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PAYCO(페이코) 최대 5,000원 할인
(페이코 신규 회원 및 90일 휴면 회원 한정)
네이버페이 1%
(네이버페이 결제 시 적립)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7,5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EBS 롯데카드 20% (8,64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NEW 우리V카드 10% (9,72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인터파크 현대카드 7% (10,05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Close

삼강행실도 三綱行實圖 (천줄읽기)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12,000원

  • 10,800 (10%할인)

    600P (5%적립)

  • 구매

    9,600 (20%할인)

    48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181)

    • 사은품(7)

    출판사 서평

    <지식을만드는지식 천줄읽기>는 오리지널 고전에 대한 통찰의 책읽기입니다. 전문가가 원전에서 핵심 내용만 뽑아내는 발췌 방식입니다.

    몽매한 백성을 어여삐 여기는 마음으로 엮은 ‘바르게 살기’ 그림책이다. 충신으로, 효자로, 열녀로 본이 되는 이들의 이야기는 조선의 가치를 잘 보여준다. 또한 세필로 섬세하게 그려 이야기보다 자세한 그림은 보는 재미도 더한다. 최선본으로 꼽히는 성균관대학교 소장 영인본을 대본으로 삼아 완성도를 더했다.

    [삼강행실도(三綱行實圖)]는 3강(三綱), 즉 군위신강(君爲臣綱) · 부위자강(父爲子綱) · 부위부강(夫爲婦綱)의 모범으로 삼을 만한 중국과 우리나라의 충신 · 효자 · 열녀를 각각 35명씩 뽑아 모두 105명의 행적을 소개하고, 그것을 그림으로 그린 것이다.
    이 책의 맨 앞에는 권채(權採)가 쓴 '삼강행실도 서(三綱行實圖序)'가 있고, 이어서 목록에서 효자, 충신, 열녀의 고사를 제시했다. 그 구성은 정초(鄭招)가 '삼강행실 발(三綱行實跋)'에서 “[삼강행실도]는 이에 기재한바 효자 · 충신 · 열녀 각각 110명의 행실을 기록하고, 또 형상을 그리고는 시(詩)로써 찬(贊: 사람의 사실을 서술한 뒤에 이를 평론하는 한 문체)했다”라고 한 바와 같이 행실에 대한 내용과 그림, 그리고 시(혹은 찬)로 이루어졌다.
    효자 편은 [이십사효(二十四孝)]와 [효행록(孝行錄)]에 나오는 내용과 한국 인물의 효행 등을 근거로 정리한 것으로 “효자에 있어서는 삼가 태종문황제(太宗文皇帝)가 하사한 [효순사실(孝順事實)]의 시를 기록하고, 겸하여 신의 고조(高祖) 신 보(溥)가 지은 [효행록] 가운데 있는 명현(名賢) 이제현(李齊賢)의 찬(贊)을 가져왔고 그 나머지는 보신(輔臣)으로 하여금 나누어 짓게 했다”는 것과 같이 이 가운데에는 태종문황제가 [효순사실]이란 책에 썼던 시를 수록하고 또 [효행록]에 이제현이 지었던 찬을 수록한 것이 있다. 그리고 충신 편과 열녀 편은 중국과 한국의 충신과 열녀에 대한 사실을 기록하고, “충신과 열녀의 시도 문신들로 하여금 나누어 짓게 했다”라는 내용에 볼 수 있는 바와 같이, 문신들이 각각 나누어 지었다는 시가 수록되어 있고, 또 그림이 있다.
    이 책이 편찬된 과정에 대해 권채는 '삼강행실도 서'에서 “여기서 집현전 부제학 신 설순(?循)에게 명령하여 편찬하는 일을 맡게 했다”라고 하여, 이 책이 세종 때 설순을 중심으로 편찬이 되었음을 밝히고, 이어서 이 책이 지어지기까지의 과정을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그리하여 중국으로부터 우리 동방에 이르기까지 고금의 서적에 있는 것을 찾아보지 않은 것이 없이 하여 효자 · 충신 · 열녀로 뚜렷이 기술할 만한 사람 각각 110명을 뽑아서 전면에는 그림을 그리고 후면에는 그 사실을 기록했으며, 아울러 시(詩)까지 써놓았다. 편찬이 끝나자 [삼강행실도]란 이름을 내리고 주자소(鑄字所)로 하여금 발간해서 영구히 전하게 했다”라고 소개했다.
    그 내용을 자세히 살펴보면, 효자 편에는 '민손이 홑옷을 입다(閔損單衣)'를 비롯하여 35편이 수록되었는데, 이 가운데 중국 것이 31편이고, 우리나라의 것이 4편이다. 충신 편에는 '용방이 죽음을 무릅쓰고 간하다(龍逢諫死)'를 비롯하여 35편이 수록되어 있는데, 이 가운데 중국 것이 29편이고 우리나라의 것이 6편이다. 열녀 편에는 '백희가 불에 타 죽다(伯姬逮火)'를 비롯하여 35편이 수록되었는데, 이 가운데 중국의 것은 29편이고 우리나라의 것은 6편이다.
    이 책이 왜 편찬되었는지에 대해 정초는 발문에서 “신이 가만히 생각하옵건대, 오늘날의 사람이 옛사람과 더불어 서로 접하지 못하고, 음성과 형모를 서로 알지 못하니, 피차에 누구를 사랑하고, 누구를 미워하리오. 그러나 곧고 어질고 고상하고 결백한 사람을 보면, 흔연히 사모하고, 존경을 다하여 손을 들어 이마에 대며, 그의 말구종 같은 천한 일이라도 하기를 원하고, 구차하고 천하고 더럽고 추한 사람을 보면, 침 뱉고 꾸짖어도 부족하여, 심지어는 직접 그 목을 찌르려고 하니, 이는 인심이 같고, 천리가 어둡지 않은 까닭이다. 하물며 그 형용을 친히 보고, 그 일을 찬양 탄미함이랴. 그 감동함이 반드시 깊을 것이요, 그 분발함이 반드시 빠를 것이다. 이제 우리 전하께옵서 이에 그런 것을 이미 아시고, 이로 연유하여 감동 분발하여 덕풍(德風)을 진흥하게 하시니, 무릇 금세의 백성이 된 자, 그 누가 관망하고 일어나지 않으리오. 장차 반드시 사람은 예의의 행실을 알 것이며, 가정에는 효정(孝貞: 효도와 정절)의 풍속이 있을 것이다. 그러나 효도하는 아들이 그의 부모가 살아서는 봉양을 다하고, 죽어서는 그 정성(제사)을 다하는 것은, 본시 보통 행할 수 있는 일이나, 부인이 정절을 지키는 데 이르러서는 항상 남편이 죽은 뒤에 있는 일이요, 충신이 절의를 다한다는 것은 바야흐로 나라가 망하고 어지러운 날에 이르러 보는 법이니, 변고를 만나지 않으면, 무엇으로 연유하여 이를 알겠는가. 그러나 이는 그렇지도 않다. 부인은 매양 예를 좇아 그 군자(君子: 남편)를 돕고 그 족속을 사랑하며, 그 가업을 융흥하게 하면, 이것이 곧 능히 정절을 다하는 것이다. 신하는 나라를 근심하기를 자기 집같이 하고, 충과 의로써 공사를 받들어 행하여, 군왕으로 하여금 몸이 편안하게 하고, 나라가 부강하여 그 존귀와 영화를 보전하게 하며, 혜택이 백성에게 미치게 하면, 이것이 곧 능히 충절을 다하는 것이다. 이를 버리고 반드시 변고를 기다린다면, 이 충성과 정절을 가히 항상 할 수 있고, 가히 오래 할 수 있는 길이 아닐 것이다. 행실도를 보는 자가 마땅히 이 뜻을 밝힌다면, 마땅히 그의 할 바를 알아 얻는 것이 있을 것이다”라고 하여 이 책의 사회적 기능을 높이 평가했다.
    이 책에는 비록 중국 인물들이 많이 수록되어 있기는 하지만, 고려 말부터 조선 후기까지의 인물로 이 책에 수록된 사람들과 함께, 조선시대에 요구되던 인간이 지켜야 할 기본적 윤리와 그들이 높이 평하던 가치를 어느 곳에 두고 있는가를 살필 수 있는 좋은 자료다. 동시에 여기에 수록된 그림은 회화사 연구에 중요한 자료로 평가되고, 또한 후대에 추가된 언해는 국어사 연구에 중요한 자료로 인식되고 있다.

    이 책이 세상에 널리 소개된 것은 일찍이 성균관대학교에 소장되어 있던 초기 복각본(覆刻本) [삼강행실도]를 1972년 홍이섭 교수가 해제를 붙여 영인본으로 세종대왕기념사업회에서 출간하면서부터다. 이후 세종대왕기념사업회에서는 1982년에 이것을 대본으로 하여 국역과 해제를 붙인 영인본을 간행한 바 있다. 홍이섭 교수는 성균관대학교 소장 영인본에 대해 “지금 볼 수 있는 잘 보존된 선본(善本: 보존 상태가 좋은 책)”이라 했고, 이 책의 장점에 대해 “그림 판각(板刻)도 다른 책보다 꾸밈새 없는 자연스러운 선(線)이 인물의 표정을 다양하게 표현함도 볼만하다. 권채의 '삼강행실도 서'는 이 책이 이루어진 경위를 잘 밝히고 있으나, 세종 16년에 반포된 원간본의 모습은 찾을 데가 없다”라고 했다.
    이 책에서는 성균관대학교 소장 영인본을 바탕으로 번역했고, 이곳에 없는 정초의 발문은 [동문선(東文選)]의 것을 수록했으며, 서문과 발문의 번역은 한국고전번역원의 번역본을 수록하고 꼭 필요한 경우 윤문, 가필했다. 그리고 분량상 중국의 것은 일부만 선록을 했고, 우리나라의 것은 모두 수록했다. 역문과 원문을 싣고 시는 제외했으며, 그림을 넣었다.

    목차

    해설
    엮은이에 대해

    삼강행실도 서 三綱行實圖序

    효자(孝子)
    민손이 홑옷을 입다 閔損單衣
    자로가 쌀을 지다 子路負米
    강혁의 큰 효성 江革巨孝
    곽거가 아들을 땅에 묻다 郭巨埋子
    원각이 아버지를 깨우치다 元覺警父
    맹종이 대밭에서 울다 孟宗泣竹
    왕상이 얼음을 깨고 물고기를 잡다 王祥剖氷
    유검루가 아버지의 변을 맛보다 黔婁嘗糞
    최누백이 호랑이를 사로잡다 婁伯捕虎
    김자강이 산소에 엎드려 있다 自强伏塚
    유석진이 손가락을 자르다 石珍斷指
    윤은보가 까마귀를 감동시키다 殷保感烏

    충신(忠臣)
    용방이 죽음을 무릅쓰고 간하다 龍逢諫死
    난성이 싸우다 죽다 欒成鬪死
    소무가 절개를 세우다 蘇武杖節
    주운이 난간을 부러뜨리다 朱雲折檻
    환이가 죽기에 이르다 桓彛致死
    장흥이 톱에 잘려 죽다 張興鋸死
    악비가 진흙에 눕다 岳飛涅背
    문천상이 뜻을 굽히지 않다 天祥不屈
    박제상의 충렬 堤上忠烈
    비령자가 적진으로 돌진하다 丕寧突進
    정추와 이존오가 상소하다 鄭李上疏
    정몽주가 운명하다 夢周隕命
    길재가 끝까지 절개를 지키다 吉再抗節
    김원계가 적진에 빠지다 原桂陷陣

    열녀(烈女)
    백희가 불에 타 죽다 伯姬逮火
    기량식의 아내가 남편을 곡하다 殖妻哭夫
    절개 있는 여인이 대신 죽다 節女代死
    예종이 동탁에게 욕하다 禮宗罵卓
    정의 부인이 목을 찔러 죽다 貞義刎死
    이씨가 제비를 감동시키다 李氏感燕
    숙영이 머리카락을 자르다 淑英斷髮
    이씨가 옥에서 목을 매다 李氏縊獄
    도미의 아내가 풀을 씹어 먹다 彌妻啖草
    최씨가 성을 내며 욕을 하다 崔氏奮罵
    열부가 강에 뛰어들다 烈婦入江
    임씨가 발을 잘리다 林氏斷足
    김씨가 호랑이를 사로잡다 金氏搏虎
    김씨가 같은 구덩이에 묻히다 金氏同

    삼강행실 발 三綱行實跋


    옮긴이에 대해

    본문중에서

    자로가… 탄식하여 말하기를, "비록 명아주나 콩잎을 먹으면서도 어버이를 위해 쌀을 져다 드리고자 해도 이제는 할 수가 없다"라고 하였다. 공자가 그 말을 듣고 말하기를, "유는 살아계실 때에는 힘을 다하여 모시고, 돌아간 뒤에는 어버이 생각만 하는 사람이다"라고 하였다.

    子路… 乃歎曰, "雖欲食藜藿之食, 爲親負米, 不可得也." 孔子聞之曰, "由也 可謂生事盡力, 死事盡思者也."
    (/본문 중에서)

    저자소개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삼강행실도]의 편찬은 권채가 쓴 [삼강행실도 서]에서 "부제학 신 설순(?循)에게 명령하여 편찬하는 일을 맡게 했다"는 것을 통해서 알 수 있는 바와 같이 설순이 중심이 된 집현전 학사들에 의해 이루어졌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에 의하면, 대표 편찬자인 설순(?∼1435)은 조선 전기의 문신·학자로 본관은 경주(慶州), 자는 보덕(輔德)이다. 고려 때 귀화한 위구르[Uighur: 회흘(回紇)] 출신 손(遜)의 손자로 장수(長壽)의 아들이다. 1408년(태종 8년) 생원으로 식년문과에 급제, 1420년(세종 2년) 교리, 이듬해 좌사경(左司經), 1425년 시강관을 거쳐 인동 현감

    펼쳐보기
    생년월일 1957~
    출생지 경기도 남양주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957년 경기 남양주에서 출생했다. 국민대학교 한문학과와 한국정신문화연구원 부설 한국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성균관대학교 대학원 한문학과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했고 문학박사이다. 국민대 강사, 성균관대 강사 등을 거쳐, 중국 우한 대학 방문학자, 영국 셰필드 대학 방문교수 등을 지냈으며, 현재 경상대학교 인문대학 한문학과 교수로 있다. 논문으로는 박사학위 논문인 '서정한시의 의미 표출 양상에 관한 연구' 외 다수가 있다.
    역서로는 [시화총림(詩話叢林)] 상.하(까치, 1993, 공역), [조선부(朝鮮賦)](까치, 1994), [대동운부군옥(大東韻府群玉)] 1∼10책(소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지식을만드는지식 천줄읽기 시리즈(총 282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182권)

    펼쳐보기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10.0 (총 0건)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1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