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결제 시 최대할인 3천원 / 5만원 이상 결제, 기간 중 1회)
삼성카드 6% (22,00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2,2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6,3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8,7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빈 숲 속의 이야기 (큰글씨책)

원제 : GESCHICHTEN AUS DEM WIENER WALD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26,000원

  • 23,400 (10%할인)

    1,3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29)

  • 사은품(7)

출판사 서평

"내가 당신에게 한 말이 있소."
"마리아네, 당신은 나의 사랑을 회피할 수 없을 거라고..."

20세기 독일어권 연극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극작가 호르바트의 대표작이다. 마리아네는 정해진 운명을 거부하고 '행운의 추구'를 꾀하지만, 결국 진정한 사랑을 얻지 못하고 비극적 말로에 이른다. 통상적인 형태의 민중극과는 전혀 다른 결말이다. 1930년대 초 오스트리아 빈의 사회 모습을 엿볼 수 있고, 라이트모티프로 사용되는 음악을 찾아보는 재미도 있는 작품이다.

음악의 도시 빈을 배경으로 한 극작품
요한 슈트라우스(아들)의 유명한 왈츠 곡명으로도 잘 알려진 이 극작품의 제목 [빈 숲 속의 이야기]는 독자나 관객에게 많은 연상을 하게 해준다. 빈은 예로부터 음악의 도시이며, 오페레타와 왈츠의 본고장이다. 빈은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 강변에 있으며 누구나 동경하는 낭만적인 고도다. 그러면 과연 호르바트의 [빈 숲 속의 이야기]는 이런 일반적인 기대에 부응하는 극작품일까?

정해진 운명을 거부했던 마리아네, 그녀의 운명은?
마리아네는 알프레트에게서 진정한 사랑을 찾았다고 생각했지만, 그것은 처음부터 커다란 착각이었다. 그녀는 자신이 낳은 아이를 제대로 돌보지 못해 죽게 하고 절도 혐의로 감옥 생활까지 하게 된다. 그녀는 도덕적으로뿐만 아니라 법적으로도 죄인이 된 것이다. 정해진 운명에서 탈출해 '행운의 추구'를 꾀했던 그녀는 결국 죄인이 되어 가부장적인 아버지와 오스카의 수중으로 다시 돌아온다. 어떤 면에서 그녀는 파우스트와 사랑에 빠져 죄인이 된 그레트헨과 비교될 수도 있을 것이다. 이 극작품은 마지막에 가서 모든 갈등이 극복되고 행복한 결혼으로 해피엔드를 장식하는 식의 통상적인 민중극이 아니다. 그와는 반대로 오히려 비극적인 결말로 끝난다. 마리아네의 결혼은 가부장적일 뿐만 아니라 사디스트이기도 한 오스카와의 재결합이라는 점에서 행복한 결말이 아니라 죽음으로 가는 길인 것이다. "당신은 나의 사랑을 회피할 수 없을 것"이라는 오스카의 위협적인 말은 그녀의 앞날을 예고하고 있다.

목차

해설
지은이에 대해

나오는 사람들
제1부
제2부
제3부

지은이 연보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Marianne- Wenn es einen lieben Gott gibt - was hast du mit mir vor, lieber Gott? - Lieber Gott, ich bin im achten Bezirk geboren und hab die B?rgerschul besucht, ich
bin kein schlechter Mensch - h?rst du mich? - Was hast du mit mir vor, lieber Gott? -

사랑하는 하나님이 계시다면... 저를 어찌하실 겁니까, 사랑하는 하나님? 사랑하는 하나님, 저는 8구에서 태어나 초등학교를 다녔습니다. 저는 나쁜 사람이 아닙니다... 제 말 들리시나요? 저를 어찌하실 겁니까, 사랑하는 하나님?
(/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외된 폰 호르바트 [저]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1901.12.09
출생지 피우메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독일어로 작품을 쓴 헝가리계 작가다. 전후 독일에서 호르바트는 완전히 잊혀진 작가가 되었다. 그러다가 1960∼1970년대에 라이너 베르너 파스빈더(1946∼1982), 프란츠 크사버 크뢰츠(1946∼), 마르틴 슈페어(1944∼) 등 일련의 극작가들이 사회 비판적인 새로운 민중극을 발표해 독일 연극계를 휩쓸었다. 20세기 후반 민중극의 화려한 부활과 함께 1930년대의 비판적 민중극 작가들인 호르바트와 플라이서가 재발견되어 소위 ‘호르바트 르네상스’를 이루었다. 1960년대의 민중극 작가들은 호르바트나 플라이서를 중요한 모범으로 삼았다. 이런 시대적 상황으로 재발견된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이원양은 서울대학교 문리과대학 독어독문학과와 같은 대학교 대학원을 졸업했다(문학박사). 독일 괴테인스티투트디플롬을 받았고 쾰른 및 함부르크 대학교에서 독문학을 연구했으며 뮌헨 대학교 연극학연구소에서 연극학을 연구했다. 한국브레히트학회 회장, 한국독일어교육학회 회장, 한국독어독문학회 회장 그리고 한양대학교 문과대 학장을 역임했으며, 독일연방공화국 정부로부터 1등십자공로훈장을 받았다. 현재 한양대학교 독어독문학과 명예교수다.
지은 책으로는 ≪브레히트 연구≫(1984), ≪독일어 기초과정≫(1995), ≪우리 시대의 독일연극≫(1997), ≪독일 연극사≫(2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45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30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