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물리
>
물리학일반

구름을 만들어보세요
정가 12,000원
판매가 10,800원 (10% , 1,200원)
I-포인트 600P 적립(6%)
판매상태 판매중
분류 물리학일반
저자 K.C. 콜 ( 역자 : 이충호 )
출판사/발행일 해냄출판사 / 2003.01.30
페이지 수 280 page
ISBN 8973374974
상품코드 1492282
가용재고 재고부족으로 출판사 발주 예정입니다.
 
주문수량 :
대량구매 전문 인터파크 대량주문 시스템을 이용하시면 견적에서부터 행정서류까지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도서를 견적함에 담으시고 실시간 견적을 받으시면 기다리실 필요없이 할인받으실 수 있는 가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주 발송해 드리는 인터파크의 신간안내 정보를 받아보시면 상품의 선정을 더욱 편리하게 하실 수 있습니다.

 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물리  > 물리학일반
 대량구매홈  > 자연과 과학  > 물리  > 교양으로읽는 물리

 
본문중에서
자연의 법칙은 우연을 허용할까? 사방에 퍼져 있는 물질과 힘의 패턴은 단지 우연의 문제일까? 규칙적으로 보이는 시간과 공간과 물질의 리듬이 어떻게 혼돈으로부터 생겨날(혹은 혼돈 속으로 녹아들)수 있을까?

질서와 무질서 사이의 기묘한 상호 작용은 소위 자연철학자들의 골머리를 앓게 한 난해한 문제 중 하나이다. 세계를 이루는 대부분의 것들은 패턴 위에 세워져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아무리 규칙적인 패턴도 시간이 지나면 무질서하게 흩어지고 만다. 반대로, 무질서하게 흩으져 있는 별들과 물 분자들은 나선 은하와 회오리바람처럼 규칙적으로 반복되는 패턴을 만들어낸다. 질서는 혼돈(카오스)을 낳고, 혼돈은 질서를 낳는다.

예측 가능한 것은 임의적인 것으로 변하고 임의적인 것은 예측 가능한 것으로 변하고 임의적인 것은 예측 가능한 것으로 변한다. 우연한 사고가 철저하게 계획된 사건의 방향을 이끌어가는가 하면, 그 반대의 일도 일어난다.
이것은 복잡하게 얽혀 있지만 아주 중요한 문제이다. 왜냐하면 겉보기에 자연계는 질서 있는 모습(졀정, 눈송이, 광파, 나선 은하, 아주 잘 조직된 개미군집, 말쑥한 타원형 행성 궤도 등등)으로 보이지만 우리 주변에 존재하는 많은 것들은 우연의 지배를 받는다.

별의 모양과 크기는 전기적 압력과 중력 사이의 줄다리기에 의해 결정되지만, 왜 어떤 별이 그 시간에 그런 곳에 타어났느냐는 순전히 우연의 문제이다. 우주 공간에 떠돌아다니는 분자들의 배열에 임의적인 작은 요동이 일어나면, 일부 분자들이 모여 뭉치게 되고, 그에 따라 진공의 한 구석에서 중력이 더 강해진다. 이러한 아주 작은 변화가 결국에는 은하 전체의 생성을 촉발시키는 배후의 힘이 될 수 있다.
(/ p.227~228)

저자
K.C. 콜
   우주의 구멍 | K.C. 콜 | 해냄출판사

역자
이충호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화학과를 졸업하고, 교양 과학과 인문학 분야의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2001년 《신은 왜 우리 곁을 떠나지 않았는가》로 제20회 한국과학기술도서 번역상을 수상했다. 옮긴 책으로는 <앗, 시리즈> 여러 권과, 《진화심리학》 《사라진 스푼》 《뇌과학자들》 《잠의 사생활》 《우주의 비밀》 등이 있다.
   소리가 슥삭슥삭 | 이충호 | 주니어김영사
   태양 | 이충호 | 미세기
   아하 바로 그거야 | 이충호 | 사계절
   사이언스 오딧세이 | 이충호 | 가람기획
   진화의 미래 | 이충호 | 푸른숲
   벌레가 벌렁벌렁 | 이충호 | 주니어김영사
도서를 구입하신 고객 여러분들의 서평입니다.
자유로운 의견 교환이 가능합니다만, 서평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서평중 분야와 상관없이 매주 목요일 5편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S-Money 3만원을 적립해드립니다.
0개의 서평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