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봄바람 :(1권)

시리즈 : 사계절 1318 문고 시리즈8

저 : 박상률출판사 : 사계절 ㅣ 발행일 : 2002년 01월28일

  • 크게보기
공유하기
정가
8,500원

판매가

최대3,200원(62%↓)

eBook

최대5,900원(31%↓)
+
300P(5%적립)eBook 구매하기
추가혜택
장바구니 무이자 5만원이상 최대 24개월 무이자 더보기

상품품질

품질등급안내

판매상태

판매중

배송비

2,600원

출고예정일

3일 이내

주문수량

북카트담기 바로구매

판매자 : 창호키 (그로잉셀러 3등급)

판매자평가 : 8.6

미니샵 문의하기 단골등록

판매상품 전체보기

  • 꼬마팀, 친구를 구하다
  • 토끼 씨와 거북이 양
  • 보물
  • 펠리컨
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Close

쿠폰/사은품/적립포인트는 적용 조건이 맞을 시 제공됩니다.

쿠폰 금액할인 적립P Total 최대혜택 무이자 사은품
- 5,300원 7,300원 장바구니 무이자 -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리뷰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이 상품의 상품상태 및 주의사항 TOP

이상품은 중고상품입니다.품질등급 및 정가, 발행일을 꼼꼼히 확인하신 후, 구매해주세요

이상품은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오픈마켓 상품으로, 인터파크도서는 본상품과 내용에 대해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낡음정도-새것과같음(변색/접힘/얼룩없음)
    사용흔적-약간있음(5%이내)
    손상여부-손상없음

이상품의시리즈 TOP

1,500 ~ 8,810
7,000 ~ 8,100
2,500 ~ 8,100
1,200 ~ 9,450
3,500 ~ 8,080

북마스터소개글 TOP

1960년대 말 남도의 한 농어촌 마을을 배경으로 보다 넓은 세계로 나아가고자 하는 한 소년의 열망과 영혼의 방황을 섬세하면서도 잔잔하게 그린 성장소설.
한 시골 소년의 꿈과 호기심, 모험, 짝사랑의 열병, 방황, 좌절 등 내면풍경을 통해 삶과 자아에 새롭게 눈떠 가는 과정을 진지하면서도 해학적으로 그리고 있다. 해마다 봄이 되면 어김없이 나타나는 동냥치 ‘꽃치’의 구슬픈 노랫가락과 정신이 나가 버린 은주 고모의 사연 등 어른들의 세계도 서정적인 아름다움으로 다가온다.

출판사서평 TOP

60년대 말 우리 농어촌의 인정세태를 풋풋하게 그린 작품

훈필이는 바닷가가 그리 멀지 않은 한 농촌 마을에 사는 열세 살 난 소년이다. 이 마을 아이들은 뭍으로 나가 성공해서 돌아오는 것이 꿈이다. 그래서 봄바람이 심하게 분 뒷날이면 어김없이 가출 소동이 벌어진다. 훈필이 역시 보다 넓은 세계에 대한 동경과 열망이 있다. 그리고 자신이 짝사랑하는 은주라는 소녀 때문에 열병을 앓기도 한다. 그러나 소심하고 내성적인 성격으로 인해 겉으로 드러내진 못한다. 게다가 겨우 끼니를 이어갈 정도로 궁색한 집안 살림 형편으론 상급 학교를 졸업해서 성공하리라는 희망도 없다.
그런데 어느 날, 아버지가 훈필이 몫으로 염소 한 마리를 사 온다. 새끼를 늘려 상급 학교에 갈 학비를 마련하기 위해서다. 훈필이는 염소를 열심히 돌보면서 비로소 막연한 동경이 아닌, 구체적인 자신의 미래에 대해 꿈을 키운다. 그것은 바로 염소의 새끼를 늘려 푸른 목장을 세우리라는 것과 은주와 결혼하여 푸른 목장을 열심히 경영하는 것이다.
그러나 은주는 훈필이의 순수한 마음과 은근한 정성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반응이 없다. 은주의 무관심에 지친 훈필이는 어느새 서울에서 전학온 '서울 가시나'에게 마음이 끌리지만, 첫사랑에 대한 미련과 아픔은 점점 더 깊어져만 간다.
또래 아이들에 비해 스스로 웃자랐다고 생각하는 훈필이는 급기야 세상의 모든 것이 시시하고 무의미하다고 생각한다. 더구나 어느 날 갑자기 자신의 꿈이자 친구로 애지중지 키우던 염소가 잘못되어 허망하게 죽어 버리자 절망감을 느낀다.
마침내 훈필이는 아무 희망도 없이 시골에서 사느니 하루라도 빨리 도시로 나가 성공을 하겠다며 가출을 감행한다. 그러나 집에서 몰래 갖고 나온 노자돈을 모두 소매치기 당한 훈필이는 배를 곯고 노상에서 하룻밤을 꼬박 지새는 과정을 통해 현실을 직시하고 사흘 만에 집으로 돌아오고 만다.
실패한 가출을 통해 훈필이는 세상과 삶에 대해 새롭게 눈뜨게 된다. 꿈이란 고정되어 있는 것이 아니며 그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현실적 삶에 철저히 근거해야 한다는 것, 그리고 인간과 인생에 대해 보다 진지하게 생각해야 한다는 것을.
그래도 여전히 가슴시림과 방황은 남는다. 그러나 훈필이는 자신이 지나온 그 시간만큼 앞으로 내달은 것임을 안다.

이상이 이 작품의 대강의 줄거리인데, 소설의 화자인 훈필이 이야기만으로는 어른들까지 폭넓게 공감하기 어려울지도 모른다. 작가는 열세 살 순수한 눈으로 본 어른들의 인정세태를 해학적으로, 나아가 풍자적으로 묘파해 간다.
말은 할 수 있으되 결코 말을 하지 않는 꽃치. 꽃치는 자신의 존재를 망태기에 가득 담은 갖가지 꽃과 그때 그때 상황에 맞는 구수한 노랫가락으로 대변한다. 꽃치는 어디에도 얽매이지 않는 자유인이다. 그에 비해 훈필이의 담임 선생님은 말이 많고 끊임없이 누군가를 훈계하려 든다. 담임 선생님은 지배 이데올로기의 대변자이며 새마을운동의 화신이다. 월남에 파병 나갔다가 한몫 잡고 돌아온 배롱나무집 셋째 아들 또한 전쟁의 비참함보다는 '돌아온 맹호부대 용사' 운운하며 소영웅주의에 사로잡힌 위인이다.
'남보다 웃자란 죄'로 어른들의 복잡다단하고 모순적인 면면들을 꿰뚫어 볼 줄 아는 훈필이에 의해 이들의 모습이 풍자적으로 그려진다. 동냥치 꽃치와 정신은 나갔지만 순수한 영혼을 지닌 은주 고모 등은 이들의 세계와는 반대로 결코 훼손되지 않는 순수한 인간성, 자연에 가까이 맞닿아 있는 순정한 인물들이다.

소설 [봄바람]은 1997년 청소년을 위한 '사계절 1318문고'로 펴낸 작품으로, 사춘기를 겪는 우리의

목차 TOP

1. 봄바람
2. 만장하신 여러분
3. 비를 몰고 오는 바람
4. 은주 신랑
5. 이삭 줍는 사람들
6. 자전거
7. 땡볕
8. 서늘한 그리움
9. 돌아온 맹호 부대 용사
10. 방학 숙제
11. 말 없는 꽃치, 말 많은 선생님
12. 서울 아이
13. 푸른 목장
14. 꽃을 좋아하는 마음
15. 동백 아가씨
16. 생일 선물
17. 사랑, 추억, 희망, 성공
18. 나그네 식당
19. 물새야 울어라
20. 꽃이 아름답지 않냐?

저자소개 TOP

박상률 [저]

전남 진도에서 태어나 전남대학교를 졸업했다. 1990년 '한길문학'에 시를, '동양문학'에 희곡을 발표하면서 작품 활동을 시작했으며, 1996년에는 희곡으로 '문학의 해 기념 불교문학상'을 수상했다. 지금은 여러 형태의 글쓰기를 통해 인간의 다양한 삶을 그려 내고 있다. 동화책 [바람으로 남은 엄마], [개조심], [구멍 속 나라], [어른들만 사는 나라], [벌거숭이 나라], 시집 [진도아리랑], 장편소설 [방자 왈왈], [봄바람], [나는 아름답다], [밥이 끓는 시간] 들을 썼다.

전체선택

판매자의 배송/반품/교환 안내 TOP

배송방법

  • CJ-GLS

배송정책

  • 중고책이다보니 일반책보다 살짝걸리네요

교환 및 환불정책 (청약철회에 따른 반품 비용 및 불가능한 경우 그 사유)

  • 판매자와 통화후 취소 환불처리부탁해요

인터파크도서의 오픈마켓상품은 판매자와 결제수단의 구분없이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안전결제시스템 (Escrow System, 에스크로) 안내 : 결제대금예치업 등록 : 02-006-00011 서비스가입확인

오픈마켓 판매자정보 TOP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중고책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배송/교환/환불 TOP

오픈마켓(중고책) 상품

  • 상품배송을 시작한 다음 날부터 7일(영업일 기준)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단,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합니다.
    인터파크의 중고책 상품인 경우,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시 반품택배비용(2,500)은 고객님께서 지불하셔야 합니다.
  • 오픈마켓 업체배송 상품인 경우,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에 의하여 발생하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하셔야 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일 경우 모든 비용은 오픈마켓 판매자가 부담하게 됩니다.
  •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판매자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 전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기타 환불 방법 및 환불 지연과 관련된 사항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되며 관련 사항은 1:1문의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A/S는 판매자문의 또는 1:1문의 게시판,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릅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분야 신간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