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5만원 이상 결제시, 5/1~5/31 기간 중 1회)
우리카드 3천원/7천원/1만 5천원 즉시할인
3만원/5만원/10만원 이상 결제시
삼성카드 6% (8,46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8,55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6,3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7,2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한 달 전 동물병원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251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0,000원

  • 9,000 (10%할인)

    5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3)

  • 사은품(4)

출판사 서평

새 학기가 시작되는 봄, 초등학교 교문 앞 풍경 중에 예나 지금이나 아이들의 관심을 끄는 것이 있다면 병아리일 것이다. 태어난 지 며칠 되지 않은 병아리들의 ‘삐약삐약’ 소리는 마치 자석처럼 하교 길 아이들을 그 앞에 쪼그려 앉히게 한다. 노란 솜털이 보송하게 난 병아리를 본 아이들은 주저주저하다가 한 마리를 사서 집으로 간다. 병아리를 키워 보지 않은 아이들은 병아리가 오래 살지 못한다는 걸 모른다. 병아리는 온 집안을 삐약 거리며 다니다가 어느새 시름시름 생기가 없어진다. 아이는 병아리에게 이것저것 먹여 보지만 결국은 어느 날 아침, 축 늘어져 있는 병아리를 보게 된다. 하지만 아이는 눈물을 뚝뚝 흘리며 병아리가 다시 살아날 지도 모른다고 손도 못 대게 한다.
그런데 이 병아리가 다시 살아난다면? 정말 마술 같은 일이겠지만 <한 달 전 동물 병원>에서는 가능한 일이다. 단지 죽은 지 한 달이 지나지 않았다면 말이다.


근호는 엄마가 운영하는 책방의 쥐를 잡기 위해 친구 선경이한테서 고양이 줄줄이를 빌려 온다. 그런데 어느 날 목줄 한 끝이 책장에 걸리는 바람에 줄줄이가 죽게 된다. 근호는 차마 선경이에게 줄줄이가 죽었다고 말을 하지 못하고, 닮은 고양이를 구해서 갖다 주어야겠다고 결심한다. 그러다 집 근처 산에 고양이가 많다는 얘길 듣고 갔다가 숨어 있는 약수를 발견하고는 몇 모금 마신다. 그런데 신기하게도 물을 마시고 나니까 매해해 하는 염소 울음소리가 들린다. 그쪽으로 가 보니 여태껏 보지 못했던 ‘한 달 전 동물 병원’이라는 팻말이 보인다.
근호는 이렇게 해서 이 병원의 수의사 ‘한 달 전 아저씨’를 알게 된다. 한 달 전 아저씨는 근호한테서 줄줄이 얘기를 듣고, 줄줄이가 죽은 지 한 달이 안 된 것을 확인하고는 “그럼 됐다. 너무 걱정하지 마라. 한 달 전에는 살아 있었으니까 한 달 전으로 돌아가면 되겠다. 그렇지?”라면서 근호를 안심시켜 돌려보낸다. 어리둥절한 채로 하루를 보낸 근호는 다음 날 줄줄이를 안고 책방에 들른 선경이를 보고는 너무나 놀란다.

이후로 근호는 친구들과 더불어 한 달 전 동물 병원에 자주 놀러 간다. 특히 어릴 적에 아빠가 돌아가셔서 엄마와 단 둘이 사는 근호와 아들과 아내를 사고로 잃고 혼자 사는 한 달 전 아저씨는 부자지간처럼 같이 목욕도 가고 운동도 하며 정이 많이 든다.
한 달 전 아저씨는 안타깝게 죽은 동물들을 이리저리 찾아다니며 생명을 이어 주었다. 그래서 한 달 전 동물 병원에는 경마장에서 일하다가 다쳐 죽은 말이 와서 살아나 편히 지내기도 하고, 염소나 오리며, 버려진 개, 고양이 들이 종종 있었다. 아이들은 아저씨가 어떻게 동물들을 살리는지 궁금해하면서도 그 해답을 알지 못한 채 동물 병원에서 즐겁게 지낸다. 아저씨는 사람이나 동물이나 각자 타고나는 명이 있다며 “제 생명대로 살지 못하게 하는 게 가장 큰 죄”라고 말하기도 한다.
근호에게는 새끼 때부터 같이 지낸 ‘노래’라는 황삽사리가 있는데, 아파트로 이사하는 바람에 키우지 못하게 되어 한 달 전 동물 병원에 맡겨지게 된다. 하지만 노래는 근호를 잊지 못하고 자꾸 밖으로 돈다. 어느 날 노래가 사흘 째 동물 병원에 들어오지 않는다는 친구의 말을 듣고 근호는 정신없이 동물 병원으로 달려간다. 가 보니 한 달 전 아저씨도 노래를 찾으러 갔는지 보이지 않는다. 몇 날 며칠을 기다려도 아저씨는 돌아오지 않고, 한 마리씩 병원에 있던 동물들이 사라지기 시작한다. 아저씨는 자신의 생명을 죽은 동물들에게 나누어 주어 동물들의 삶을 이어 주었기 때문에 명이 다한 것이다.

이후 근호는 한 달 전 동물 병원을 찾지도 못하게 된다. 약수가 있던 곳도 찾을 수가 없다. 하지만 근호는 “노래는 추억 속에 묻을 수 있지만 아저씨만은 도저히 포기할” 수 없다며 한 달 전 동물 병원을 찾아 온 산을 헤맨다. 그렇게 헤매다 지쳐 쓰러진 날, 근호는 아저씨와 만나는 꿈을 꾸다 깨서는 아저씨와 자전거를 같이 탔던 길을, 온 힘을 다해 달린다. 끝까지 달려가면 꼭 한 달 전 동물 병원이 보이고, 처음 만났을 때처럼 아저씨가 웃으면서 나올 것만 같다. 달리다 지쳐 쓰러진 근호는 마치 아저씨를 만나 품에 안긴 것처럼 행복해하며 눈물을 흘린다.


현실과 ‘한 달 전 동물 병원’이 환상의 공간처럼 교차되어 펼쳐지는 숲 속을 배경으로 <한 달 전 동물 병원>은 아이들에게 ‘나누는 삶’에 대해 얘기한다. 물건이나 생명을 마구 빼앗는 나쁜 어른들이 여전히 많은 무서운 세상이지만, 나누는 것의 소중함과 아름다움을 우리 아이들이 깨닫게 되길 바라는 작가 이가을의 마음이 이 작품 전체에 깔려 있는 것이다.

목차

머리말 / 내가 나눌 수 있는 것


1. 고양이 줄줄이

2. 은색 비늘 숭어

3. 황삽사리 노래

4. 고양이 해탈이

5. 한 달 전 아저씨

6. 이별

7. 타고난 명

8. 한달 전 아저씨의 한 달 후 이야기


저자소개

생년월일 1941~
출생지 충청남도 대전
출간도서 19종
판매수 13,638권

1941년 대전에서 태어났습니다. 어린이 책 전문 서점 '가을글방'을 운영하면서 많은 어린이들과 친구가 됐습니다. 창비 '좋은 어린이책' 창작 부문 대상, 불교 문학 상, 이주홍 문학상 등을 받았습니다.
동화 [가끔씩 비 오는 날] [나머지 학교] [한 달 전 동물병원] [그 밖에 여러분] [삐순이의 일기] 그리고 그림책 [사자개 삽사 리] [쪽매] 등 많은 작품을 펴냈습니다. 블로그 '가을글 방(http://blog.daum.net/gaeulai)'을 통해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964년에 태어나 홍익대학교 산업미술대학원 광고디자인과를 졸업했다. 현재 프리랜스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이다. 그린 책으로 [황새와 알락백로], [장난감 전쟁], [낡은 구두 한 짝, 무엇할까?] 등이 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60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4권)

펼쳐보기

아동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