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근담
[하서명작선 시리즈]
홍자성 저/윤미길 역 | (주)하서 | 2006.04.25
心曠則萬鍾如瓦缶 心隘則一髮似車輪심광즉만종여와부 심애즉일발사거륜풀이: 마음이 넓은 사람은 몇만 석의 봉록도 질항아리처럼 여기고, 마음이 좁은 사람은 머리털 한 올 만큼의 사소한 일도 차바퀴처럼 무겁게 생각한다.마음이 넓고 활달한 사람은 고관대작의 봉록도 질항아리... 더보기
이상품 한눈에 보기
판매중인 상품이 없습니다.
 
모든 판매자상품보기 인터파크 직배송상품만 보기 오픈마켓 판매자상품만 보기
중고등록일순 | 낮은가격순 | 낮은가격순(등급별) | 판매자등급순 | 판매자평점순
북카트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