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1,21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5,63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7,8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신재효의 가사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30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24,800원

  • 22,320 (10%할인)

    240P (1%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272)

    • 사은품

    책소개

    조선의 최고 인기 예능, 이것이었다!
    조선 후기 서민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예능은 <춘향가>도 <흥보가>도 아니었다. 너무 길기 때문이다. 장터에서, 잔칫집에서, 일터에서 모인 사람들을 즐겁게 만든 것은 단가, 잡가, 시조 등으로 불리던 노래들이다. ‘가사’라는 이름 아래 신재효가 남긴 노래들을 모두 엮어 국내 최초로 소개한다. 소리꾼들도 정확한 단가의 연창을 위해 정본에 해당하는 이 책이 필요하다. <허두가>, <단잡가>, <어부사>, <방아타령> 등 장르를 넘어선 이 노래들을 통해 조선 시대 서민 문화와 우리 판소리의 실체를 맛볼 수 있다. 정확한 교감, 상세한 주석과 해설뿐 아니라, 신재효의 사설 개작과 가사 창작에 대한 부록도 함께 실어 판소리에 대한 독자의 이해를 돕는다.

    출판사 서평

    국내 최초로 정본을 확립했다
    신재효가 우리나라 판소리에 세운 업적은 누구나 인정할 만한 사실이다. 그러나 그간 <춘향가>를 비롯한 판소리 여섯 바탕만이 소개되었을 뿐, 오히려 그보다 훨씬 더 자주, 다양한 자리에서 서민들에게 사랑을 받은 가사들은 제대로 소개되지 못했다. 신재효의 자료를 모아 정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기에 판소리 및 고전 가사 연구자들에게는 매우 귀중한 자료가 될 것이다. 판소리에 대해 오래 연구해 온 정병헌 교수가 여러 필사본을 대조, 교감해 정본을 만들어 냈다.
    내용은 ‘읽는 문학’이라기보다 ‘외워 부르는 문학’이라는 특성을 살려, 원문의 리듬감과 어휘를 그대로 살리고 대신 상세한 주석을 달았다.
    조선 후기에 가장 널리 불렸던 가사들을 통해 당시의 문화와 어휘, 표기법 등을 알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골계와 해학으로 가득 찬 노랫말을 통해 당시 서민들의 사상도 파악할 수 있다.
    이 책은 소리꾼들에게 정확한 가사집 역할을 할 뿐 아니라 조선 시대 서민 문화와 우리 판소리의 실체를 맛볼 수 있게 한다. 신재효의 사설 개작과 가사 창작에 대한 부록도 함께 실어 판소리에 대한 독자의 이해를 돕는다.

    29편의 노래 문학 ‘가사’가 실렸다
    이 책에 실린 가사는 총 17편이다. 그러나 <허두가>라는 이름 아래 13편의 작품이 들어 있으므로 이를 각각 한 편의 가사로 본다면 모두 29편이다. <허두가> 외에 <성조가>, <어부사>, <호남가>, <광대가>, <고사>(일명 명당 축원), <단잡가>, <치산가>, <십보가>, <권유가>, <오섬가>, <방아타령>, <도리화가>, <구구가>가 실려 있다.
    ‘가사’는 단가, 가사, 잡가, 민요 등 여러 가지로 해석할 수 있다. 그러나 이 책에서는 신재효의 가사를 ‘우리말로 할 수 있는 모든 유형들을 실험할 수 있었던 노래 문화’로 정의한다.

    조선의 낙천적인 미래를 꿈꾸다
    ‘허두가’는 판소리를 부르기 전에 목 풀이 노래의 기능을 가지고 있는 짧은 노래를 말하는 것으로, 영산, 초두가, 허두가, 단가 등의 이름으로 불리기도 한다. 그런데 신재효는 각각 따로 존재하던 열세 편의 작품을 개작 정리해 <허두가>라는 이름으로 재탄생시켰다. 신재효는 <허두가>를 만들기 위해 주도면밀한 노력을 기울였다. <허두가>의 맨 처음에 들어간 작품은 <대관강산>이다. 일명 <풍월강산>이라고도 불리는 이 사설은 중국의 명승지와 조선의 명승지를 구경하는 내용으로 짜여 있다. 현재적 시각으로 볼 때 중국의 찬란한 명승고적은 모두 부질없는 허망한 것으로 보이는 것이 당연하다. 이에 비해 고종이 등극하고 새로운 정치가 개막하던 조선의 상황은 긍정적이고 낙천적인 미래를 예상할 수 있었다. 신재효의 이러한 시작은 <허두가> 전편에 일관되게 드러나는 개작 의식이라고 할 수 있다. <역대가>나 <역려가>, <고고천변>, <달거리> 등도 마찬가지다. 가필과 정정을 통해 신재효가 드러내고자 한 의도는 이 열세 작품을 <허두가>라는 하나의 작품으로 이해했을 때 가능한 것이다.

    노래를 통해 다양한 실험을 하다
    이 외에도 신재효는 기존의 여러 작품을 개작, 조합해 하나의 작품으로 만들었다. 이와 함께 자신의 창작 작품을 다양한 형태로 드러냄으로써 ‘노래 문화’의 다양성을 추구했다. <오섬가>는 까마귀와 두꺼비의 대화를 통해 사랑과 슬픔의 진수를 보여 주는데, 이야기는 중국과 한국의 것으로 구별하고 있으며, 중국의 것을 앞에 배치하고 한국의 것은 뒤에 두었다. 이처럼 신재효의 단가는 일반적인 단가와 달리 중국과 조선을 대비하는 형식이 중요한 특징으로 드러나고 있다.
    또한<오섬가>는 그 서두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사랑 애 자 슬플 애 자’와 관련한 이야기를 병렬하고 있다. 그리고 그 병렬은 까마귀와 두꺼비의 시각에 의해 연결되고 있다. 동일한 주제를 가지는 삽화를 진술자의 시각에 의해 병렬하는 방식의 전개는 기존의 판소리에 존재하지 않는다. <오섬가>의 전개 방식에서 우리는 이른바 ‘옴니버스(Omnibus) 형태’를 연상할 수 있다.

    신재효는 새로운 조선을 꿈꾸었다
    지속적으로 신재효는 아국(我國)과 대립되는 타국(他國)에 대한 인식을 보여 주었다. 타국은 <갈 처사 십보가>나 <단잡가>에 나오는 ‘괘씸한 서양 되놈’에 나타나는 서양만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허두가>에서처럼 중국 또한 조선과 비교의 대상이다. 중국의 과거는 현란했지만 현재는 그 영화가 사라져 허망한 것으로 인식되고 있는 반면 조선은 희망찬 미래의 가능성을 보여 주는 땅으로 그려지고 있다. 신재효는 그런 조선의 모습을 꿈꾸었다. 신재효는 기존의 화이론적(華夷論的) 시각에서 벗어나 자신이 처한 현실을 자존적(自存的) 의식에서 바라보고 그 해결책을 제시하려 했다.

    목차

    1. 허두가(虛頭歌)
    대관강산(大觀江山)
    역대가(歷代歌)
    궁장가(宮墻歌)
    역려가(逆旅歌)
    소상팔경(蕭湘八景)
    고고천변(皐皐天邊)
    새타령
    달거리
    금화사가(金華寺歌)
    숭유가(崇儒歌)
    태평가(太平歌)
    효도가(孝道歌)
    북정가(北征歌)
    2. 호남가(湖南歌)
    3. 광대가(廣大歌)
    4. 치산가(治産歌)
    5. 도리화가(桃李花歌)
    6. 권유가(勸誘歌)
    7. 갈 처사 십보가(葛處士十步歌)
    8. 방아타령(打令)
    9. 단잡가(短雜歌)
    10. 명당 축원(明堂祝願)
    11. 구구가(九九歌)
    12. 성조가(成造歌)
    13. 오섬가(烏蟾歌)
    14. 명기타령(名妓打令)
    15. 춘향 이별 사설
    16. 어부사(漁父詞)
    17. 추풍감별곡(秋風感別曲)

    해설
    부록−신재효의 사설 개작과 가사 창작의 의미
    옮긴이 후기
    지은이에 대해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광대라 하는 것이 제일(第一)은 인물(人物)치레
    둘째는 사설(辭說)치레 그 직차 득음(得音)이요 그 직차 너름새라
    너름새라 하는 것이 귀성 끼고 맵시 있고
    경각(頃刻)의 천태만상(千態萬象) 위선위귀(爲仙爲鬼) 천변만화(千變萬化)
    좌상(座上)의 풍류호걸(風流豪傑) 구경하는 노소남녀(老少男女)
    울게 하고 웃게 하는 이 귀성 이 맵시가 어찌 아니 어려우며
    득음(得音)이라 하는 것은 오음(五音)을 분별하고
    육률(六律)을 변화(變化)하여 오장(五臟)에서 나는 소리
    농락(籠絡)하여 자아낼 제 그도 또한 어렵구나
    ('광대가(廣大歌)' 중에서)

    어화 가소롭다 저 집 치산 가소롭다
    인사(人事) 다 버리고 욕심으로 전주하니
    내 몸의 이할 성정 남의 말 저러할 제
    연고 없이 궐제(闕祭)하고 인정 없이 축객(逐客)하네
    한 되 것 아끼다가 열 섬 것 해재(害財)하네
    당당한 일 안 하다가 남의 입을 뉘 막을꼬
    자식 노릇 못하면서 제 자식만 예뻐하고
    손자 노릇 못하면서 제 손자만 중히 아네
    ('치산가(治産歌)' 중에서)

    아홉 걸음 걸어 서서 구구(九九)를 하여 보세
    구구(九九)는 팔십일 구차 막심(苟且莫甚) 이 세상에
    구천 통곡(九天痛哭) 하여 볼까 구곡 원장(九曲寃腸) 꺾어 볼까
    구구(區區)한 이 사정을 귀신인들 알아줄까
    구성없는 저 사람들 구할 것이 무엇인가
    ('갈 처사 십보가(葛處士十步歌)' 중에서)

    ∞ 못할네라, 못할네라, 오입(誤入)장이, 계집 노릇, 세상(世上)에는, 못할네라,
    밤낮으로, 나다녀도, 한 푼 반(半) 푼, 못 벌면서,
    무슨 비위, 계집다려, 잘 먹이고, 잘 입히랴,
    꾸어다, 하여 논 밥, 얼른 하면, 상 부시고,
    여러 날, 굶은 계집, 깐닥하면 뚜드리기,
    속것 뜯어, 해 준 보선, 술주정의, 슈랑 밥고,
    밤사이로, 또 하라고, 애등애등, 졸라 낸다,
    ∞ 중매장이, 다니던 놈, 날과 백 년(百年), 원수(怨讐)로다
    ('방아타령(打令)' 중에서)

    동방화촉(洞房火燭) 깊은 밤에 금금요석(錦錦褥席) 펼쳐 놓고
    저희 둘이 훨씬 벗고 말롱질도 하여 보며
    택견질도 하여 보며 다리씨름하여 보며
    이 도령(李道令)이 춘향(春香) 안고 왼 방 안을 그대면서
    손채질 톡톡 치며 이랴이랴 이 말 새끼
    춘향이는 외발 내쳐 외용외용 하는 작란(作亂)
    두 손목 서로 잡고 받고 차고 택견질
    다리씨름 어우러져 춘향을 감아 뉘고
    주장군을 투기 씌워 옥문관을 돌입하여
    좌충우돌 덤벙이며 춘향 목을 담쑥 안고
    주홍 같은 혀를 물고 바드득 떨어 보며
    백옥(白玉) 같은 젖퉁이를 만질만질 문지르며 사랑가로 농창인다
    ('오섬가(烏蟾歌)' 중에서)

    저자소개

    생년월일 1812~1884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자는 백원(百源), 호는 동리(桐里)이고, 본관은 평산(平山)으로 전라북도 고창(高敞)에서 출생했다. 오위장(五衛將) 벼슬을 지냈다.
    중인(中人)에 천석꾼의 재산을 이룬 사람으로서 생활에 여유가 있고 판소리에 관심과 조예가 깊었으며, 판소리 명창(名唱)들을 후원(後援)해 좋은 명창들을 많이 길러냈다. 뿐만 아니라 전부터 전해오던 판소리 "춘향가(春香歌)", "심청가(沈淸歌)", "박타령", "토별가(兎鼈歌)", "적벽가(赤壁歌)", "변강쇠가" 등 여섯 작품을 개작(改作)했다. 그전에 광대들이 만든 거칠고 발랄한 판소리 사설(辭說)을 중인(中人)의 시각에서 좀 더 합리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교주자인 정병헌은 서울대학교에서 공부하고 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전남대학교와 숙명여자대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쳤고, 2000년에는 1년 동안 미국의 듀크대학교에서 한국 문학을 가르쳤다. 2016년 숙명여자대학교에서 정년을 했고, 이를 계기로 오랫동안 미뤄 두었던 ‘판소리의 역사’를 집필하기 위해 자료를 축적하고 있다.
    숙명여자대학교에서는 문과대학장, 기초교양대학장, 한국어문화연구소장, 의사소통센터장 등의 보직을 담당했고, 외부에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출제위원장, 국어국문학회 대표 이사, 판소리학회 회장과 한국공연문화학회 회장 등을 맡았

    펼쳐보기

    역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지식을만드는지식 시선집 시리즈(총 333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273권)

    펼쳐보기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