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5,48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8,7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21,4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갤러리북 시리즈 2: 빈센트 반 고흐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540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29,800원

  • 26,820 (10%할인)

    1,49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S-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7/15(월)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무료배송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

  • 상품권

AD

책소개

《갤러리북 시리즈》는 2002년 겨울, 명화의 아름다움과 감동을 전하겠다는 일념으로 원화 퀄리티에 가까운 특수 그림 인쇄를 독자적인 16년간의 연구를 통해 2018년 봄에 탄생하였으며, 큰 판형의 일반적인 책에 미술용지 같은 고급 용지를 사용하여 지금까지의 일반 명화집에서는 볼 수 없었던 명화의 아름다움과 감동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되었다. 편집 형식도 큰 판형의 페이지에서 온전한 작품을 감상하고 국내 서양미술사 작가로 저명한 김영숙 작가의 쉽고 재미있는 글이 도슨트 형식의 글로 편집되어 미술관처럼 명화를 보다 가까이 느끼고 이해하면서 감상할 수 있도록 해준다. 뿐만 아니라 높은 인쇄 퀄리티는 갤러리북에 수록된 작품 중 마음에 드는 작품을 낱장으로 분리하여 액자에 담거나 붙이는 등, 디스플레이를 통한 감상이 가능해 명화와 더 가까워질 수 있는 여러가지 활용이 가능한 도서로 제작되었다.

출판사 서평

세상은 정말 놀라운 예술 작품들로 가득합니다. 우리는 그런 예술 작품을 직접 보게 되면 경외감에 탄성을 지르기도 하고 때론 아름다움에 빠져들기도 합니다. 하지만 우리는 이 놀라운 예술 작품들을 제대로 감상할 수 없는 현실에 살고 있습니다. 그리고 예술 작품과 관련된 많은 상품들이 실제 원작과 다르다는 사실도 많은 사람들은 알고 있습니다. 만약, 원작의 감동이 느껴지는 상품을 누구나 쉽게 간직하고 즐길 수 있다면...,
우리가 예술 작품을 보거나 간직하는 방법은 복제품이나 핸드폰, PC의 모니터, 그리고 책이 있습니다. 유화컴퍼니가 원작의 감동을 담고 싶었던 것은, 누구나 쉽게 간직하고 만질 수 있는 책이였습니다.
2003년, 원작의 아름다운 감동을 책에 담겠다는 상상을 현실로 이루기 위한 연구를 시작했습니다. 우선, 대량의 책을 만들기 위해서는 옵셋인쇄라는 생산 시스템을 이용해야 합니다. 하지만, 시간당 1만장 이상의 속도에서 원작의 감동을 담아내는 일은 쉽지 않았습니다. 생산속도도 문제지만, 일반 잉크로 표현하기 어려운 원작의 컬러와 직접 그린 듯한 디테일을 재현하기 위해서는 종이, 잉크, 망점, 분판 등 인쇄 영역 전반에 걸쳐 기존 방식과 다른 새로운 방법을 찾아야 했습니다.
2003년~2017년, 셀 수 없을 만큼 많은 프린트 테스트와 셀 수 없을 만큼 많은 실패를 거듭했습니다. 그리고 2018년 3월, 수 없이 많은 실패와 멈추지 않았던 도전으로 세상에서 가장 그림 같은 책을 보여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유화컴퍼니의 오랜 바램과 새로운 기술로 만들어진 갤러리북은 비싸고 고급스러운 명화집이 아니라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명화를 그림처럼 담아낸 책입니다. 더 많은아이들에게 보여주고 싶은 책, 더 많은 사람들과 함께 행복한 아름다움을 나누고 싶은 책이 갤러리북입니다.

? 관련기사
YTN 라디오 청춘을 깨워라! “미술관과 그림책, 일상에서 즐길 수 있어요”
http://reurl.kr/19F2C5D9KP
연합뉴스 갤러리북 낸 ‘인쇄장인’, “감동 주는 인쇄 꿈꾸며 15년 버텨”
http://reurl.kr/19F2C5DAKQ
시사IN 책으로 만든 일상의 미술관
http://reurl.kr/19F2C5DBIY
서울신문 [박미경의 사진 산문] 사진, ‘고흐’에 빚지다.
http://reurl.kr/19F2C5DDUL
한국일보 [스태프가 사는 세상] 그림보다 더 그림같은 갤러리북 찍어내다.
http://reurl.kr/19F2C5DEJK
뉴시스 원화의 붓터치와 물감 번짐까지 그대로, 반 고흐 ‘갤러리북’
http://reurl.kr/19F2C5DFVO
네이버 포스트 29세에 회사 그만두고 찾은 직업... 유화, 그는 왜 ‘반 고흐 미술관’에 갔을까?
http://reurl.kr/19F2C5E0TN
노블레스 매거진 고흐가 빚진 남자
http://reurl.kr/19F2C5E1SW
위클리 공감 빈센트 반 고흐 갤러리북 “원화를 보는 듯한 착각에 빠져요!”
http://reurl.kr/19F2C5E2NS

추천사

진모영(감독)
황홀한 그림의 향연, <해질녘 씨 뿌리는 사람>에 이르면 이 그림책을 이래서 만들었구나 하는 생각에 이릅니다. 고흐가 터치한 붓의 느낌이 고스란히 살아서 보여지는 인쇄의 마술! 내가 어렸을때 이런 책이 있었다면 종일 파묻혀 살았을 것 같다.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감독]

박지헌(《VOS 가수, 다둥이 아빠》)
아내는 아이들이 어릴때부터 늘 명화를 보여주는 것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매번 미술관을 갈 수도 없고..., 이 책을 보고 정말 놀랐던 것은 원작들의 색감과 질감 표현이 생생하게 느껴지는 신기한 인쇄 기술이였습니다.

김민식(《MBC 드라마국》 PD)
정말 신기한 책입니다. 종이 질이 다르고 마치 손으로 그린 유화가 펼쳐지는 기분입니다. ‘이거 그린 거 아냐?’ 하고 손가락으로 문질러 봤습니다. ‘굳어버린 물감이 느껴질 것 같아요.’라는 독자 후기에 공감백배입니다. 마치 오리지널 유화를 소장한 기분입니다.

김창완(산울림)
반 고흐~ 행복하게 보았습니다. 아니다. 아프게 보았습니다. 그리고 행복해졌습니다. 고흐 앞에서 나는 색맹이 됩니다. 붓질의 순서를 읽을 수 있을 것만 같은 믿기지 않는 인쇄술입니다.

목차

4 Life of Vincent 빈센트의 삶
8 Art of Vincent 빈센트의 미술
17 Bridge in the Rain (after Hiroshige) 빗속의 다리
Flowering Plum Tree (after Hiroshige) 꽃이 핀 자두나무
Oiran (after Eisen) 오이란
21 Portrait of P?re Tanguy 탕기 아저씨의 초상
25 The Restaurant de la Sir?ne at Asni?res 아니에르의 시렌 레스토랑
29 Imperial Fritillaries in a Copper Vase 구리화병의 왕관패모꽃
33 Portrait of Joseph Roulin 룰랭의 초상화
37 The Night Caf? in Arles 아를의 밤의 카페
41 L'Arl?sienne: Madame Ginoux with books 아를의 여인(책을 들고 있는 지누 부인)
45 Red Vineyard at Arles 붉은 포도밭
49 Ladies of Arles (Memory of the Garden at Etten) 아를의 여인들(에텐의 기억)
55 Gauguin’s Chair 고갱의 의자
Vincent’s Chair 빈센트의 의자
59 Self-Portrait with Bandaged Ear 귀를 자른 자화상
63 Iris 붓꽃
67 The Starry Night 별이 빛나는 밤
71 Country road in Provence by night 밤의 프로방스 시골길
75 Iris 붓꽃
79 The church in Auvers-sur-Oise, view from the Chevet 오베르 쉬르 우아즈 교회
83 Portrait of Doctor Gachet 가셰 박사의 초상
89 Wheat Field with Crows 까마귀 나는 밀밭
95 Tree Roots and Trunks 나무뿌리와 줄기

본문중에서

-갤러리북시리즈 2, 95p 《세 개의 뿌리》 일부발췌
1890년 7월 27일. 그날, (중략) 다음 날 테오가 달려왔을 때 빈센트는 “이번에도 실패했어”라고 중얼거렸다. 종일 파이프를 물고 있던 빈센트가 마지막 가쁜 숨을 몰아쉬자 테오가 그를 안고 팔베개를 해주었다. “나는 이제 돌아가고 싶어.” 빈센트가 마지막 남긴 말이다.
서른일곱 살, 미완성의 《뿌리》를, 그리고 역시나 미완성인 자신의 삶을 이젤에 걸어둔 채로 그가 떠났다. 채 피어보지도 못한 빈센트 반 고흐라는 꽃이 젖은 뿌리 위로 툭 떨어졌다. 1882년, 화가로서의 꿈에 부풀어 오른 그가 한 말이 허공을 울린다.
“나는 사람들이 내 작품을 보고 이렇게 말했으면 좋겠어. 이 사람은 깊이 느끼고 있구나, 강렬하게 느끼고 있구나!라고….”(1882년 7월 21일)
눈을 감는 순간, 그는 자신이 실패했다고 생각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지금의 우리는 그의 그림을 통해, 그가 얼마나 깊이, 그리고 강렬하게 느꼈고, 그 강렬함을 온몸으로 표현하고자 얼마나 거칠 수밖에 없었는지를 말할 수 있다. 그는 그림으로 울었던 사람이다.

관련이미지

저자소개

김영숙(金榮淑)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1964

1964년 대구 출생. 고려대학교 서반아어 문학과를 졸업하고, 주한 칠레 대사관과 볼리비아 대사관에서 근무했다. 대학 시절, 아마추어 서클인 오케스트라에서 플루트를 연주하기도 했을 정도로 클래식과 재즈 음악 감상을 광적으로 즐긴다. 그림 애호가로서 온라인에 연재한 글이 출판되자, 마흔 나이에 늦깎이로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에 입학하여 본격적으로 미술사를 공부했다. 늘 새로운 것을 찾아나서는 그녀는 틈나는 대로 세계 여러 나라를 여행하며, 여전히 재즈와 그림에 매료되어 살고 있다. L.A.의 앤드류 샤이어(Andrewshire) 갤러리에서 미술사를 강의하였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예술/대중문화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100자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100자
    등록하기

    100자평

    10.0
    (총 0건)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KG이니시스 구매안전서비스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주)인터파크커머스는 회원님들의 안전거래를 위해 구매금액, 결제수단에 상관없이 (주)인터파크커머스를 통한 모든 거래에 대하여
    (주)KG이니시스가 제공하는 구매안전서비스를 적용하고 있습니다.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15,000원 미만 2,500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