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1,12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8,19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9,3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Reading Classics without a Dictionary: The Great Gatsby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13,000원

  • 11,700 (10%할인)

    6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7/8(금)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무료배송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2)

  • 상품권

AD

책소개

영어 학습과 이야기의 흥미를 더하다
영어 고전을 통한 영어 원서 읽기로의 접근

이 책은 보다 수월한 영문 고전의 독해를 위해 기획되었습니다. 같이 출간된 “영어 원서로 읽는 고전 The Great Gatsby의 영문판입니다.
해석에 걸림돌이 될 만한 단어와 구 위주로 뜻을 풀었으므로 일일이 사전을 찾아보는 시간을 대폭 줄일 수 있습니다. 이 책이 영문 고전을 읽는 데 의미 있는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출판사 서평

p. 13 In my younger and more vulnerable years my father gave me some advice that I’ve been turning over in my mind ever since.
“Whenever you feel like criticizing anyone,” he told me, “just remember that all the people in this world haven’t had the advantages that you’ve had.”

p. 40 Something in his leisurely movements and the secure position of his feet upon the lawn suggested that it was Mr. Gatsby himself, come out to determine what share was his of our local heavens.

p. 199 “Well, I tried to swing the wheel - ” He broke off, and suddenly I guessed at the truth.
“Was Daisy driving?”

p. 207 Gatsby was overwhelmingly aware of the youth and mystery that wealth imprisons and preserves, of the freshness of many clothes, and of Daisy, gleaming like silver, safe and proud above the hot struggles of the poor.

p. 213 “They’re a rotten crowd,” I shouted across the lawn. “You’re worth the whole damn bunch put together.”

p. 213 The lawn and drive had been crowded with the faces of those who guessed at his corruption - and he had stood on those steps, concealing his incorruptible dream, as he waved them goodbye.

p. 245 “I’m thirty,” I said. “I’m five years too old to lie to myself and call it honour.”

p. 249 but that’s no matter - tomorrow we will run faster, stretch out our arms farther … And one fine morning -

위대한 개츠비 The great Gatsby의 인상적인 대목을 한두 군데 짚어 보겠다.
맨 처음에 소설의 화자 닉 캐러웨이 Nick Carraway는 어린 시절 아버지가 했던 조언을 얘기한다.

In my younger and more vulnerable years my father gave me some advice that I’ve been turning over in my mind ever since.
“Whenever you feel like criticizing anyone,” he told me, “just remember that all the people in this world haven’t had the advantages that you’ve had.” (p.13)
(내가 어리고 여리던 시절 아버지가 해준 말을 줄곧 떠올리고는 한다. 아버지는 이렇게 말했다.
“누군가를 비난하고 싶어질 때면, 세상 누구나 너처럼 좋은 처지에 있지는 않다는 걸 명심해라.”)

닉 아버지의 충고는 좋게도 나쁘게도 해석할 수 있다.
좋게 해석하자면, 예를 들어 누군가는 거친 환경에 놓여서 그의 말이나 행동이 상스러울 수 있으니, 그 말이나 행동이 나쁘더라도 그의 안 좋은 형편을 고려해서 비난만 하지 말고 이해하려고 노력하라는 의미로 들린다.
이 말이 안 좋게도 해석되는데, 금수저 출신의 닉 캐러웨이 같은 사람이 흙수저 출신의 사람을 아래로 두고 내려다봐야 한다는 의미도 될 수 있다. 이 해석도 유력하다고 보는데, 그 이후에 이어지는 아래 문장처럼 캐러웨이 자신이 그 아버지와 자신의 속물 같음을 인정하기 때문이다.

I am still a little afraid of missing something if I forget that, as my father snobbishly suggested, and I snobbishly repeat, a sense of the fundamental decencies is parcelled out unequally at birth. (p. 14)
(전에 아버지가 속물처럼 말했고 지금 다시 내가 속물처럼 말하듯이 사람마다 기본적인 예의를 태생적으로 불공평하게 갖추게 된다는 사실을 내가 잊는다면 혹시라도 어떤 그릇된 판단을 하지 않을까 하는 염려가 여전히 있다.)

그러나 캐러웨이의 말과 달리 금수저 출신이라고 그 말과 행동이 반드시 고상하지 않고 흙수저 출신이라고 반드시 나쁘지 않다. 오히려 그 반대인 경우도 많이 보게 된다. 캐러웨이의 판단 보류는 일리가 전혀 없지 않지만, 또한 속물 같다는 느낌도 받게 된다.
소설의 주인공으로 흙수저 출신의 개츠비가 등장하는데, 소설 후반에 드러나듯이 가진 것 없는 개츠비는 근면하게 노력해서 사회적 성공을 거둔다. 그 성실함은 칭찬할 만하지만, 그 부와 성공이 금주 판매와 같은 부정한 방법으로 이루어졌음을 간접적으로 알 수 있는 대목이 있다. 따라서 캐러웨이는 처음에 개츠비를 좋게 보지 않는다.
불행한 자동차 사고가 나고서 개츠비와 캐러웨이가 아래와 같은 대화를 나눈다.

Well, I tried to swing the wheel - ” He broke off, and suddenly I guessed at the truth.
“Was Daisy driving?” (p. 199)
(“핸들을 꺾으려고는 해봤지만 - ” 개츠비가 말을 하다 말았고, 뜻밖의 사실이 내 머릿속에 그려졌다.
“운전을 데이지가 했어?”)

개츠비가 이를 수긍하고, 데이지의 잘못을 자신이 뒤집어쓰겠다고 말한다.
엄밀히 얘기해서 개츠비의 행동이 고귀하다거나 훌륭하다고 하기는 힘들다. 오늘날의 관점에서 보면, 그저 사고를 덮으려는 것에 지나지 않기 때문이다.
어찌 됐든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자신을 희생하려는 개츠비의 모습을 본 캐러웨이는 종전의 그에 대한 판단을 바꾼다.
아래에 묘사되는 개츠비의 모습은 눈여겨볼 만하다.

The lawn and drive had been crowded with the faces of those who guessed at his corruption - and he had stood on those steps, concealing his incorruptible dream, as he waved them goodbye. (p. 213)
(잔디밭과 찻길에는 개츠비가 타락했다고 지레짐작하는 표정의 사람들로 붐볐고, 개츠비는 자신의 타락할 수 없는 꿈을 조금도 내색하지 않고 그들에게 잘 가라는 손짓하며 계단에 서 있었다.)

개츠비가 타락한 인물이라고 믿는 사람들과 그들에게 자신의 타락하지 않는 꿈을 나타내지 않고 손을 흔드는 개츠비의 모습이 대비되고 있다. 미국인들이 개츠비에게 열광한 이유가 그가 아메리칸드림을 상징하면서 동시에 이렇게 타락하지 않는 꿈을 꾸는 인물이어서인지도 모르겠다.
결말에 벌어지는 일들과 옳든 그르든 끝까지 자신의 순수함을 믿었던 거로 보이는 개츠비의 모습은 인생의 부조리함을 떠올리게 하고 쓸쓸한 감정을 불러일으킨다.

목차

The Great Gatsby

I ........................................................................................................................ 13
II ........................................................................................................................ 41
III ....................................................................................................................... 62
IV ....................................................................................................................... 90
V ........................................................................................................................ 117
VI ....................................................................................................................... 138
VII ...................................................................................................................... 158
VIII ..................................................................................................................... 203
IX ........................................................................................................................ 225

저자소개

스콧 피츠제럴드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18960924

1896년 미네소타 주 세인트 폴의 명문가에서 태어난 피츠제럴드는 제1차세계대전이 끝나고 뉴욕으로 올라와, 1920년에 자전적 소설 '낙원의 이쪽' 을 발표했다. 그의 첫 장편이기도 한 '낙원의 이쪽' 이 전 미국의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그는 순식간에 거대한 부를 누리게 되고 파티와 환란의 나날을 보내다 결국 아내와의 파탄을 맞는다. 그런 가운데서 1925년 파리에서 그의 대표작 '위대한 개츠비' 를 완성했다. 이 소설에 나오는 주인공의 성격에는 피츠제럴드 자신의 성격이 잘 드러나 있다. 사랑과 꿈을 실현하려는 야망에 불타는 개츠비와 동부의 부패한 인간들에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국어/외국어/사전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 인터파크 안전결제시스템 (에스크로) 안내

    (주)인터파크의 모든 상품은 판매자 및 결제 수단의 구분없이 회원님들의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결제대금 예치업 등록 : 02-006-00064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만 원 이상 무료, 1만원 미만 2천 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