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삼성카드 6% (22,00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2,2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6,38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8,72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나기빈 단편집 (큰글씨책)

원제 : Рассказы Ю. Нагибина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26,000원

  • 23,400 (10%할인)

    1,3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33)

    • 사은품(6)

    출판사 서평

    이 책에 실린 <메아리>(1960), <백발 급구>(1968), <타인의 심장>(1968), <성공의 절정>(1970)은 단편소설 작가로서의 유리 나기빈의 특징이 잘 드러난 그의 대표작들이다.

    <메아리>는 자전적 주인공이 ‘세료자’가 등장하는 ‘자전적 서클’에 포함되는 소설이다. 어린 시절 휴양지에서 만난 소녀와의 짧고도 인상 깊은 에피소드를 담고 있다. 시네고리야의 해변에서 돌을 수집하던 외톨이 주인공 세료자는 알몸으로 수영을 하고 있던 부끄러움을 모르는 소녀 비카와 만나게 된다. 작품의 반전은 맨 마지막에 일어난다. 단편의 마지막 문장은 독자들에게 많은 상념을 불러일으키며 예기치 못한 작품 전개의 굴곡을 만들어내고 있다.

    <백발 급구>는 모스크바와 페테르부르크의 건축물들에 대한 작가의 폭넓은 이해를 엿볼 수 있는 작품이다. 건축물 사진첩들을 뒤적이며 소일하는 것을 위로 삼아 부정한 아내와의 원만치 못한 결혼 생활을 견뎌가고 있는 주인공 구신은 페테르부르크 출장 중에 렌필름 영화사 앞에서 이류 배우 나타샤와 만나게 된다. 사출 전문가라는 특이한 직업과는 어울리지 않게 페테르부르크의 유명 건축물들을 건설한 예술가들에 대한 이해와 삶의 깊이를 가진 구신의 매력에 빠져든 나타샤는 구신과 보낸 이틀을 잊지 못하게 된다. 모스크바로 돌아온 구신도 나타샤와의 사랑을 통해 삶의 의미를 다시 찾게 되고 모스크바의 생활을 정리하고 페테르부르크의 나타샤에게로 되돌아가게 되면서 작품은 끝을 맺는다.

    <성공의 절정>은 ‘현대적 이야기’라는 부제가 붙어 있다. 암 치료를 위한 획기적 치료제를 개발하면서 세계적 명성을 얻은 의학자 가이는 성공의 절정에서 아내 레나의 가출로 괴로워하면서 자신의 삶을 돌아보게 된다. 결국 아내의 사랑이 자신의 삶에 어떤 비중을 차지했던가를 실감하게 되고 그 상실을 이겨내지 못한 채 스스로 목숨을 끊는다.

    <타인의 심장>은 인간 존재의 정체성을 다룬 작품이다. 타인의 심장을 이식받은 주인공 코스트로프는 퇴원 후 자신의 행동 방식에 의문을 갖는 어머니와 아내에게 낯섦을 느끼며 스스로에게도 전혀 생소한 체험들을 하게 된다. 결국 자신의 정체성에 의문을 갖게 되지만 어머니와 아내에게 성실한 삶을 살아가다가 어느 지하철에서 자신의 심장이 본능적으로 알아본, 자신에게 심장을 이식해 준 아이의 엄마 앞에서 쓰러지게 된다. 아이의 엄마도 낯선 청년의 모습 속에서 교통사고로 숨진 자신의 아들 모습을 보고 그에게로 발길을 돌리는 환상적 결말로 끝이 난다.

    목차

    해설
    지은이에 대해

    메아리
    백발 급구
    타인의 심장
    성공의 절정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Тяжело оседая, автобус въехал на деревянный мосток через ручей, границу Синегории. Я остановился. Мост грохотал, ходил ходуном. В окошке снова появилась Витькина голова с трепещущими на ветру пепельными волосами и острый загорелый локоть. Витька сделала мне знак и с силой швырнула через ручей серебряную монетку. Сияющий следок в воздухе сгас в пыли у моих ног. Была такая примета: если кинешь тут монетку, когда-нибудь непременно вернешься назад....

    버스는 무겁게 내려앉으면서 시네고리야의 경계인 시냇물을 지나는 목조 다리로 들어섰다. 나는 멈추어 섰다. 다리는 시끄러운 소리를 내면서 온통 흔들렸다. 바람에 흩날리는 비치카의 회청색 머리카락과 햇볕에 탄 가느다란 팔꿈치가 창문에 다시 나타났다. 비치카는 내게 신호를 했고 시냇물 건너로 힘껏 동전을 던졌다. 공중에서 반짝이던 그것은 내 발아래 먼지 속으로 사라져 버렸다. 그런 말이 있었다. 여기에 동전을 던지면 언젠가는 반드시 다시 돌아온다는....
    (/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유리 나기빈(Юрий М. Нагибин) [저]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1920~1994
    출생지 러시아
    출간도서 6종
    판매수 577권

    다방면에서 창조적 열의를 발산한 만능 창작인이었다. 삶과 조우한 경험들을 날것 그대로 직접적으로 드러낸 에세이스트였으며, 삶의 여러 모습을 생생한 문학적 대화로 형상화해서 우리 시대를 선도하는 문화산업에 접목시킨 시나리오 작가였다. 또한 객관적 이성을 바탕으로 냉정하고 꼼꼼하게 작품들을 읽어내는 평론가이기도 했다. 뛰어난 평론가는 뛰어난 작가가 될 수 없다는 문학계의 속설을 스스로의 존재로 반박한 작가인 셈이다.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김은희는 한국외국어대학교 노어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모스크바 국립대학교에서 알렉산드르 솔제니친에 대한 연구로 러시아 문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현재 청주대학교 학술연구교수로 재직 중이며, 러시아 문화와 문학에 대한 글들을 발표하고 있다. 저서로는 [그림으로 읽는 러시아](2014), [러시아 명화 속 문학을 말하다](2010), 공저로 [나는 현대 러시아 작가다≫]2012), [내가 사랑한 세상의 모든 음식](2010) 등이 있으며, 역서로는 [야쿠트인 이야기](2017), [유카기르인 이야기](2017), [북아시아 설화집 1(부랴트족)](2015), [현대 러시아문학과 포스트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지식을만드는지식 소설선집 시리즈(총 545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33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