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8,55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6,3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7,2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다경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10,000원

  • 9,000 (10%할인)

    5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9/27(화)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배송비 : 2,000원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51)

  • 상품권

AD

책소개

차의 전래와 예절을 소개한 다도 지침서. 차의 근원을시작으로 차를 채취해 담는 기구, 차의 종류와 제조방법, 차 다리기와 마시기, 차의 내력, 차의 생산지를 각각 소개하고 차의 효능과 제조의 시기, 차와 건강의관계에 대해 기술했다.

출판사 서평

개 요

당(唐)나라 육우(陸羽)의 ‘다경(茶經)’과 일본의 영서(榮西)선사의 ‘끽다양생기’를 합쳐 현대문으로 재해석하고 차에 대한 도록(圖錄)도 겸비했다. 또 차와 건강에 대해 설명하고 전통차의 효용성과 커피의 실용성을 곁들여 다룬, 차의 모든 것을 담은 차의 백과서이다.


서문: 『다경(茶經)』이란 어떤 책인가?

『다경(茶經)』의 저자인 육우(陸羽)는 그의 집안 내력이 자세하지 않다. 옛 기록에 따르면 경릉(竟陵)에 어떤 스님이 물가에 버려진 아이를 얻어 길렀다고도 하고, 또 그가 성장했을 때 『주역』으로 점을 쳤는데 건지점(蹇之漸)의 괘를 얻었고 그 괘사에서 ‘홍점우육ㆍ우가용위의(鴻漸于陸 羽可用爲儀)’라는 글귀를 얻어 성(姓)과 이름과 자(字)를 가지게 되었다고도 한다. 이것을 보면 육우는 고아나 다름없다.
육우는 집념의 사나이였다. 이러한 육우였기에 차에 대해 애정을 갖기 시작하면서 차에 대한 경(經)을 짓기에 이른 것 같다.

이 『다경』은 차(茶)의 전문서이며 차와 인간이 처음으로 문화적으로 대화한 기록이기도 하다. 그런 의미에서 『다경』은 중국 문화의 양식(良識)을 대표하는 책의 하나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이 저술됨으로써 비로소 차와 융화(融和)되어 살아가는 인간의 생활방식이 본격적으로 솔직하게 다루어지게 된 것이다.
『다경』은 전문서, 특히 실용도서였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문화사상(文化史上)의 고전(古典)으로서 받아들여진 까닭도 여기에 있다.
책의 고전성(古典性)은 영원한 것이고, 인간의 양식(良識)도 또한 영원하다. 그러면서도 경향적(傾向的)으로 영원성을 추구하면 쉽게 고전이 생겨난다는 것은 아니다. 고전에는 전후의 시대와 격절된 개성(個性)이 있고, 또 고전은 그 고전을 낳은 시대의 인간의 마음을 대표한다.

『다경』은 당나라 사람들이 만들 필요가 있어서 만들고 당나라 사람의 소산(所産)이기에 당나라 사람들에게 가장 걸맞는 대표적인 고전의 하나가 되는 것이다. 그런 뜻에서 『다경』은 통시적(通時的)인 중국인의 양식에 대한, 당나라 사람들의 양식의 대화(對話)의 기록이기도 하다. 『다경』이 당나라 사람들의 교양을 잘 구체화한 책으로서 소중하게 여겨지는 이유가 거기에 있다.

저자(著者)인 육우(陸羽)는 젊었을 때에 연예인(演藝人)으로서의 훈련을 쌓아, 그 길의 사람으로서 자타가 공인하는 존재였다. 그런 사람이 어느 날 그 사회에서 뛰쳐나와 문인(文人) 사회의 일원(一員)으로서 재편성(再編成)된 것이다.
『다경』에 있어 기술(記述)의 구체적인 설명과 박진력이 있는 것은 고전을 이룩한 그의 위대한 개성 중에서, 마지막으로는 연예인으로서의 훈련에 의해 쌓아올린 젊은 시절에 몸에 밴 것으로 여겨진다. 그러나 반드시 그것만은 아니다.
호주(湖州)의 자사(刺史: 도지사)이던, 육우의 직접 상사(上司)인 이계경(李季卿)이라고 하는, 지극히 고전주의적인 인물을 만난 사실을 생각하지 않으면 안 된다. 다음은 피일휴(皮日休)라는 벗이다.
이 그림자처럼 언제나 육우를 보좌한 시인(詩人)이 아니었다면 육우는 문인 사회에 정착하지 못하였을 것이다.
그리고 어려서 절에서 자란 어렴풋한 기억이다. 멀면 멀수록 그 기억은 확실하게 업적(業績)을 얽어맨다. 『다경』의 구지략(九之略)에 나타나는 사상은, 생각건대 이 일과 인연이 없지 않을 것이다.

『다경』은 전사(傳寫)되는 과정에서 3가지의 이본(異本)이 생겼으나 북송시대(北宋時代) 후기에 진사도(陣師道)라고 하는 학자가 유취(類聚)하여 오늘의 『다경』을 완성한 것이다.
그런 뜻에서 말한다면 『다경』을 중국 고전 문화사의 궤도에 올려놓은 매개자(媒介者)는 진사도다. 오늘의 『다경』이 진사도의 뜻에 의해 어느 정도로 개편되었는지 알 수 없다고는 하더라도 현상(現狀)에서의 인식에 있어서는 당나라의 향취(香趣)를 잘 남기고 있으므로, 그런 뜻에서 『다경』은 송인(宋人)으로서는 가장 좋은 사람을 만난 행복한 고전이었다고 하는 것이 된다.

끽다양생기(喫茶養生記)를 쓴 영서선사(榮西禪師: 1141∼1215년)는 일본 임제종(臨濟宗)의 개조(開祖)로 천광국사(千光國師)라고도 한다. 11세에 정심(靜心)에게 사사(師事)하고, 14세에 낙발(落髮)하였다. 선사(禪師)가 큰 자취를 남긴 것은 두 차례에 걸친 중국(中國)에의 도항(渡航)이다. 처음은 20세 때 4월에 도항하여 사명산(四明山)ㆍ천태산(天台山) 등지를 순회하고, 그해 9월에 귀국하였다. 그러나 임제종을 연 것은 두 번째 송국(宋國)에의 도항에서였는데 선사 47세 때로부터 5년 가까운 체재시기였다. 선사에게는 『흥선호국론(興禪護國論)』과 『출가대강(出家大綱)』 등의 저서가 있으나 『끽다양생기(喫茶養生記)』는 일본에 있어 독립된 다서(茶書)로서는 최초의 것으로, 다종(茶種)을 들여온 공적과 함께 선사를 다조(茶祖)로 우러르게 하는 이유도 또한 이 저서에 있다. 그러나 이 책이 저술된 것은 그의 만년(晩年) 때로 처음은 그의 71세 때이고, 두 번째로 쓰인 것은 74세 때였다.
이 책은 상하(上下) 2권(卷)으로 나뉘어져 있으나 서명(書名)을 양생기(養生氣)라고 하였듯이, 끽다(喫茶)의 작법(作法)이나 일반적인 마음가짐을 쓴 것이 아니고, 선약(仙藥)으로서의 차(茶)의 의학적(醫學的) 효능을 쓴 것이다. 그 하권(下卷)에는 「끽다법」에 대한 말도 있기는 하지만 오히려 선약(仙藥)으로서의 상(桑)의 효능과 마시는 방법이 씌어 있어, 이 책을 『다상경(茶桑經)』이라고 하는 것이 좋을 정도다.
실제로 지난날에 그렇게 부르기도 한 듯하다.
『끽다양생기』는 일본인인 영서선사(榮西禪師)의 저서이다. 중국 고전으로 분류하기에는 반드시 타당하다고는 할 수 없겠으나, 일본의 다서(茶書)의 선구(先驅)임과 함께 원문은 한문(漢文)으로 되어 있고 그 내용이 차의 효능을 상세하게 기록하였으로 『다경(茶經)』의 부록으로 맞는다고 생각되어 감히 여기에 수록하기로 하였다.
그는 오부(五部)의 가지(加持)에 의한 내적(內的)인 치료법과 함께 오미(五味)의 섭취에 의한 외적(外的)인 치료법을 겸합(兼合)하여 안과 밖 양면으로부터 하는 신체의 보전을 설하였다. 이에 불교인(佛敎人)으로서의 영서(塋西)의 면모(面貌)가 있다고 하겠다.

목차

『다경(茶經)』이란 어떤 책인가?/3

다경 상권(茶經上卷)/15
1. 첫째, 차의 근원[一之源]/17
가. 아름다운 차나무/17
나. 자갈밭에서 나는 차가 제일이다/21
다. 차는 아무렇게나 따는 것이 아니다/23
2. 둘째, 차의 도구[二之具]/25
가. 차를 채취해 담는 기구/25
나. 부엌과 가마와 시루/26
다. 절구공이, 받침대, 가리개 등등/27
라. 창, 두드리개, 배로, 꿰뚫으개, 선반/29
마. 꿰미, 숙성통/31
3. 셋째, 차의 제조[三之造]/34
가. 차를 채취하는 달/34
나. 차의 종류는 그 수가 많다/35
다. 차 제조는 일곱 단계를 거친다/37

다경 중권(茶經中卷)/39
4. 넷째, 차(茶)의 그릇[四之器]/41
가. 풍로(재받이)의 모양과 형태/41
나. 숯광주리, 숯가르개, 부젓가락, 솥/45
다. 교상, 집게, 종이주머니, 연, 체, 구기/50
라. 물통, 물거르는 자루, 표주박, 대젓가락/55
마. 소금단지, 주걱, 익은물바리, 주발, 삼태기/59
바. 패(솔), 씻는물통, 찌꺼기통, 수건, 진열장, 모듬바구니/63

다경 하권(茶經下卷)/3
5. 다섯째, 차 다리기[五之煮]/71
가. 차는 조심하여 구워야 한다/71
나. 차를 달일 때는 숯을 쓴다/74
다. 쇠북치는 소리가 나면 끓는다고 한다/76
라. 달일 때는 물을 끓여서 버린다/79
6. 여섯째, 차 마시기[六之飮]/83
가. 혼미한 것을 흩어지게 하려면 차를 마신다/83
나. 마시는 차에는 각차, 산차, 밀차, 병차가 있다/86
다. 아홉 가지 어려운 점이 있는 차/88
7. 일곱째, 차의 내력[七之事]/91
가. 염제신농(炎帝神農)임금 때부터 차를 마셨다/91
나. 차를 오래 마신다면/97
다. 유곤이 우러러본 참다운 차〔眞茶〕/102
라. 뜨거운 차인가 차가운 차인가/107
마. 차그릇과 함께 날아간 노파/110
바. 차와 우유는 어느 것이 좋습니까/116
사. 차가 자라는 골짜기/120
8. 여덟째, 차가 나는 곳[八之出]/123
가. 산남(山南)에서는 협주(峽州)차가 제일이다/1233
나. 회남(淮南)에서는 광주의 차가 제일이다/124
다. 절서에서는 호주(湖州)의 차가 상등품/125
라. 검남(劍南)에서는 팽주의 차가 상등품/128
마. 절동(浙東)에서는 월주차가 상등품이다/129
바. 그 밖의 지역에도 맛좋은 차가 있다/130
9. 아홉째, 차의 대략[九之略]/132
가. 7가지는 모두 쓰지 않는다/132
나. 소나무 사이의 돌 위에 앉힐 수만 있다면/133
다. 차를 달이는 24가지 도구/134
10. 열째, 차의 그림[十之圖]/135

부록/151
끽다양생기(喫茶養生記) 상권(上卷)/153
제1장 서문(序文)/156
제2장 오장(오장(五藏)의 화합(和合)/161
가. 오장에 오행(五行)에도 맞춘다/161
나. 심신이 상쾌할 때는 병이 있어도 아프지 않다/163
다. 오장의 병을 다스리는 비결/165
라. 심적(心的)인 치료법이란/168
마. 눈병에 걸렸을 때는/169
제3장 차의 효능과 제조의 시기/171
가. 차의 명칭/171
나. 차나무의 형태/174
다. 차의 효능/175
라. 차를 따는 시절/185
마. 차를 채취하는 방법/187
바. 차를 제조하는 방법/187

끽다양생기(喫茶養生記) 하권(下卷)/191
제4장 질병과 양생(養生)의 법/191
가. 악귀를 쫓는 방법/191
나. 다섯 종류의 질병/194
다. 여러 가지의 치료법(治療法)/200
제5장 발문(跋文)/215
가. 선약(仙藥)은 뽕나무가 들어간다/216
차와 건강- 녹차, 커피/219

저자소개

육우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박양숙 [역]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56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52권)

선택한 상품 북카트담기
펼쳐보기

가정과 생활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 인터파크 안전결제시스템 (에스크로) 안내

    (주)인터파크의 모든 상품은 판매자 및 결제 수단의 구분없이 회원님들의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결제대금 예치업 등록 : 02-006-00064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만 원 이상 무료, 1만원 미만 2천 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