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6,84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5,04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5,7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고슴도치의 마을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36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8,000원

  • 7,200 (10%할인)

    4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393)

  • 사은품(11)

출판사 서평

이 시집에서 시인은 가시적인 세계의 뒤 혹은 밑에서 음흉하게 또아리고 틀고 있는 현대 사회의 치부를 투시하면서 그 안에서 수동적으로 살아가고 있는 인간의 비루함을 발견한다. 그러나 그는 싱싱하다. 그것은 그가 참담한 삶의 진상을 똑바로 보면서 스스로가 그것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다는 역설을 경험하고 있기 때문인데, 이 역설의 인식과 드러냄이야말로 병든 시대와 싸울 수 있는 가장 탄력적인 힘이 된다. 최승호의 신선한 시는 여기서 더욱 주목되어야 한다.

* 시인의 산문
동굴 속에서 동굴 밖을 본 적이 있다. 어둠과 고요뿐인 無色의 세계에서 벗어나면서 동굴 입구에 비쳐 들어오는 어슴푸레한 빛을 보았을 때, 나는 서둘러 어둠의 세계에서 빛의 세계로 나가고 싶었고 동굴을 벗어나는 순간 내가 본 세계는, 일찍이 보지 못했던 찬란한 광명의 세계였다. 새소리와 풀섶의 향기와 빛 속에 드러난 하늘과 땅이 그렇게 나의 모든 감각을 흥분시키고 천국에나 서 있는 듯한 기쁨으로 충만한 나를 느끼기는 그것이 처음이었다. 그때 나는 생각했다. 변한 것은 세계가 아니라 바로 나 자신이라고. 사실 동굴에 들어가기 전에 있었던 세계가 눈앞에 있었던 그대로 펼쳐져 있을 뿐이었다. 그런데 동굴 체험 뒤에, 세계는 나의 눈에 완전히 다른 세계로 비쳐왔던 것이다. 우리는 흔히 세상을 개혁함으로써 보다 조화롭고 행복한 삶을 실현시킬 수 있다고 생각한다. 현실 부정의 문학은 이 믿음 위에서 출발하여 마음에 드는 이상적인 세계를 세울 때까지 현실을 개조하려는 노력을 계속해나갈 것이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자아를 부정함으로써 보다 크고 참다운 나에 이르려는 ‘노력’ 역시 문학에 필요하다고 나는 느끼고 있다. 나의 변모는 곧 세계의 변모를 가져오기 때문이다. 세계는 나를 내포하고 나는 세계를 내포하는, 모든 것이 하나라는 관점에서 나는 자아와 현실을 부정하면서 詩의 기를 가고자 한다. 이 길이 나에게는 이상적인 中道로 여겨지기 때문이다.

저자소개

생년월일 1954.09.01~
출생지 강원도 춘천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춘천에서 태어나 시인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시집 『대설주의보』, 『고슴도치의 마을』, 『반딧불 보호구역』, 『세속도시의 즐거움』 등과 그림책 『누가 웃었니?』, 『구멍』 『내 껍질 돌려줘!』 그리고 「최승호 시인의 말놀이 동시집」 시리즈 5권, 「최승호 방시혁의 말놀이 동요집」 시리즈 2권을 펴냈습니다. 오늘의 작가상, 김수영 문학상, 대산문학상, 현대문학상 등을 수상했습니다. 이메일: choipe@hanmail.net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33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394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