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카카오페이 3,000원
(카카오페이 머니 결제시 최대할인 3천원 / 5만원 이상 결제, 기간 중 1회)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3,03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EBS 롯데카드 20% (3,4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NEW 우리V카드 10% (3,89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현대카드 7% (4,02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3,46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소크라테스를 알라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5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 저 : 장영란
  • 출판사 : 살림
  • 발행 : 2012년 11월 28일
  • 쪽수 : 96
  • 제품구성 : 전1권
  • ISBN : 9788952222220
정가

4,800원

  • 4,320 (10%할인)

    240P (5%적립)

  • 구매

    5,000

    2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70)

    • 사은품(2)

    출판사 서평

    자신의 삶을 바쳐 ‘철학’을 가르친 철학자
    ‘이상한 사람’ 소크라테스가 독배를 받아든 이유

    내용 소개

    ‘소크라테스’라는 이름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너 자신을 알라"라는 명언을 남긴 사람이요, "악법도 법이다"라는 말을 남기고 기꺼이 독배를 든 철학자. 하지만 조금 더 나아가 "그럼 그는 어떤 사람이었느냐?"는 질문을 받는다면 우리는 어떤 대답을 들려줄 수 있을까?
    이 책 ??소크라테스를 알라??의 저자는 소크라테스를 가리켜 ‘늘 철학적인 삶을 살았고, 결국 철학적인 죽음을 맞은 사람’이라고 말한다. 자신의 ‘삶’을 통해 ‘철학’을 있는 그대로 보여준 사람이라는 뜻이다. 공허한 말이 넘치는 시대. "철학이 무엇인지에 대해 아무리 말을 해도 직접 철학적 삶을 보여주는 것만 못한 경우가 많다"는 저자의 말이 이 책의 집필의도를 그대로 보여준다. 특히 재판을 통해 감옥에 갇히고, 결국 죽음에 이르는 그의 마지막 삶의 과정은 ‘침통한 말년’이 아니라 ‘가장 극적으로 철학을 보여준 시기’라고 평가된다. 단 한 순간도 ‘이유 없는 삶’을 살지 않은 사람, 소크라테스! 그의 손에 들린 독배가 기꺼이 ‘철학의 대중화’에까지 가닿는 순간을 직접 목격해 보자.

    목차

    철학이란 무엇인가?
    소크라테스의 생애: 아주 이상한 사람 소크라테스
    소크라테스의 법정: 그는 왜 고발되었을까?
    소크라테스의 재판: 그는 왜 재판에서 졌을까?
    소크라테스의 감옥: 그는 왜 탈출하지 않았을까?

    본문중에서

    우리는 철학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할 수 있지만 철학이 무엇인지를 정확히 알기란 쉽지 않다. 철학을 구체적으로 말하고 보여주기 위해 한 가지 좋은 방법이 있다. 실제로 진리를 사랑하며 살았던 철학자의 삶에 최대한 접근하는 것이다. 이 방법은 철학이 무엇이며 철학자란 누구인지를 가장 효과적으로 보여줄 수 있다. 우선 우리는 철학의 역사에서 가장 철학적이라고 여기는 철학자를 한 명 선택할 필요가 있다. 사실 지극히 철학적인 철학자는 여럿 있지만, 아무래도 서구 사회에서는 소크라테스가 단연 돋보인다. 그는 늘 철학하는 삶을 살았고 결국 철학적인 죽음을 맞았다. 실제로 소크라테스를 가만히 보면 철학이 보인다. 우리는 소크라테스를 통해 철학이 무엇인가를 알 수 있으며 철학자가 어떤 사람인지도 알 수 있다.
    (/ p.8)

    소크라테스의 본격적인 변론은 과연 누가 자신을 고발하였는가를 밝히는 일로 시작한다. 법정에 소환됐다면 분명 고소인이 있을 것이다. 그들은 누구일까? 그들은 아테네의 평범한 정치인으로 아니토스(Anytos)와 멜레토스(Meletos), 리콘(Lykon)이라는 사람들이다. 이들이 바로 소크라테스를 아테네 법정으로 출두시킨 사람들이다. 하지만 소크라테스는 실제로 이들보다 먼저 자신을 고발한 최초의 사람들이 따로 있다고 생각했다. 그들은 과연 누구일까? 소크라테스는 직접 자신을 고소한 아니토스와 그 일행보다 그 최초의 고발자야말로 더 두려운 존재라고 말한다. 그들은 숫자도 많을 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 동안 자신을 고발해왔기 때문이라고 한다.
    (/ p.27)

    소크라테스는 여기서 ‘진리에 대한 사랑’이란 표현이 아닌 ‘인간에 대한 사랑’을 말한다. 처음부터 자신과 함께 태어나 자라고 지금까지 함께 살아왔으며 지금도 자신 앞에 있는 아테네인들을 사랑한다고 말한다. 이것은 단지 그가 책임감이나 의무감으로 아테네인을 가르치려는 것이 아님을 보여준다. 그는 아테네인을 사랑하기 때문에 가장 좋은 것을 해주고 싶은 것이다. 소크라테스는 스승으로서 아테네인이 신의 길에서 더 멀어지는 것을 방관하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 비록 아테네인이 자신을 이해하지 못하고 비난할지라도, 결국 자신을 죽음으로 몰아넣더라도 말이다.
    (/ p.54)

    소크라테스는 우리가 모든 사람의 견해를 존중할 수는 없다고 말한다. 어떤 견해들은 존중받아야 마땅하지만, 어떤 견해들은 전혀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그럼 우리는 어떤 사람의 견해를 존중해야 할까? 소크라테스는 "우리가 다수 사람들의 견해를 따르고 두려워해야 할 것인가, 아니면 이런 문제에 대한 전문가가 있다면 그의 견해를 따르고 두려워해야 할 것인가?"를 묻는다. 당연히 우리는 어떤 분야에 대해 전문가가 있다면 그의 견해를 존중하고 따라야 한다. 가령 남태평양으로 배를 타고 가는데 경험이 많은 전문 항해사의 주장을 따르는 것이 마땅하지, 아무 지식도 없는 여행객의 주장을 따라서는 안 되는 것이다.
    (/ pp.79~80)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20종
    판매수 2,591권

    한국외국어대학에서 그리스철학으로 박사학위를 받고 그리스 신화와 비극 및 철학 등과 관련된 다양한 논문들과 저서들을 출판했다. 그리스 신화와 문화 비평 및 상징과 이미지 연구로 건국대학교 연구 교수를 역임했으며, 현재 한국외국어대학 미네르바 교양대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최근 서구 사상에서 좋은 삶과 탁월성의 문제, 설득과 소통의 문제, 영혼의 훈련과 치유의 문제 등에 관한 주제에 관심을 가지고 연구하고 있다.
    저서로는 『영혼의 역사』, 『장영란의 그리스 신화』, 『소크라테스를 알라』, 『플라톤의 국가, 정의를 꿈꾸다』, 『죽음과 아름다움의 신화와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살림지식총서 시리즈(총 591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71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