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삼성카드 6% (35,250원)
(삼성카드 6%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35,63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26,25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30,0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Playing the Shape Game (Hardcover/ Signed Edition) [Hardcover]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13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50,000원

  • 37,500 (25%할인)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1)

  • 사은품(1)

출판사 서평

Turning a doodle into a picture is one of Anthony Browne's favourite games. So what happened when the children's laureate sent an outline to artists, authors and actors and asked them to have a go?

Anthony Browne, the children's laureate, is sitting in his Canterbury garden turning my doodled squiggle into a horse's head. This is the shape game and, at 63, he's been playing it for as long as he can remember. The rules are simple: "The first player draws any abstract shape at random," Browne says. "The second looks at it and then transforms it into something recognisable." Now he's invited artists, authors and actors including Philip Pullman, Harry Hill, Ian McEwan and Emma Thompson to play, and has collected their drawings for an online auction and book in aid of the Rainbow Trust, a charity that supports families who have a child with life-threatening or terminal illness.

Quentin Blake, the first contributor to sign up, says: "I jumped at the chance to get involved. Not only was it huge fun thinking how I'd like to customise Anthony's shape, but encouraging creativity is something I feel strongly about."

Browne's first memory of playing the shape game is, as a six-year-old, drawing a pirate emerging from a shoe. More recently, he says, the game has got him into trouble - when he published Willy the Dreamer, the surrealist story of an imaginative chimp, the shape he started with was a Magritte painting; he was later sued by the artist's estate.

That, however, was nothing compared to the problems his work got him into in 1983. Best known for his gorilla books, Browne was invited to do a piece for schools TV from inside a gorilla's cage, but the zoo's owner wasn't satisfied with his fee, so scattered rose petals in the cage. Rose petals, Browne later learned, excite gorillas. One sniffed him, then sunk its teeth into his leg. As his jeans turned black with blood, he continued with the piece to camera, "terrified, but too embarrassed to speak up". The scars have faded, he says, but they used to look like a shark bite.

Browne's ideas for children's books don't start with a story, or a character or image; when he begins sketching it's "like remembering a dream". He started his career as a medical illustrator. "It was about accuracy and truth, but not too much of the latter. Each painting had to tell the story of the operation, which was hard because there was blood everywhere. So I had to clean it up, and then, for instance, make the liver look like what we think liver looks like. A bit of fat rolled back would suggest a figure, so I'd emphasise this. It's fantastic to realise I've been playing the game forever."

We pause for a moment and sip our tea. "I think any time we create something, whether composing with a fraction of a melody or mixing up old stories to make a new one, we're playing the shape game." He picks up a felt tip and adds a mane to his sprawling doodle. "Nothing," he smiles, "comes from nowhere."

관련이미지

저자소개

앤서니 브라운(Anthony Browne) [저] 신작알림 SMS신청 작가DB보기
생년월일 1946.09.11~
출생지 영국 런던
출간도서 117종
판매수 526,542권

70세가 넘은 지금도 그림책 짓기에 여념이 없는 작가 앤서니 브라운. 그는 간결하면서도 유머러스한 표현 속에 담은 깊은 주제 의식과 세밀하면서도 이색적인 그림으로 사랑받는 그림책 작가이다. 1976년 <거울 속으로>를 발표하면서 그림책 작가의 길을 걷게 된 그는 <고릴라>와 <동물원>으로 케이트 그린어웨이 상을 두 번 수상하고, 2000년에는 전 세계 어린이책 작가들에게 최고의 영예인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 상을 받으며 그의 작품성을 세계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어린이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1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