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5만원 이상 결제시, 6/1~6/30 기간 중 1회)
삼성카드 6% (13,54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3,68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0,0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1,5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넘어져도 괜찮아 : 류수노 방송대 총장이 전하는 희망 메시지[양장]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411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 저 : 류수노
  • 출판사 : 책속에 지혜
  • 발행 : 2021년 04월 26일
  • 쪽수 : 216
  • 제품구성 : 전1권
  • ISBN : 9788920039904
정가

16,000원

  • 14,400 (10%할인)

    8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북카트 담기
  • 바로구매
  • 매장픽업
  • 이벤트/기획전(1)

  • 연관도서

  • 사은품(8)

책소개

농부, 9급 공무원, 방송대 학생, 방송대 출신 1호 교수
그리고 4년여의 투쟁 끝에 방송대 총장에 오른 쌀박사 류수노
그가 실패와 좌절의 고통을 겪는 분들에게 전하는 희망 메시지


우리는 이력서를 쓸 때 실패한 것은 대부분 뺀다. 이력서에 쓰지 못하는 숱한 인생 기록을 누구나 가지고 있다는 말이다. 그렇다면 이력서에 밝히지 못한 그 많은 여정들이 진짜 인생이 아닐까?
류수노 총장은 9급 공무원으로 시작하여 국립대 총장이 되기까지 30여 년 공직생활 기간 중에 성공보다는 실패를 더 많이 겪었다. 수많은 실패 속에서 많은 것을 배웠고, 실패가 거듭될수록 더 정교하게 도전했다. 농사를 짓다가 공무원에 도전하였고, 방송통신대 농학과에 입학하여 학문의 길에 들어섰다. 1999년, 방송대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모교 교수로 임용되었고, 마침내 2014년 방송대 총장 선거에서 1순위 임용후보자로 선출되었다. 그러나 교육부가 이유를 밝히지 않고 총장 임용제청을 거부하면서 교육부와 전쟁 같은 소송을 시작했고, 1심과 2심, 대법원을 거쳐 파기환송심(서울고법)까지 4년여를 마음에 큰 상처를 안고 버텨내었다. 학벌사회, 강고한 엘리트 집단 같은 유리벽과의 싸움이었다.
이 힘든 기간 동안 류 총장은 두 가지에 몰두하였는데, 하나는 자연과학자로서 소홀히 했던 인문고전이었다. 서애 류성룡, 다산 정약용이 피눈물로 쓴 책들을 읽으며 세월을 견디는 지혜를 얻었다. 또 하나는 쌀 연구였다. 그 결과, 세계 최초로 당뇨억제 성분인 탁시폴린을 많이 함유한 쌀 품종 슈퍼홍미를 개발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2018년 방송대 제7대 총장에 취임하여 이제 4년차를 맞이한 그는, 공직 수행과 연구과정 중에 겪은 거듭된 실패에도 불구하고 포기하지 않고 한 걸음 한 걸음 자신이 걸어온 길을 되짚어 보며, 지금 서 있는 변곡점의 어딘가에서 보이는 것을 기록하고, 전하고자 이 책을 세상에 내놓게 되었다. 이를 통해 류수노표 희망의 메시지를 실패와 좌절의 고통을 견디고 있는 분들과 그동안 용기와 도움을 주신 분들께 전하고 있다.

출판사 서평

책 제목 “넘어져도 괜찮아”는 류수노 총장이 이 에세이를 통해 독자들에게 전달하고 싶은 한 문장의 희망 메시지이다. 인생은 도전이고 도전에는 실패가 따르게 마련이다. 류 총장은 이력서에도 쓰지 못한 수많은 실패와 누구에게도 얘기하지 못한 쓰라린 경험을 통해, 실패는 또 다른 길의 출발점이었음을 강조한다.
이 책은 총 3부와 부록 자료로 구성되어 있다. 1부에서는 가업을 포기하고 가출하여 방송대 총장 1순위 후보자가 되기까지의 과정, 교육부의 총장임용 거부 사태와 법정투쟁, 소송과정을 소개한다. 2부에서는 4년여의 폐목강심의 기간 동안 마음을 다잡기 위해 류성룡, 정약용 같은 선현들의 지혜를 찾아 배우고 느낀 소회를 적었다. 3부에서는 기능성 쌀인 슈퍼자미와 홍미를 개발하는 과정과, 변혁이 필요한 교육의 미래에 대한 전망과 교육리더로서 갖춰야 할 덕목을 이야기하고, 인생길에서 이정표로 삼고 있는 경구들을 소개한다. 부록에는 총장임용 거부 사태에 대한 주요 언론 보도, 소송 관련 판결문과 국정감사 회의록을 수록하였다.
저자의 특별한 경험과 이력, 교육에 대한 철학, 그리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성실함과 선현으로부터 배우는 자세를 접하면서, 독자들은 자신의 마음속에서 꿈틀거리는 열정과 희망을 느끼며, 새로운 시작을 다짐하게 될 것이다.

추천사

전 국무총리 정세균
대한민국 교육의 희망사다리가 되어 주십시오!
류수노 총장님의 에세이집 『넘어져도 괜찮아』 출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농사일로 시작해 9급 공직자의 길로, 방송대를 졸업해 미국 럿거스대학 박사후 연수까지, 그리고 마침내 모교인 방송대 교수를 거쳐 총장이 되시기까지 파란만장한 인생역정이 이 책 한 권에 오롯이 담겨 있습니다.
성공보다 실패가 더 많았던 삶, 우리 사회의 강고한 엘리트주의와 정권의 핍박과 장벽 앞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마침내 일어서는 불굴의 의지! 총장님의 삶이 바로 한 권의 책이요, 대한민국에 희망사다리가 건재하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 주는 다큐멘터리입니다.
역경을 헤쳐 나가는 과정에서 체득된 ‘위기관리 리더십’은 코로나19라는 전례 없는 위기상황에서 빛을 발했습니다. 총장님께서는 지난 48년간 방송대가 다져온 원격교육의 경험과 기반을 바탕으로, 온라인 개학을 원하는 대학과 해외 유학생들에게 무상으로 콘텐츠를 제공해 주는 통 큰 결단을 내렸습니다. 그 덕분에, 수십 개의 대학과 1만 명이 넘는 학생들이 큰 도움을 받았습니다. 나아가, 유수한 고등교육기관들이 앞다퉈 ‘디지털로의 중심이동’을 서두르는 좋은 계기를 만들어 주었습니다.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가는 류수노 총장님의 탁월한 ‘위기관리 리더십’에 다시 한번 박수를 보냅니다.
지금까지 그래오셨듯이, 앞으로도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공평하게 누릴 수 있는 ‘교육의 희망사다리’를 만들기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주십시오. 넘어진 젊은이들을 손잡아 일으켜 주고, 따뜻이 보듬어 주는 우리 사회의 큰 어른이 되어 주십시오.

경상대 총장 권순기
류수노 총장님 에세이집은 우리나라 현대사를 뜨겁게 살아낸 한 사람의 인생사이자 우리나라 고등교육의 밝고 어두운 면을 동시에 보여 주는 거울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에세이집의 행간 속에서 삶의 의미를 찾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한국교원대 전 총장 류희찬
류총장님이야말로 ‘미러클 워커’라 불려도 손색이 없다고 봅니다. 이 책은 우리 시대의 미러클 워커가 우리 시대의 전 구성원들에게 보내는 참 지혜의 원천으로 일독을 강력 추천하고자 합니다.

인천대 전 총장 조동성
책을 다 읽고 나서, 한없이 왜소해진 저 자신을 거울에서 봅니다. 이대로 살아서는 안 되겠다는 통렬한 반성을 합니다. 불의로 얼룩진 사회를 외면하는 ‘추락한 피해자’의 과오를 극복하겠습니다.

목차

● 추천사
● 프롤로그: 실패는 다른 길의 출발점이다

1부 시련, 상식 그리고 정의
1장 9급 공무원에서 국립대학 총장까지
야산을 개간해 자두나무를 심다/ 쌀자루 메고 가출/
기술고시 단념하고 학문의 길로/ 일본과 미국으로 국비 외국유학/
모교 출신 첫 방송대 교수/ 도전, 대학총장 1순위 후보가 되다
2장 국가권력에 맞서다
대학이 뽑은 총장, 교육부가 거부하다/ 국립대 총장 임용거부/ 뜻밖의 투서, 흔들리면 안 돼/ 성찰의 시간 4년 1개월/ 거리로 나선 동문과 학생들
3장 법에 정의를 묻다
법원의 두 얼굴/ 지록위마 2심 판결/ 뒷북, 파기환송심/ 진실 밝히고 책임져야
4장 아무도 부끄럽다 말하지 않았다
권력과 야만/ 사라진 법원의 양심/ 은폐된 진실/ 부끄러움을 모르는 공직자

2부 선현께 지혜를 구하다
5장 서애 류성룡
국가 리더십 부재 시대/ 임란의 중심에 서다/ 낙향 그리고 반추의 기록/ 『징비록』의 의미
6장 다산 정약용
어수지계, 정조와 다산/ 강진 사의재와 『심경』(心經)/ 일표이서(一表二書)로 마련한 국가 전략/ 다산이 꿈꾼 정치

3부 희망은 만들어 가는 것
7장 육종의 매력에 빠지다
다윈과 멘델, 서유구/ 세상을 바꾼 씨앗 한 톨/ 기능성 쌀 슈퍼자미와 슈퍼홍미/ 미래 성장동력 농업

8장 교육의 미래
자발성과 창의성/ 액티브 러닝/ 변혁이 필요한 대학교육/ 비대면 교육의 확산/ 교육리더의 덕목
9장 삶의 변곡점에 서서
매경한고(梅經寒苦)/ 죽비 같은 경구들/ 더불어 함께

● 에필로그: 이제서야 올리는 부모님 전상서
● 부록: 류수노 총장 약력/ 주석
● 참고문헌

본문중에서

마침 방송대에 학사과정이 개설되어 나는 학사과정 1기로 입학을 했다. 그리고 기술고등고시(농업 분야)에 도전하기로 했다. 군청 담당업무는 근무시간에 최대한 빨리 끝내고 일과 후에는 자취방으로 뛰어가 1, 2차 시험 준비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1984년에 기술고등고시 1차에 합격했다. 그러나 2차 시험은 낙방했는데, 커트라인에서 불과 0.5점 차이로 떨어졌다는 사실을 나중에 알게 되었다. 조금만 더 분발했더라면.... 최선을 다하지 못했던 나 자신을 한동안 질책했다. (p.31)

농촌진흥청에서는 그야말로 신나게 일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농업 연구 시설과 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이런 풍부한 환경에서 연구를 할 수 있는 기회는 처음이어서 더욱 행복했고, 가끔은 눈물겹기까지 했다. 어릴 때부터 보아온 식물을 연구하면서 다른 사람들이 보지 못하는 것을 가치 있게 볼 수 있게 되었고 많은 창조적인 성과물을 창출해 내는 계기가 되었다. 벼가 사람 발소리를 듣고 큰다는 부모님 말씀을 과학적으로 해석한 것이 대표적인 사례였다. (p.35)

1년간 고민한 끝에 은사님을 찾아가 총장 출마 결심을 말씀드렸다. 그랬더니 은사님께서는 극구 만류하면서 쌀 연구에 더욱 매진하라고 권유하셨다. 하지만 그대로 물러설 수가 없어, 한 번 더 찾아뵙고 출마 결심을 다시 말씀드렸으나 역시 만류하셨다. SKY 출신 교수가 다수인 방송대에서 방송대 출신 교수가 총장에 도전하는 것이 무모하다는 생각도 들었다. 나는 며칠씩 산행을 하면서 장고에 장고를 거듭했다. 방송대를 반석 위에 올려놓고 싶은 열망으로, 어려운 조건이었지만 그래도 총장에 출마하고 싶었다. (p.41)

전국의 지역대학마다 대형 현수막이 나붙었고, 동문과 재학생이 하나가 되어 연일 총장 임용촉구 집회가 전국적으로 일어났다. 부산 지역에 출석수업을 하러 갔을 때는, 학생들이 ‘이겨내라’는 격려의 박수를 뜨겁게 보내줘서 강의 도중에 감정을 억제하느라 애를 먹기도 했다. (p.60)

2014년 이후 교육부의 국립대 총장 임용제청 거부사건의 재판과정에서 자유·평등·정의의 공적 가치는 심각하게 훼손되었다. 또한 법원은 국립대학 총장 후보자의 선거과정과 소송과정에서 제기된 문제에 대하여 관련 재판이 종료된 현 시점까지 진실을 말하지 않고 있다.
이 책을 쓰고, 여기서 이런 이야기를 하는 이유 중의 하나는 법관이 누구냐에 따라서 진실이 호도되는 부조리한 상황을 체험한 사람으로서 이제 과거의 일이 되었다고 그냥 덮어둘 수는 없었기 때문이다. (pp.68-69)

이것이 사건 발생 후 4년 26일 만에 마무리된 판결의 결과다. 판결에 4년이 넘게 걸린 이유를 나는 알 수 없다. “지연된 정의는 정의의 부정이다.”라는 말이 있다. 사법은 신속할수록 좋다는 법언(法諺)처럼 신속이 사법의 핵심가치 중 하나라는 것을 누구나 안다. 우리 헌법은 “모든 국민은 신속한 재판을 받을 권리를 가진다.”고 규정한다. 절체절명의 상황에서 소를 제기했는데 판결을 미루기만 하다가 이제 소송 도중에 총장에 임용되었다고 하니 사건을 각하 처분하는 재판부에 과연 ‘정의’라는 게 있는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었다. 국가의 품격, 법원의 품격은 오간 데 없이 조직논리만 존재했던 건 아닐까? (p.75)

사법부의 이중적 판결에 망연자실하고 있을 때 선현들을 떠올린 것은 어쩌면 당연한 것인지도 모른다. 난관에 봉착하게 되면 아버지라면, 어머니라면, 그 선배라면 어떻게 했을까 하고 나보다 먼저 살아간 사람들 생각을 하게 된다. (p.103)

“교육이란 들통을 채우는 일이 아니라 불을 지피는 일이다.” 아일랜드 시인 예이츠의 말이다. 여기서 불은 동기부여라는 의미로 볼 수 있겠다. 동기부여는 학습의 성패를 가르는 가장 중요한 요인이다. 내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 내가 꼭 해보고 싶은 것을 체험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교육자의 몫이다. (p.165)

물론 배워야 한다. 배움을 얻는다는 것은 자신의 인생을 사는 것이라고 한 법륜 스님의 말처럼, 자신의 삶을 살아내면서 스스로 찾아서 배워야 한다. 똑같은 일을 반복하면서 다른 결과가 나오길 기대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다. 삶을 성공적으로 영위하기 위해서는 배우고 성찰하고 자신감을 가지고 도전을 게을리하지 말아야 한다. 버드나무는 백 번 꺾여도 새 가지가 난다. (p.168)

관련이미지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농학과(농학사), 충남대학교 대학원(농학석사, 박사)
농촌진흥청 농업연구사
미국 University of Rutgers(박사 후 연수)
현재 :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농학과 교수, 한국작물학회장, 한국국제농업개발학회 부회장

주요 연구 업적
학술저서 : [자원식물학』 외 10종
논문 : [High Performance Liquid Chromatographic Determination of Anthocyanin pigment in Some Varieties of Black Rice, 1998, J.Food annd Drug Analysis] 등 111편
특허 [多量の天然色素 C3G 含有水種子, 일본특허 3986499호]등 국내외 특허 11건

이벤트 기획전

  • [연합] 상반기 프로모션 반 고흐

    기획전

    이벤트 기간

    2021/04/30 ~ 2021/07/31

    Event 1. 이벤트 대상 분야 도서 2만원 이상 구매 시, '반 고흐 페브릭포스터' 증정 (택1/포인트차감)
    Event 2. 이벤트 대상 분야 도서 4만원 이상 구매 시, '반 고흐 피크닉매트 세트' 증정 (포인트차감)

시/에세이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