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7,27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5,3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6,1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최명익 - 비 오는 길 Walking in the Rain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8,500원

  • 7,650 (10%할인)

    42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138)

    • 사은품

    책소개

    일본의 군국주의와 파시즘 체제 하에서 지식인들이 느끼는 불안을 묘사한 심리주의 소설

    최명익의 작품 [비 오는 길]의 배경은 작가의 고향인 평양이다. 1936년 발표된 이 작품에서 우리는 전시 하 한반도에서 이루어지기 시작하던 산업화가 도시에 가져온 변화를 볼 수 있다. 최명익은 이 무척이나 현대적인 이야기들을 섬세하고 거의 서정적이라 할 문체 속에 담고 있다. 그의 단락은 대체로 단문들의 조합이며, 벌레들과 파충류들의 축소형 세계를 담고 있다. 그리고 1930년대 평양의 다층적이고 이질적인 공간들 가운데 이루어지는 삶의 질감을 포착하기 위해서 섬세한 디테일이 동원된다.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대표 소설] 시리즈는 90번까지의 한국 대표 작가들의 단편작을 한영대역으로 번역하여, 국내와 해외 독자들에게 세계 문학에 버금가는 한국문학 작품선을 소개하여 왔다. 이번에 새로 출간된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대표 소설] 세트 7은 이상, 김유정, 채만식, 황순원 이효석, 주요섭 등 근대를 장식한 작가들의 대표 작품들을 20편 담아내어 110권까지의 한국 문학 전집을 완성했다.

    최명익의 작품 [비 오는 길]의 배경은 작가의 고향인 평양이다. 1936년 발표된 이 작품에서 우리는 전시 하 한반도에서 이루어지기 시작하던 산업화가 도시에 가져온 변화를 볼 수 있다.
    최명익은 이 무척이나 현대적인 이야기들을 섬세하고 거의 서정적이라 할 문체 속에 담고 있다. 그의 단락은 대체로 단문들의 조합이며, 벌레들과 파충류들의 축소형 세계를 담고 있다. 그리고 1930년대 평양의 다층적이고 이질적인 공간들 가운데 이루어지는 삶의 질감을 포착하기 위해서 섬세한 디테일이 동원된다. 이 단편은 단편 작가로서의 그의 데뷔작이며, 그는 이 단편으로 해서 세련된 작가이자 현대적인 삶의 심리적 지형의 탐색가로 일약 명성을 얻게 된다.

    출판사 서평

    시대와 문학을 웅숭깊게 읊어낸 아시아 문학 전집
    이상, 김유정, 채만식, 황순원 등 한국 근대 문학의 르네상스 작가들의 문학 세계를 다시 만나다


    현대 21세기의 한국과 한국인의 급변하는 삶의 양태를 다각도로 조명해 낸 그간의 작품들과는 달리, 이번 세트 7에는 한국 근대 문학 태동기의 문학 작품들을 수록하였다. 현대의 문학작품과 다른 시대성과 문학성을 담고 있어 시대가 흘러도 변치 않는 주옥같은 작품들을 독자들에게 소개하였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특히 중고등학교 교과서에도 자주 실리는 20세기 한국 문학 작품들의 영어 번역본이 수록되어 있는데, 특히나 한국문학에 관심이 많은 해외의 저명한 번역가들이 참여하여 번역의 질을 높였다.
    전통에서 근대화로 급변하는 시대와 제국주의자들의 사상과 전횡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면서, 그 안에서 이념의 혼돈과 대립을 겪으면서도 삶다운 삶을 살고자 했던 한국인들의 모습이 그대로 재현되어 있다. 세트 7에 수록된 [소설가 구보씨의 일일] [벙어리 삼룡이] [맥] [소나기] [등신불] 등의 문학작품들이 이미 이전에 영어로 번역되어 해외에 소개된 바가 있는 것은 바로 한국 근대 문학 작가들의 근대적 진취성과 한국인으로서의 주체성이 그들의 농도 짙은 개성, 치열한 고민, 열정과 함께 문학을 통해 고스란히 투영되어 무한한 감흥을 안겨주기 때문일 것이다.
    그동안 이 시리즈에는 한국의 저명한 문학평론가들이 참여하여 작품들마다의 평론을 덧붙였는데, 이번 세트 7에서는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 한국문학 교수 브루스 풀턴, 한국문학 번역가 케빈 오록, 토론토 대학교 교수 자넷 풀,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 일본 문학 교수 크리스티나 이 등 해외의 문학 평론가들과 번역가들이 작품의 해설을 집필하여 해외 독자들에게 한국문학을 균형 잡히면서도 창조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시각을 제시해주었다.

    목차

    비 오는 길
    Walking in the Rain

    해설
    Afterword

    비평의 목소리
    Critical Acclaim

    작가 소개
    About the Author

    본문중에서

    성 밖 한끝에 사는 병일(丙一)이가 봉직하고 있는 공장은 역시 맞은편 성 밖 한끝에 있었다.
    맞은편이지만 사변형의 대각(對角)은 채 아니므로 30분쯤 걷는 그 길은 중로에서 성안 시가지의 한 모퉁이를 약간 스칠 뿐이다.
    집을 나서면 부(府)행정 구역도에 없는 좁은 비탈길을 10여 분간 걸어야 한다.
    그 길은 여름날 새벽에 바재게1) 뜨는 햇빛도 서편 집추녀 밑에 간신히 한 뼘 넓이나 비칠까 말까 하게 좁은 길을 사이에 두고 작은 집들이 서로 등을 부빌 듯이 총총히 들어박힌 골목이다.

    The factory where Pyongil worked lay on the outside edge of the city wall, just as his home did but on the opposite side of the city.
    The two edges might well be opposite but as the angles of the wall did not form a perfect square his thirty-minute walk to work just scraped past one corner of the inner city mid-route.
    Once he left his house he had to walk for about ten minutes down a narrow, steep path, which did not appear on the city government’s borough map.
    That path ran between tiny houses packed so tightly together that they seemed to rub each other’s backs and past alleys so narrow that even the rap-idly rising dawn sun on a summer’s day barely illuminated a hand’s width beneath the eaves on the western side.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생년월일 1913~?
    출생지 평안남도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평안남도 강서군 증산면 출생. 평양고등보통학교에서 공부하다가 3.1 운동에 적극 가담한 후에 학교를 중퇴하고 일본에 유학하였다. 당시 일본에 유행하는 도스토옙스키에 심취하여 작가가 되기로 결심하였다. 귀국 후에 [백치]와 [단층]의 동인으로 활동했고 1936년 잡지 [조광]에 [비 오는 길]을 발표하며 문단에 나왔다. 날로 강화되어 가는 일본의 군국주의와 파시즘 체제 하에서 지식인들이 느끼는 불안 의식을 날카롭게 묘사한 심리주의 소설로 문단의 주목을 받았다. 해방 이후 평양예술문화협회 회장, 북조선문학예술총동맹의 중앙상임위원 등을 역임하며 리얼리

    펼쳐보기
    자넷 풀(Janet Poole) [역]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자넷 풀은 태평양전쟁 시기 발표되었던 이태준의 수필집 [무서록](컬럼비아대학교출판부, 2013) 등을 포함해 식민지 시기 한국 작가의 작품들을 다수 번역했다. 현재 토론토대학교에서 한국의 문학과 문화사, 번역 이론을 가르치고 있다. 최근에 식민지 말기 태평양전쟁 시대 글쓰기의 문화사에 대한 연구를 마쳤으며, 이는 [미래가 사라지는 날: 식민지 말기 한국의 모더니스트적 상상력](컬럼비아대학교출판부, 2014)라는 제목의 단행본으로 출간된다.

    이 상품의 시리즈

    바이링궐 에디션 한국 대표 소설 시리즈(총 140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139권)

    펼쳐보기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