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시를 잊은 그대에게 : 공대생의 가슴을 울린 시 강의 :(전1권)

저 : 정재찬출판사 : 휴머니스트발행일 : 2015년 06월15일

  • 크게보기
공유하기
정가
15,000원

판매가

최대13,500원(10%↓)

eBook

최대10,500원(30%↓)
+
520P(5%적립)eBook 구매하기
추가혜택
장바구니 무이자 5만원이상 최대 24개월 무이자 더보기

상품품질

품질등급안내

판매상태

판매중

배송비

무료배송

출고예정일

5일 이내

주문수량

북카트담기 바로구매

판매자 : 배송비무료 (그로잉셀러 3등급)

판매자평가 : 9.8

미니샵 문의하기 단골등록

판매상품 전체보기

  • 혼자 있기 좋은 방 : 오직 나를 위해, 그림 속에서 잠시 쉼
  • 일러스트 해체신서 : 다시 시작하는
  • 비우고 낮추면 반드시 낫는다 :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쉽고 단순한 만성질환 자연치료법
  • YouTube 유튜브로 돈 벌기 : [전면개정판] 대한민국 TOP 크리에이터, ‘유튜브 스타’가 직접 알려주는
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Close

쿠폰/사은품/적립포인트는 적용 조건이 맞을 시 제공됩니다.

쿠폰 금액할인 적립P Total 최대혜택 무이자 사은품
- 1,500원 3,500원 장바구니 무이자 -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리뷰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이 상품의 상품상태 및 주의사항 TOP

이상품은 중고상품입니다.품질등급 및 정가, 발행일을 꼼꼼히 확인하신 후, 구매해주세요

이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오픈마켓 상품으로, 인터파크도서는 본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낡음정도 - 새것과같음(변색/접힘/얼룩없음)
    사용흔적 - 없음
    손상여부 - 손상없음
    부속물여부 - 해당사항없음

판매자 공지사항 TOP

주문접수 후 3일 이내 미발송 도서는 자동주문취소됩니다.

선물메시지는 불가합니다.

북마스터소개글 TOP

‘공대생의 가슴을 울린 시 강의’라는 부제가 붙어 있다. 더 무슨 설명이 필요할까? 가장 이성적이라고 예측하는 공대생들도 공감할 만큼 감동적인 시들을 한 권에 고스란히 모아두었다. 저자가 강연 에서 각종 영화와 소설, 유행가와 가곡, 그림과 사진 등 다양한 문화 콘텐츠들을 동원해 오감이 만족하는 시 읽기 강의를 했던 노하우가 그대로 들어 있다. 소소하게 쪼개 놓은 주제에 걸맞는 시들을 함께 소개해 두어, 책에 소개된 내용을 한두 마디 건네기만 해도 주변을 촉촉하게 적실 수 있다. 감성으로 물들이고 싶은 모임이 있다면, 이 책은 가방 안에 슬쩍 넣어가도 좋다.

출판사서평 TOP

"눈물이 고일 정도로 감동받고, 소름 끼칠 정도로 감탄했다!"

그저 입시를 위해 문학 참고서로 시를 배워 온 당신. 껍데기는 가라고 사람만이 희망이라고 아무리 외쳐 봐야, 내 몸 뉘일 방 한 칸 없고, 열정을 불사르겠다는데도 부르는 곳은 없으며, 부장님은 퇴근 무렵 보고서를 내던지고, 오늘밤에도 월급은 통장을 스치운다. 그래도 우리 마음만은 가난하지 말자고, [죽은 시인의 사회] 속 키팅 교수를 꿈꾸며 메마른 심장의 상징 공대생들과 함께 시를 읽기 시작한 사람이 있다. 한양대학교 국어교육학과 정재찬 교수는 때로는 지나간 유행가를 흥얼거리고, 때로는 누군가의 추억이 된 영화를 보고, 때로는 어떤 말보다 가슴을 후비는 욕 한 마디를 시 구절에 덧붙이면서 우리 시대를 풍미한 최고의 현대시들을 학생들과 함께 읽었다. 그렇게 낡은 교과서 속 시 지문은 공대생마저 눈물짓게 할 가슴을 적시는 불후의 명시로 되살아났다. 한 번쯤 그렁그렁 가슴에 고인 그리움이 왈칵 쏟아지는 그 순간, 시는 찾아오고, 청춘은 다시 시작된다. 기쁜 우리 젊은 날 좌절한 그대여, 지금은 바로 진짜 시를 만날 시간이다.

이제 감히, 대학 입시 때문에 지금도 억지로 시를 공부하고 있는 학생이든, 시를 향유하는 자리에서 소외된 노동하는 청년이든, 심야 라디오에 귀 기울이며 시를 읊곤 하던 한때의 문학소녀든, 시라면 짐짓 모르쇠요 겉으로는 내 나이가 어떠냐 하면서도 속으로는 눈물 훔치는 중년의 어버이든, 아니 시라고는 당최 가까이 해 본 적 없는 그 누구든, 시를 잊은 이 땅의 모든 그대와 함께 나누고파 이렇게 책으로 펴냅니다.
(/ '머리말' 중에서)

1. 공대생을 위한 현대시 명강의
- 한양대학교 국어교육학과 정재찬 교수의 오감만족 현대시 강의

대학교의 한 강의실, 학생들은 무언가에 홀린 듯한 표정으로 눈물짓다가, 탄식하다가, 깔깔깔 웃는다. 그리고 강의의 끝을 알리자 모두가 약속이라도 한 듯 뜨거운 박수를 보낸다. 이는 영화 속의 한 장면이 아니다. 바로 대학의 시 강의에서 벌어진 장면이다. 보통의 중·고등학교 학생들은 마치 ‘종교적 제의’와 같은 문학 시간을 거치며 문학에 완전히 흥미를 잃는다. 교사는 마치 제사장처럼 경전을 대하듯이 주석을 덧붙이며 시를 읽고, 학생들은 그 주석을 열심히 받아 적고 암송하면서 시의 낭만과 아름다움과 진실 들에서 점점 더 멀어져 간다. 그렇게 학교를 졸업하고 나면 시가 무어고 소설이 무언지 까맣게 잊고 먹고사는 데 급급해질 뿐이다. 아니, 어쩌면 우리는 제대로 시를 읽은 적이 없을지도 모른다.
한양대학교 국어교육학과의 정재찬 교수는 이러한 우리 문학 교실에 대한 문제의식을 바탕으로 교양 강좌 ‘문화혼융의 시 읽기’를 개설했다. 이 수업에는 주로 문과대학생보다는 공대, 의대, 법대, 경영대 등 시와는 거리를 두고 지내온 학생들이 대부분. 무엇이든 공식이나 수치로 답하길 즐겨 하는 ‘메마른 심장의 상징’ 공대생들에게 시를 읽히는 과정은 마치 초등학생에게 미적분을 가르치는 것처럼 어려웠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는 이러한 공대생들마저 눈물짓게 한 정재찬 교수의 시 읽기 명강의를 엮어 낸 책이다.
[시를 잊은 그대에게]는 한양대학교의 문·이과 통합 교육의 일환인 ‘융복합 교양 강좌’ 중 이공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시 읽기 강좌, 정재찬 교수의 ‘문화 혼융의 시 읽기’ 강의의 내용을 바탕으로 집필한 ‘시 에세이’다. 각종 스펙 쌓기와 취업에만 몰두하느라 마음마저 가난해져 버린 학생들에게 시 읽는 즐거움을 오롯이 돌려주고자 했던 정재찬 교수의 ‘문화 혼융의 시 읽기’ 강의는 매 강의마다 학생

목차 TOP

머리말
1. 가난한 갈대의 사랑노래

어떻게 사랑이 변하니? 신경림 [갈대]
가난과 사랑은 숨길 수 없다 신경림 [가난한 사랑노래]

2. 별이 빛나던 밤에
순수의 시대 방정환 [형제별]
어디서 무엇이 되어 김광석 [저녁에], 윤동주 [별 헤는 밤]
별이 빛나는 밤에 이성선 [사랑하는 별 하나]

3. 떠나가는 것에 대하여
아름다운 퇴장 이형기 [낙화], 복효근 [목련 후기]
바람이 불다 김춘수 [강우]·[바람]·[꽃]

4. 눈물은 왜 짠가
우동 한 그릇, 국밥 한 그릇 함민복 [눈물은 왜 짠가]·[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사랑보다 소중한 슬픔 정호승 [슬픔이 기쁨에게]
그래도 사람만이 희망이다 박노해 [다시], 정호승 [희망을 만드는 사람이 되라], 정지원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5. 그대 등 뒤의 사랑
즐거운 편지 황동규 [즐거운 편지]
등 뒤의 수평선 박목월 [배경]
가장 큰 하늘은 언제나 그대 등 뒤에 강은교 [사랑법]

6. 기다리다 죽어도, 죽어도 기다리는
기다리다 황지우 [너를 기다리는 동안]
기다리다 죽어도 피천득 [기다림], 기형도 [엄마 걱정]
죽어도 기다리다 서정주 [신부], 조지훈 [석문]
죽다 김민부 [서시]

7. 노래를 잊은 사람들
희미한

저자소개 TOP

정재찬 [저]

서울대학교 국어교육과 및 동 대학원 국어국문학과와 국어교육과를 졸업했다. 한양대학교 국어교육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한국문학교육학회 회장을 맡고 있다. 저서로는 [현대시의 이념과 논리], [문학교육의 사회학을 위하여], [문학교육의 현상과 인식], [문학교육개론 1](공저), [문학교육원론](공저) 등이 있다.
중·고등학교 교과서를 수차례 집필하고 미래의 국어교사들을 가르쳐온 그의 수업 방식은 특별하다. 흘러간 유행가와 가곡, 오래된 그림과 사진, 추억의 영화나 광고 등을 넘나들며 마치 한 편의 토크콘서트를 보는 것 같다. 그는 시를 사랑하는 법보다 한 가지 답을 말하는 법을 먼저 배워온 학생들에게 시의 아름다움을...

판매자의 배송/반품/교환 안내 TOP

배송방법

  • 대한통운

배송정책

  • 토·일요일/공휴일을 제외한 영업일 기준으로 출고 및 배송이 이루어집니다. 추가배송비 : 제주/도서지역 등 도선료 추가지역은 추가배송비가부과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환불정책 (청약철회에 따른 반품 비용 및 불가능한 경우 그 사유)

  • 무료배송상품을 고객변심반품시, 왕복배송료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인터파크도서의 오픈마켓상품은 판매자와 결제수단의 구분없이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안전결제시스템 (Escrow System, 에스크로) 안내 : 결제대금예치업 등록 : 02-006-00011 서비스가입확인

오픈마켓 판매자정보 TOP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중고책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배송/교환/환불 TOP

오픈마켓(중고책) 상품

  • 상품배송을 시작한 다음 날부터 7일(영업일 기준)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단,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합니다.
    인터파크의 중고책 상품인 경우,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시 반품택배비용(2,500)은 고객님께서 지불하셔야 합니다.
  • 오픈마켓 업체배송 상품인 경우,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에 의하여 발생하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하셔야 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일 경우 모든 비용은 오픈마켓 판매자가 부담하게 됩니다.
  •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판매자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 전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기타 환불 방법 및 환불 지연과 관련된 사항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되며 관련 사항은 1:1문의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A/S는 판매자문의 또는 1:1문의 게시판,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릅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