘부치 행콕은 그날 혼자 무대에 서지 않았다. 마르스 라쿠튀르라는 여자와 함께했다. 두 사람의 노래는 아주 멋졌다. (…) [하이 피델리티]를 쓸 때 그날 저녁이 떠올랐고 소설 속 로브가 지저분한 술집으로 마리 라살이라는 싱어송라이터를 보러 가게 만들었다.’ (부치 행콕 ‘So I’ll Run’)

추천의 글

사람을 문화적으로 결속시키고 영혼 깊숙이 다다르게 하는 노래의 힘에 대해 쓴 재미있고 멋진 에세이집
- 뉴욕타임스

그의 에세이는 음표 없이 쓴 훌륭한 곡들이다. 그는 글이 뭔지 안다.
- 타임 아웃

음악에 미친 사람이라면 당연히 이 책을 좋아하겠지만, 그렇지 않더라도 누구든 닉 혼비의 재기 넘치고 섬세한 글에 매료될 것이다.
-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

닉 혼비의 진수를 보여주는 책. 음악의 의미는 무엇인지, 음악이 우리를 어떻게 성장시키는지에 대한 독특하고 매력적인 탐험.
- 시애틀위클리

닉 혼비가 광적으로 좋아하는 것들이 어떻게 자신의 인생과 엮여 있는지에 대해 쓸 때면 , 이보다 더 재미있을 순 없다.
- 롤링 스톤

목차

1. Your Love Is the Place Where I Come From - 틴에이지 팬클럽 11
2. Thunder Road - 브루스 스프링스틴 17
3. I’ Like a Bird - 넬리 퍼타도 29
4. Heartbreaker - 레드 제플린 35
5. One Man Guy - 루퍼스 웨인라이트 41
6. Samba Pa Ti - 산타나 47
7. Mama You Been on My Mind - 로드 스튜어트 53
8. Can You Please Crawl Out Your Window? - 밥 딜런 61
9. Rain - 비틀스 61
10. You Had Time - 애니 디프랑코 71
11. I’e Had It - 에이미 만 71
12. Born for Me - 폴 웨스터버그 83
13. Frankie Teardrop - 수어사이드 91
14. Ain’ That Enough - 틴에이지 팬클럽 91
15. First I Look at the Purse - 제이 가일스 밴드 99
16. Smoke - 벤 폴즈 파이브 109
17. A Minor Incident - 배들리 드론 보이 121
18. Glorybound - 더 바이블 129
19. Caravan - 밴 모리슨 137
20. So I’l Run - 부치 행콕 앤드 마르스 라쿠튀르 145
21. Puff the Magic Dragon - 그레고리 아이작스 151
22. Reasons to Be Cheerful Part 3 - 이안 듀리 앤드 더 블록헤즈 159
23. The Calvary Cross - 리처드 앤드 린다 톰슨 159
24. Late for the Sky - 잭슨 브라운 167
25. Hey Self Defeater - 마크 멀케이 177
26. Needle in a Haystack - 벨베레츠 185
27. Let’ Straighten It Out - O. V. 라이트 191
28. Royksopp’ Night Out - 로익솝 199
29. Frontier Psychiatrist - 더 아발란치스 205
30. No Fun / Push It - 솔왁스 205
31. Fishing in a River - 더 패티 스미스 그룹 213
32. Bachelor No. 2 - 에이미 만 219
33. Transcendental Blues - 스티브 얼 229
34. The Boatman’ Call &
No More Shall We Part - 닉 케이브 239
35. El Cancionero - 로스 로보스 249
PS. 팝 퀴즈 261
Discography - 음반 목록 276
옮긴이의 글 286

저자소개

생년월일 19570317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957년 영국 런던 남부에 인접한 서리 주에서 태어났다. 케임브리지 대학을 졸업한 후 교사로 재직하면서 다양한 매체에 글을 기고하다가 전업작가로 전향했다. 첫 작품'피버 피치'(Fever Pitch)를 비롯해서 '하이 피델리티'(High Fidelity), '어바웃 어 보이'(About A Boy)가 모두 독자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어, 혼비는 명실공히 영국 최고의 인기작가가 되었다. 이 작품들은 영화로도 만들어져 큰 성공을 거두었다.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서울대학교 언론정보학과를 졸업하고 한양대학교 영화학과 대학원 과정을 마쳤다. 문화 잡지 「이매진」 수석 기자, 「야후 스타일」 편집장을 거쳐, 지금은 문화평론가와 번역가로 일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 『고양이가 쓴 원고를 책으로 만든 책』, 『신사 고양이』, 『파리에 간 고양이』, 『독거미』, 『일상 예술화 전략』, 『안녕하세요, 고양이 씨』, 『여행 가방 속의 고양이』 등 다수가 있으며, 함께 지은 책으로 『소울 푸드』가 있다.

역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시/에세이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8.7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판매자

    (주)교보문고

    상호

    (주)교보문고

    사업자 종류

    법인사업자

    사업자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이메일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 신고 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만 원 이상 무료, 1만원 미만 2천 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