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삼성카드 6% (12,69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2,8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9,45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0,8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부도덕한 사람

원제 : L'Immoraliste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15,000원

  • 13,500 (10%할인)

    7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29)

  • 사은품(7)

출판사 서평

부도덕한 사람
L'Immoraliste


[부도덕한 사람]은 기존 질서에 대한 회의와 극복의 과정을 주제로 하고 있는 앙드레 지드의 초기 작품이다. 여행 중 병에 걸리고, 병에서 회복하는 과정에서 인생을 바꾸는 중대한 깨달음을 얻게 된다는 것 등은, 작가가 직접 체험한 실제 사건들을 거의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작가와 마찬가지로 주인공도 투병 생활과 회복 과정을 통하여 그동안 순응하며 살아왔던 종교적 도덕과 교육이 자신의 삶을 편향되고 제한된 것으로 만들었다는 자각을 갖게 된다. 이것을 계기로 강요된 규율에서 벗어나 삶의 의욕을 되찾고 감각적 환희로 충만한 삶을 살아야 한다는 신념을 갖게 된다. 그때부터 그의 생각이나 행동은 이 신념의 실현을 위해 집중되는데, 문제는 이러한 의지가 극단적인 양상을 띠게 된다는 점이다. 바라는 것이 있으면 바로 행동으로 옮김을 징표로 하는 절대 자유를 향한 의지는, 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 혹은 타인과 공존하면서 지켜야 할 인간적 도리와 상치된다. 자신의 이상 실현에 몰두한 나머지 양보나 타협을 받아들이지 않고, 결국 아내를 죽게 하고 자신마저도 삶의 의지를 상실하고 인격적 파탄에 이르게 된다.

목차

해설
지은이에 대해

서문
1부
2부
3부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Savoir se liberer n'est rien; l'ardu, c'est savoir etre libre.

자신을 어떻게 자유롭게 만들 것인가를 아는 것은 아무것도
아니다. 어려운 것은 어떻게 자유로운 상태로 자신을 유지할
것인가를 아는 것이다.
(/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앙드레 지드(Andre Paul Guillaume Gide) [저]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1869.11.22~1951.2.19
출생지 프랑스 파리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869년, 파리 법과 대학 교수인 아버지와 루앙의 유복한 사업가 집안 출신의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격정적인 성격에 몸이 허약했던 지드는 11세에 아버지가 사망하자 어머니와 외사촌 누이들에게 에워싸여 엄격한 청교도적 분위기 속에서 성장했는데, 이 무렵부터 신경 쇠약에 시달렸다. 1891년 [앙드레 발테르의 수기]로 문단에 데뷔한 뒤 1893년 북아프리카 여행 중 결핵을 앓고 나서 처음으로 삶의 희열과 동성애에 눈을 뜬 그는 마침내 모든 도덕적·종교적 구속에서 해방되어 귀국한다. 1909년 친구들과 함께 문예지 "N.R.F."를 창간하면서 그의 엄격하고 고전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김정숙은 프랑스 파리 4대학에서 현대 불문학을 전공하여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배재대학교 프랑스어문화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앙드레 지드에 대해서 박사학위 논문 외에 여러 편의 논문을 발표했다. 번역서로는 [절망의 끝에서], [독설의 팡세], [역사와 유토피아] 등이 있고 황석영의 [객지[Les Terres Etrange?res]], 이청준의 [남도 사람[Les Gens du Sud]]을 프랑스어로 번역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45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29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