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7,98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20,62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23,5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별똥별 (큰글씨책)

원제 : Povetron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31,000원

  • 29,450 (5%할인)

    1,49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29)

  • 사은품(11)

출판사 서평

소설, 드라마, 비평 등 다방면에 걸친 왕성한 활동으로 체코 문학사에 큰 발자취를 남긴 차페크의 철학소설. 어느 날 비행기 추락 사고로 신원 불명의 한 남자가 병원으로 이송되고 상이한 직업을 가진 세 사람이 다른 관점에서 그의 인생을 추론한다. 여기에서 작가는 어떤 진리도 절대적일 수 없다는 것을 보여 준다.

[별똥별]은[호르두발],[평범한 인생]과 함께 차페크의 대표 3부작으로 간주되며, 그중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작품들은 각각 독립적인 이야기임에도 불구하고 모두 진실 규명에 초점을 맞추고 있어, 작가의 상대주의 철학적 입장이 나타나 있다.
[별똥별]은 비행기 사고로 인해 빈사 상태의, 중상을 입은 정체불명의 남자를 대상으로 여러 가지 추리가 벌어지는 모습을 그리고 있어 환상성과 철학적인 것이 섞인 작품이다.
여기서의 모든 사람은 그들의 공통의 본질에 관련되어 있다. 각자는 자신의 지식을 통해서 다른 사람을 알 수 있는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추락한 비행기에서 살아남은 의식불명의 병원 환자 X에 대해서, 상이한 직업을 가진 세 사람이 다른 관점에서 그의 인생을 추론한다. 간호사인 자비로운 수녀의 꿈, 천리안의 환상, 세 번째이자 마지막으로 보다 완전하게 시인이 예술적으로 재구성하는 이야기로, 주인공의 진실에 대한 반명제를 제공한다. 세 사람 모두 각자의 개성과 사건의 수용 수단에 따라 제한된 접근 방식을 가지고 있다.
이 작품에서 각각의 부분에서 이루어지는 논의는 인간의 본성과 그 행동의 동기, 인간 그 자체와 인생의 가치에 관한 인식론으로 발전한다. 차페크의 작품이 갖는 철학성이 이 작품에서는 정체불명의 인물을 둘러싸고 전개되어 아주 높은 수준에 이르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작가는 궁극적인 상대주의적 암시를 통해 어떤 진리도 절대적일 수 없다는 것을 보여 준다. 만일 한 진리가 없다면 또 다른 진리는 있을 수 없고, 우리가 목적 없이 방황하는 복잡하고 상이한 진리들의 숲만이 있다.
지각의 전망적인 구조는 물체의 3차원 관점을 가장하는 경향의 입체파 그림에 관련된 뒤틀림을 상기시킬지도 모른다. 카렐의 소설 [별똥별]에서는 이러한 입체파의 관념이 충분히 실현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목차

프롤로그
자비로운 수녀의 이야기
천리안의 이야기
시인의 이야기

해설
지은이에 대해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Musime naslouchat sami sobe; museme zkoumat sve vlastni nitro, abychom rozeznali to tiche a mnohohlase zvestovani, jez vysila nekdo druhy.

우리는 우리 자신에게 귀 기울여야 합니다. 다른 사람이 보내는 조용하고 다양한 목소리의 메시지를 인식하기 위해 우리 자신의 내적 존재를 완벽하게 해야 합니다. 자기 자신을 바라보는 것 말고 다른 조망은 없습니다.
(/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카렐 차페크(Karel Capek) [저]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1890~1938
출생지 체코
출간도서 26종
판매수 4,453권

프라하, 베를린, 파리에서 공부하고 프라하 카렐대학교에서 철학 박사학위를 받은 카렐 차페크는 체코의 대표적인 일간지 [리도베 노비니]에서 편집자 겸 기고가로서 평생에 걸쳐 활동하였으며 일생에 걸쳐 다양한 주제로 철학적, 풍자적인 작품들을 썼다. 초기 작품인 [빛나는 심연](1916), [크라코노시 정원](1918), [껄끄러운 이야기들](1921)은 운명의 굴레를 벗어나 궁극의 가치를 찾고자 노력하는 인간을 보여준다. 또한 과학기술의 진보가 어떻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무자생(戊子生)으로 경북 영주 출신이다. 안동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한국외국어대학교 러시아어과를 마친 뒤 동 대학원 러시아어과에 재학 중 미국에 유학해 시카고대학교 대학원 슬라브어문학과에서 석박사과정을 수료했고, 체코 프라하 카렐대학교에서 수학했다. 체코 카렐대학교 한국학과 교환교수를 거처 현재 한국외국어대학 체코·슬로바키아어과 교수로 재직 중이며, 동유럽학대학장을 역임했다. 한국동유럽발칸학회 회장, 세계문학비교학회 부회장 등을 맡았다. 저서로 [체코 현대 문학론], [여행 필수 체코어 회화], [여행 필수 슬로바키아어 회화], [러시아 동

펼쳐보기

역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45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29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