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6,78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5,0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5,71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The Landry News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85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9,500원

  • 7,130 (25%할인)

    80P (1%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S-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10/4(수)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배송비 : 2,500원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2)

  • 상품권

AD

본문중에서

NEW KID GETS OLD TEACHER

"Cara Louise, I am talking to you!"
Cara Landry didn't answer her mom. She was busy.

She sat at the gray folding table in the kitchenette, a heap of torn paper scraps in front of her. Using a roll of clear tape, Cara was putting the pieces back together. Little by little, they fell into place on a fresh sheet of paper about eighteen inches wide. The top part was already taking shape -- a row of neat block letters, carefully drawn to look like newspaper type.

"Cara, honey, you promised you wouldn't start that again. Didn't you learn one little thing from the last time?"

Cara's mom was talking about what had happened at the school Cara had attended for most of fourth grade, just after her dad had left. There had been some problems.

"Don't worry, Mom," Cara said absentmindedly, absorbed in her task.

Cara Landry had only lived in Carlton for six months. From the day she moved to town, during April of fourth grade, everyone had completely ignored her. She had been easy for the other kids to ignore. Just another brainy, quiet girl, the kind who always turns in assignments on time, always aces test. She dressed in a brown plaid skirt and a clean white blouse every day, dependable as the tile pattern on the classroom floor. Average height, skinny arms and legs, white socks, black shoes. Her light brown hair was always pulled back into a thin ponytail, and her pale blue eyes hardly ever connected with anyone else's. As far as the other kids were concerned, Cara was there, but just barely.

All that changed in one afternoon soon after Cara started fifth grade.

It was like any other Friday for Cara at Denton Elementary School. Math first thing in the morning, then science and gym, lunch and health, and finally, reading, language arts, and social studies in Mr. Larson's room.

Mr. Larson was the kind of teacher parents write letters to the principal about, letters like:


Dear Dr. Barnes:

We know our child is only in second grade this year, but please be sure that he [or she] is NOT put into Mr. Larson's class for fifth grade.

Our lawyer tells us that we have the right to make our educational choices known to the principal and that you are not allowed to tell anyone we have written you this letter.

So in closing, we again urge you to take steps to see that our son [or daughter] is not put into Mr. Larson's classroom.

Sincerely yours,

Mr. and Mrs. Everybody-who-lives-in-Carlton

Still,someone had to be in Mr. Larson's class; and if your mom was always too tired to join the PTA or a volunteer group, and if you mostly hung out at the library by yourself or sat around your apartment reading and doing homework, it was possible to live in Carlton for half a year and not know that Mr. Larson was a lousy teacher. And if your mom didn't know enough to write a letter to the principal, you were pretty much guaranteed to get Mr. Larson.

Mr. Larson said he believed in the open classroom. At parents' night every September, Mr. Larson explained that children learn best when they learn things on their own.

This was not a new idea. This idea about learning was being used successfully by practically every teacher in America.

But Mr. Larson used it in his own special way. Almost every day, he would get the class started on a story or a worksheet or a word list or some reading and then go to his desk, pour some coffee from his big red thermos, open up his newspaper, and sit.

Over the years, Mr. Larson had taught himself how to ignore the chaos that erupted in his classroom every day. Unless there was the sound of breaking glass, screams, or splintering furniture, Mr. Larson didn't even look up. If other teachers or the principal complained about the noise, he would ask a student to shut the door, and then go back to reading his newspaper.......

책소개

New Student Gets Old Teacher

The bad news is that Cara Landry is the new kid at Denton Elementary School. The worse news is that her teacher, Mr. Larson, would rather read the paper and drink coffee than teach his students anything. So Cara decides to give Mr. Larson something else to read -- her own newspaper, The Landry News.

Before she knows it, the whole fifth-grade class is in on the project. But then the principal finds a copy of The Landry News, with unexpected results. Tomorrow's headline: Will Cara's Newspaper Cost Mr. Larson His Job?

저자소개

Selznick, Brian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앤드루 클레먼츠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시카고 근처의 공립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주로 시를 쓰고 노래를 작곡했다. 그 뒤 어린이책 출판 일을 하게 되었고, 주위 편집자의 권유로 그림책 '빅 알'(Big Al)을 써 작가로서 첫걸음을 내딛게 되었다. 지금은 매사추세츠 주에서 아내와 네 아들과 함께 살고 있으며, 글쓰기에 힘쓰고 있다. 그동안 그림책 '빌리와 심술궂은 선생님', 학교 생활을 소재로 한 장편동화 '랜드리 신문', '우리 아빠는 수위 아저씨' 등을 썼다.

Clements, Andrew/ Selznick, Brian (Ilt)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어린이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10.0 (총 0건)

    100자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100자
    등록하기

    100자평

    10.0
    (총 0건)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 인터파크커머스 안전결제시스템 (에스크로) 안내

    (주)인터파크커머스의 모든 상품은 판매자 및 결제 수단의 구분없이 회원님들의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결제대금 예치업 등록 : 02-006-00064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15,000원 미만 2,500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