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어 클라우드(Dear Cloud) - Take The Air [EP] 

아티스트 : 디어 클라우드(Dear Cloud) Mirrorball Music발매일 : 2010년 08월12일

  • 크게보기
공유하기
정가
9,200원

판매가

최대7,400원(20%↓)
+
80P(1%적립)  

적립혜택

아시아나 마일리지

5만원이상 주문시 2천P+등급별 최대 1.5%적립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장바구니 무이자 5만원이상 최대 24개월 무이자 더보기
제휴 청구할인카드 안내

판매상태

품절

주문수량

품절
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7,0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5,1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Close
인터파크도서 음반의 판매 수량은 한터차트와 가온차트 판매량 집계에 반영됩니다.

한터차트/가온차트 판매량 집계 반영

닫기
자세한 내용은 아래 FAQ를 통해 확인하세요.
  • 차트 반영 기준은 시점은 언제이며, 어떻게 집계되는 것인가요?
    한터차트는 예약판매 시점의 판매수량을 바로 반영하지 않고, 실제 예약분의 음반이 출고된 경우에 시스템에서 자동으로 데이터가 전송/집계됩니다.
    가온차트 또한 예약판매량이 아닌 유통사에서 제공된 실제 출고량 데이터를 기반으로 판매량을 취합/집계하며, 제공되는 출고량 데이터에는 인터파크도서로 출고된 수량 역시 누락없이 포함됩니다.
  • 패키지 구매 또는 한 번의 주문에 여러 장의 음반을 구매한 경우에는 판매 수량이 어떻게 반영되나요?
    주문 건수와 상관 없이 실제 구매하신 음반 수량대로 판매량이 반영됩니다. 패키지 주문 또한 하나의 패키지 안에 들어간 음반의 낱개 수량 모두 각각 반영이 됩니다.
  • 해외배송 주문이나 오프라인 매장 구매건도 차트에 반영이 되나요?
    해외 주문 건과 오프라인 매장 주문 건 모두 사이트 주문 건과 동일하게 반영됩니다.
  • 각 사이트별로 판매량 반영 비중이 있나요?
    사이트별 반영 비중은 동일합니다.
  • 인터파크도서에서 구매한 음반은 음악방송(뮤직뱅크, 인기가요 등) 차트에 반영이 되나요? K차트 음반판매량에 이중집계 되는 특정 판매처가 있는 것이 사실인가요?
    음악방송(뮤직뱅크, 인기가요 등) 음반판매량(음반점수)은 한터차트 또는 가온차트를 기반으로 집계됩니다. 따라서 한터차트 및 가온차트에 판매량 데이터가 모두 집계되는 인터파크도서의 음반 판매량 역시 음악방송 음반점수에 반영됩니다. 이중집계와 관련한 사항은, 해당 음악방송사 공식사이트 공지사항을 통해 "타 음반사의 음반판매량이 <한터 차트>와 중복집계 되는 것이 아님을 다시 한번 알려드립니다." 라고 정식 공지된 바 있습니다.

쿠폰/사은품/적립포인트는 적용 조건이 맞을 시 제공됩니다.

쿠폰 금액할인 적립P Total 최대혜택 무이자 사은품
- 1,800원 191P 3,991원 장바구니 무이자 -

이상품의 다른 구매방식
  • 중고 이상품의 중고상품이 없습니다.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리뷰테마

배송/교환/환불

글씨크게 글씨작게 글씨크기

이상품의분류 TOP

음반 설명 TOP

위로의 노래, 디어 클라우드의 2010년 신보

2007년에 데뷔 앨범 [Dear Cloud]를 발표한 디어 클라우드는 2008년 두 번째 앨범 [Grey] 이후로 2년 만에 EP앨범을 발표했다.
유희열, 루시드 폴, 이적 등 대단한 뮤지션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화려하게 출발했던 데뷔앨범, 인디씬과 메이저씬을 넘나드는 활동을 보인 두 번째 앨범, 그리고 2년 동안의 공백 후의 결실이다.

그들은 공백기간에도 꾸준히 여러 곳에서 이름을 내보였다. 밴드의 리더 용린은 박지윤의 앨범 [꽃, 다시 첫 번째]의 프로듀서로 활약하며 본인의 음악적 역량을 드러냈고, 보컬 나인은 여행에세이 [허밍 앤 드로잉]을 출간하기도 하며 여러 방면으로 대중과의 소통을 꾀했다.

그러나 그 어떤 활동보다도 더 반가운 건 디어클라우드 이름의 신보가 아닐까.

그들은 근 2년 간의 공백을 여섯 트랙이 담긴 EP로 조심스레 문을 열었다.
EP의 첫 트랙 "You're never gonna know"는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힘찬 신호탄을 울린다. 1분이 조금 넘는 짧은 연주곡에서도 기타리스트 용린은 특유의 공간감 가득한 기타사운드와 리프로 듣는 이로 하여금 감탄사를 연발하게 한다. 이어 앨범의 타이틀로 커트된 두 번째 트랙 "그때와 같은 공간, 같은 노래가"는 경쾌한 피아노 라인과 시원한 후렴구, Imogen Heap을 연상케 하는 코러스라인과 환상적인 기타사운드와 더불어 디어클라우드의 '위로'에 대한 메시지를 가장 잘 표현해주는 가사를 통해, 그들이 전작에서 보여줬던 사운드와 송라이팅이 얼마나 진화했는지를 알 수 있게 해준다. 세 번째 트랙 "Last scene"에서는 리듬파트의 사운드가 도드라지는데 드러머 광석과 베이시스트 이랑이 많은 앙상블에서 완성한 완벽한 호흡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이다. 밝은 분위기 뒤에 숨어있는, 이별에 대한 가사도 주목할 점. 다음 트랙 "무너져"는 EP앨범 발매 전, 라이브 공연에서 이미 관객들에게 주목 받은 디어클라우드의 색이 짙은 발라드 넘버이다. 서서히 고조되는 밴드사운드와 보컬리스트 나인의 격정으로 치닫는 호소력은 흡입력 강한 음악을 들려준다. 다섯 번째 트랙 "사라지지 말아요"는 절제된 사운드와 목소리를 통해 슬픔을 원숙한 방식으로 표현하고 있다. 키보디스트 정아의 연주는 소박하고 예쁜 멜로디를 완성함으로써 곡을 한층 더 아름다운 분위기로 이끌어낸다. 이 곡에서 그들이 마지막에 몰아치는 편곡이 아닌 차분한 전개로 절정을 만들어내는 방법을 택하고 있다는 점이 흥미롭다. 마지막 트랙 "어떻게도"는 그들이 밴드를 결성했던 2005년에 만들어진 데모버전으로, 풋풋한 나인의 목소리와 용린의 어쿠스틱 기타, 그리고 현재 The Plastic Girl로 활동중인 hoonsange의 프로그래밍이 어우러져 몽롱한 기분으로 앨범의 끝을 장식한다.

이번 앨범에서 음악 외적으로 주목할만한 점은 그들이 회사에서 독립을 하고 클라우드 레코드라는 이름으로 스스로 제작에 뛰어들었다는 것인데, 심지어 앨범 자켓 디자인 역시 이랑을 필두로 밴드멤버들이 직접 참여했다고 한다. 진정 인디 음악의 본성으로 돌아가 그들이 만들고 싶고 보여주고 싶은 것들을 스스로 하겠다는 의지가 엿보이는 부분이다.

디어클라우드의 두 장의 앨범은 이미 절판되어 인디씬에서는 매우 귀한 앨범으로 고가에 판매되고 있는 현재, 어느 하나 버릴 곡 없이 꽉 찬 이번 신보가 그들의 앨범을 원하는 팬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이다.

웰메이드 밴드에서 진정성으로 향하고 있는 이 젊은 밴드의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주목된다. 밴드음악의 불모지에서도 꿋꿋하게 자신들의 길을 걸어가고 있는 밴드가 있다는 것이 행복할 따름이다.

수록곡 TOP

DISC01. Take The Air [EP]

  • 01. You're Never Gonna Know
  • 02. 그때와 같은 공간, 같은 노래가
  • 03. Last Scene
  • 04. 무 너 져
  • 05. 사라지지 말아요
  • 06. 어떻게도(Jan '05 Demo)

아티스트소개 TOP

평점주기 starstarstarstarstar

공유
  • 기대지수

  • 내용

  • 재미

  • 편집/디자인

등록
* 연락처 등 개인정보 입력 시 개인정보도용 등의 불이익이 따를 수 있으니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0 / 200자]

배송/교환/환불 TOP

인터파크도서 새상품

  •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을 드립니다.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고객변심에 의한 반품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까지 가능하며, 반품택배비용(3,000원)은 고객님께서 지불하셔야 합니다.
    단,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일 경우 모든 비용은 인터파크도서가 부담하게 됩니다.
  •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 정확한 환불 방법 및 환불이 지연될 경우 1:1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로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습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인기만점추천특가 TOP

전체

상품상세정보

저자소개

배송/교환/환불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