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5만원 이상 결제시, 3/1~3/31 기간 중 1회)
삼성카드 6% (8,46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8,55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6,3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7,2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학교에서 오줌 싼 날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47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0,000원

  • 9,000 (10%할인)

    5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당일배송을 원하실 경우 주문시 당일배송을 선택해주세요.
  •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변경
  • 배송지연보상 안내
  • 이상품 포함 1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 해외배송가능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

  • 사은품(4)

책소개

앗, 학교에서 이런 일이!
초등학교 입학은 아이에게나 부모에게나 일생일대의 사건이다. 아이들의 첫 사회생활은 유치원에서 시작하지만, 그 시기는 아직 부모님의 계획과 아이의 상태에 따라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다. 그러나 초등학교는 정식 공립교육의 시작이며, 앞으로 나라에서 정해 놓은 교육 과정의 첫 발이기에 더 큰 의미가 있다. 초등학교 저학년 시기에 잘 적응하느냐에 따라 앞으로의 학교생활이 좌지우지될 수 있다.
신학기에 맞춰 출간한 [학교에서 오줌 싼 날]은 초등학교 저학년 아이들의 유쾌한 하루를 그렸다. [신고해도 되나요?]로 문학동네 어린이 작가상을 수상한 이정아 작가는 상상으로 나온 이야기가 아닌, 아이들을 죽 지켜보면서, 세밀한 관찰을 통해 정말 있을 법한 이야기를 만들어 냈다. 그 나이 때 누구나 한 번쯤은 겪는 일을 소재로 삼았기에 어린이 독자와 부모 모두에게 공감을 산다.
운동장에서 친구들과 놀다가 바지에 찔끔 오줌을 싼 소연이, 남자아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배우는 태권도를 하다 품 띠를 손에 넣은 규정이, 엄마가 유학을 가서 슬프지만 잘 지내는 척 하는 씩씩한 소녀 수현이. 모두 한 집 걸러 볼 수 있는 아이들이다.
이 아이들의 이야기가 하나씩 펼쳐지는데, 마치 아이가 직접 자신이 이야기를 들려주는 듯 심리 묘사가 탁월하고 아이들의 순수한 행동에 절로 웃음이 나온다. 그리고 그 아이들을 둘러싼 선생님, 부모님, 친구들 등 역시 우리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사람들이어서 이 이야기들이 더욱 ‘진짜’처럼 느껴진다. 한 평생 자연과 벗하며 장항에서 살면서 애정 어린 시선으로 사람들을 관찰하며 살아온 작가의 내공이 느껴지는 책이다.

출판사 서평

글과 그림의 절묘한 조화!
이 귀엽고 유쾌한 이야기들은 신지수 작가의 그림으로 더욱 빛을 발한다. 언뜻 외국 동화 그림처럼 세련돼 보이는데, 그림 속 인물들 모두 정감 있고 귀엽게 표현되어 있다. 특히 소연이가 얼음땡을 하는 모습. 품 띠를 딴 규연이가 아무도 알아봐 주지 않자 침대에 널브러져 우는 모습, 친구 엄마에게 잘 보이려고 우유를 벌컥벌컥 마시는 수현이의 모습은 캐릭터가 살아 숨 쉰다고 느낄 정도로 아이들의 실제 모습과 닮았다. 전체적으로 색을 많이 안 쓰고 포인트가 되는 부분에만 색감을 쓴 기법은 글의 맑은 느낌과 잘 어울리며 왠지 모를 여운을 남긴다.
대부분 저학년 아이들이 공감할 만한 소재, 그 소재를 유쾌하게 풀어낸 훌륭한 글 그리고 글을 뛰어나게 해석한 그림 등 여러 가지 면에서 완성도가 높은 이 책은 초등학교 저학년 아이들과 입학을 막 앞둔 아이들에게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다.

도서 내용
[학교에서 오줌 싼 날]

소연이는 쉬는 시간에 아이들과 얼음땡 놀이를 하다가 저도 모르게 바지에 쉬를 한다. 친구들이 알며 놀릴까 봐 화장실에 숨는 소연이.
바지가 젖어 수업 시간에도 들어가지 못한다. 결국 선생님이 찾아 나서고 한참을 찾다가 화장실에서 소연이를 발견한다. 소연이는 선생님의 보라색 바지를 접어 입고 교실로 오는데……. 그 모습을 보고 친구들이 오줌을 쌌다고 소연이를 놀린다. 학교에서 오줌 싸는 걸 가장 무섭게 생각하는 아이들의 심리를 섬세하게 그렸고 그 해결 방법을 참신하게 제시한다.

[태권 소년, 탄생]

규정이는 드디어 품 띠를 땄다. 규정이에게 천지가 개벽할 정도로 특별한 일이지만, 주변 사람들은 전혀 관심이 없다. 피아노 학원에서도, 미술 학원에서도 친구들과 선생님에게 왜 끈을 매고 왔냐고 타박만 당할 뿐이다. 집에서도 마찬가지이다.
규정이는 실수로 젖은 품 띠를 다리다, 새로 산 다리미를 고장 내고 엄마에게 혼이 난다. 품 띠를 따서 자랑스러운 아이의 심리와 가족과 화해하는 과정을 재미있게 그렸다.

[난 괜찮아]

엄마가 유학 갔을 때, 수현이는 담담하게 받아들였다. 곧 돌아올 거니까 괜찮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부모님 앞에서 발표 수업을 할 때나 소풍을 갔을 때 엄마가 없어서 은근히 기분이 이상하다. 그래서 더 과장되게 손을 들고 발표하거나 친구 엄마 앞에서 대단한 일을 하듯이 우유를 마신다. 심지어 친구의 생일날, 초대 받아 갔다가 친구의 엄마가 자신의 엄마인 양 딱 붙어 다닌다. 그리고 생일 촛불도 자기가 꺼 친구가 운다. 솔직한 마음을 인정할 때 정말 ‘괜찮아’짐을 알려 준다.

본문중에서

“안 쌌어! 안 쌌다고! 그냥 저절로 나온 거라고! 아무것도 모르는 이 바보들아아아!”
나는 까만 비닐봉지를 아이들을 향해 던졌다.
“아아아악!”
모두 소리를 지르며 도망쳤다. 폭탄이라도 떨어지는 것처럼.
“으아아아아, 으아아아, 으어어어, 으허허허헝.”
나는 교실 바닥에 떨어진 까만 비닐봉지처럼 주저앉아 울었다. 괴물처럼 소리도 질렀다.
(/ pp.20~21)

“지윤아, 아까는 정말 미안했어. 네 생일인데.”
나는 이불을 머리 위로 올리고 다시 사과했다.
“괜찮아. 너 엄마 보고 싶어서 그런 거지?”
“나도 몰라.”
“너 엄마 보고 싶은데 막 참는 거지? 나는 엄마 없으면 하루도 못 살 거야. 그런데 넌 괜찮아?”
“음. 아니, 안 괜찮아.”
“안 괜찮아?”
“응.”
“정말?”
“응, 안 괜찮아.”
“히히, 이상하다. 안 괜찮은데 왜 괜찮은 거 같지?”
“나도 이상해. 히히.”
(/ pp.84~85)

관련이미지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충남 장항에서 태어났다. 대전일보 신춘문예에 동화가 당선되어 등단했으며, [신고해도 되나요?]로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받았다. 쓴 책으로 [섬소년] [무섭긴 뭐가 무서워!]
[아빠는 오늘도 학교에 왔다]가 있다.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대학에서 서양화와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하고,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립니다. 《책 읽는 강아지 몽몽》, 《어느 날 구두에게 생긴 일》, 《태풍에 대처하는 법》, 《건방진 장 루이와 68일》을 비롯한 여러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그린이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아동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1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1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