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삼사충고 - 백성의 행복, 그대 손에 달렸네 

원제 : 三事忠告

저 : 장양호(張養浩)역 : 한상덕(韓相德)출판사 : 경상대학교출판부(知&you 지앤유)발행일 : 2015년 02월10일

  • 크게보기
공유하기
정가
19,500원

판매가

최대10,990원(44%↓)
적립혜택 5만원이상 주문시 2천P+등급별 최대 1.5%적립
추가혜택
장바구니 무이자 5만원이상 최대 24개월 무이자 더보기

상품품질

품질등급안내

판매상태

판매중

배송비

무료배송

배송예정일

하루배송안내
배송안내

주문수량

북카트담기 바로구매
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Close

쿠폰/사은품/적립포인트는 적용 조건이 맞을 시 제공됩니다.

쿠폰 금액할인 적립P Total 최대혜택 무이자 사은품
- 8,510원 10,510원 장바구니 무이자 -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이벤트기획전

리뷰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이 상품의 상품상태 및 주의사항 TOP

이상품은 중고상품입니다.품질등급 및 정가, 발행일을 꼼꼼히 확인하신 후, 구매해주세요

이벤트/기획전/ TOP

 할인

[중고] 중고 직배송도서 균일가전 (기간 2019/03/25 ~ 2019/12/31)

▶ 중고직배송도서 균일가전

- 최대 91% 파격할인 + 한정수량 특가판매!

북마스터소개글 TOP

우리나라에서 청렴에 관한 지침서로 다산 정약용의 [목민심서]를 제일로 꼽는다면, 중국에서는 장양호의 [삼사충고]를 제일로 꼽을 수 있다. 이 책은 지방관원과 중앙관원에 대한 저자의 진심어린 충고를 내용으로 하고 있다. 장양호 또한 지방과 중앙에서 여러 등급의 벼슬을 했던 인물이었기에, 책에서 각종 문제점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독특한 견해를 보여 주고 있다. [삼사충고]의 국내 소개는 이번이 두 번째이다. 이번 한상덕 교수의 번역본에서는 중국 원문에 대한 자세한 주석을 달아서 좀 더 분명한 이해를 돕고 있다.

출판사서평 TOP

우리나라에 [목민심서]가 있다면
중국에는 [삼사충고]가 있다!


"백성들을 다스리는 것은 눈을 다스리는 것과 같아서 그것을 건드리면 더욱 흐려지고, 하급관리를 다스리는 것은 치아를 다스리는 것과 같아서 이물질을 후벼 내고 입안을 깨끗이 헹궈 내면 더욱 좋아진다."

[삼사충고(三事忠告)]는 원나라 때 장양호(張養浩)가 지은 것이다. 세 권의 책은 같은 시기에 지어진 것이 아니라, 본래는 각각 따로 편찬됐다. 장양호가 현령(縣令)을 지낼 적에 [목민충고(牧民忠告)] 2권을, 어사(御史)를 지낼 적에 [풍헌충고(風憲忠告)] 1권을, 중서성(中書省)에 들어가서 [묘당충고(廟堂忠告)] 1권을 지었다.

각각 1권씩 저술되어 함께 보기가 어렵게 되자 명나라 때 황사홍이 이를 합쳐서 한 권으로 만들고 [위정충고(爲政忠告)]라 했다. 그 뒤 이기가 ‘위정’이라는 명칭이 책의 내용을 모두 아우를 수 없다고 여겨 이름을 바꿔 [삼사충고(三事忠告)]라 했다.

[삼사충고]는 서문을 쓴 진련이 말했듯 ‘정치를 하는 이치의 요체를 아는 사람이 아주 드물어’ 장양호가 쓰게 됐다. 그는 실제적인 정사(政事)에 마음을 두고, 자신이 직접 보고 겪은 것들을 열거하여 글을 지었다. 학문을 강의하는 사람들이 담론에 힘쓰고, 앉아서 말만 일삼으며 시행하지 못하는 그런 글이 아니었다.

이 책은 지방관원과 중앙관원에 대한 저자의 진심어린 충고를 내용으로 하고 있다. 장양호 또한 지방과 중앙에서 여러 등급의 벼슬을 했던 인물이었기에, 책에서 각종 문제점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독특한 견해를 보여 주고 있다. 그의 논술은 상당히 입체적이며 그 관점은 정확하다. 이는 그가 수십 년 벼슬을 하고 관을 다스리면서 몸소 느끼고 경험한 것을 종합한 것으로 그의 관점과 주장은 우리에게 참고가 되기에 충분하다.

[삼사충고]에는 시종일관 유가사상이 관통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두드러지는 부분은 정사(政事)에 최선을 다하고 백성을 사랑하는 사상이다. 장양호는 이 점을 관원의 자격을 결정하는 지표로 봤다. 다음으로는 청렴결백하고 공정할 것을 주문한다. 그러기 위해서 관리는 자기 자신을 잘 단속할 것, 집안사람들을 잘 다스릴 것, 관원들을 잘 관리할 것 등을 말했다. 마지막으로 상과 벌을 분명하게 하는 등 엄중하게 관리를 다스릴 것을 주장했다.

[삼사충고]의 국내 소개는 이번이 두 번째이다. 일찍이 정애리시(鄭愛利施) 여사에 의해 번역·출판이 된 적이 있다. 그러나 현재 절판됐으며, 당시의 책에는 원문에 대한 주석(註釋)이 없었다. 이에 비해 이번 한상덕 교수의 번역본에서는 중국 원문에 대한 자세한 주석을 달아서 좀 더 분명한 이해를 돕고 있다.

왜 이 시대에 [삼사충고]일까? 비록 오래된 책이지만 그에 대한 답은 명확하다.

옮긴이 한상덕 교수는 우리나라가 경제적으로 많이 발전했고 국민 전체의 청렴의식 또한 높아졌지만 선진국과 비교해 볼 때 우리나라 국가청렴도는 대단히 부끄러운 수준이라며 ‘청렴한 대한민국’을 위해 이 책 [삼사충고(三事忠告)]가 필요하다고 역설한다. 즉, 이 책은 공직자가 건강한 가치관을 바탕으로 올바르게 처신하고, 그런 삶을 통해 보람을 느낄 수 있도록 안내하고 격려하는 정신교육의 교과서라는 것이다.

우리나라에서 청렴에 관한 지침서로 다산 정약용의 [목민심서]를 제일로 꼽는다면, 중국에서는 장양호의 [삼사충고]를 제일로 꼽을 수 있다. 이들 두 책은 모두 관(官)의 우두머리 된 자가 어떻게 청렴함을 지키고 백성을 사랑할 것인가에 대한 작가의 생각과 방법을 적어 놓은 책이다. 이 두 책은 시대의 변

목차 TOP

옮긴이의 말
해설

목민충고牧民忠告

1. 임명拜命第一
자기 반성省己
성격의 치우침을 극복하기克性之偏
욕심 경계하기戒貪
대민 담당직을 대충 위임하지 말 것民職不宜泛授
정성으로 백성을 사랑하면 지혜가 모두에게 미침心誠愛民智無不及
법률을 스승으로 삼기法律爲師

2. 취임上任第二
사정을 미리 모르면 재빠르게 대응하기 어려움事不預知難以卒應
인사 받기受謁
관청 다스림도 가정을 다스리듯 하기治官如治家
풍토병 이야기
가족의 공공자산 침탈 금지禁家人侵漁
신명께 고하기告廟

3. 사건 심의聽訟第三
실정 잘 살피기察情
송사(訟事) 수습
모함을 듣지 말 것勿聽讒
친족 송사는 천천히 할 것親族之訟宜緩
강자와 약자 구별하기別强弱
심문 대기자를 기다리게 하지 말 것待問者勿停留
집회 심문會問
요사스러운 말妖言
백성의 아픔을 자기 아픔처럼 여기기民病如己病
송사(訟事) 이관移聽

4. 아랫사람 다스리기御下第四
관리 다스리기御吏
관리 단속하기約束
심부름꾼 다루기
일 줄이기省事
위엄 지키기威嚴

5. 덕으로의 교화宣化第五
먼저 수고하기先勞
옛 제도 펼치기申舊制
삼강오상(三綱五常) 밝히기明綱常
학문에 힘쓰기勉學
농사 권하기勸農
먼 곳 복종시키기服遠
홀아비와 과부 불쌍히 여기기恤鰥寡
권세가와 관계 끊

저자소개 TOP

장양호 [저]

중국 원나라 때의 정치가, 문학가. 산동(山東) 제남(濟南) 출신, 자는 희맹(希孟), 호는 운장(雲莊)
현령(縣令)·감찰어사(監察御使)·예부상서 등 역임
저서
[관잠서(官箴書)][삼사충고(三事忠告)]

한상덕 [역]

경남 하동 화개 출생. 경상대학교 중어중문학과 졸업. 성균관대학교 중어중문학과 졸업(석사)
중국 무한대학 중어중문학과 졸업(박사)
중국 호북대학 중어중문학과 교수 역임
경상대학교 평생교육원 원장 역임
현 경상대학교 중어중문학과 교수
저서
[한문으로 풀어보는 세상사이야기]
[고전으로 배우는 행복한 삶의 지혜]
12,600 (10%)
18,000 (10%)
12,600 (10%)
14,400 (10%)
24,300 (10%)

전체선택

배송/교환/환불 TOP

오픈마켓(중고책) 상품

  • 상품배송을 시작한 다음 날부터 7일(영업일 기준) 이내에 반품이 가능합니다.
    단,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의 경우 재고가 한정되어 있으므로 교환이 불가합니다.
    인터파크의 중고책 상품인 경우,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시 반품택배비용(2,500)은 고객님께서 지불하셔야 합니다.
  • 오픈마켓 업체배송 상품인 경우,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반품에 의하여 발생하는 비용은 고객님이 지불하셔야 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일 경우 모든 비용은 오픈마켓 판매자가 부담하게 됩니다.
  • 오픈마켓(중고책) 상품에 대한 책임은 원칙적으로 판매자에게 있으므로, 교환/반품 접수 전 반드시 판매자와 사전 협의를 해주시기 바랍니다.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기타 환불 방법 및 환불 지연과 관련된 사항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되며 관련 사항은 1:1문의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A/S는 판매자문의 또는 1:1문의 게시판,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릅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분야 신간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