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0,26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7,56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8,64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노자

원제 : 老子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21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2,000원

  • 10,800 (10%할인)

    6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143)

    • 사은품

    출판사 서평

    ‘도가삼서’중 최고의 경전이자 사상서!
    우주원리 설정, 만물철리와 생성소멸의 이치
    “욕심을 버리고 자연으로 돌아가라!”

    현묘의 도는 비움의 본체, 비움 정신, 비움 현상!

    중국 사상의 양대 산맥은 유가儒家와 도가道家이다. 이 두 산맥이 중국 수천 년 철학을 이어왔고, 동양적 사유의 원천이 되어 왔다. 도가는 도道라고 하는 추상적인 우주 본체의 원리를 현묘하게 설정하고, 이에 따라 만물의 철리와 생성소멸의 도에 대한 이치를 궁구한다. [노자]의 문장은 무척이나 난해하지만, 원문을 도식화하고 해석도 새롭고 쉽게 엮었다.

    중국 사상의 한 축을 이룬 도가道家
    중국 사상의 양대 산맥은 유가儒家와 도가道家이다. 이 두 산맥이 중국의 수천 년 철학을 이어왔고, 동양적 사유의 원천이 되어 왔다. 이는 지역적으로 남과 북의 인문 지리환경에 따라 생성과 발전의 모형이 달랐으며, 그로 인해 문학과 종교, 정치와 예술, 사유思惟와 철학 등 각 방면에 걸쳐 그 영향과 현상이 지금도 뚜렷한 특징을 보이고 있다.
    그중 도가는 노자, 열자, 장자를 대표로 하며, 이들의 언론과 사상은 중국 학술의 두 기둥 중에 남쪽을 받치고 있어 남쪽의 모든 것을 대변해 주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이것이 북쪽의 기둥인 유가와 서로 대립, 조화를 거쳐 오늘날 중국인의 혈맥 속에 면면히 흐르고 있는 것이다. 그리하여 중국인 특유의 ‘인간관계는 유가의 덕목으로 처리하면서, 개인의 삶과 가치는 도가의 사유법으로 판단하는’ 묘한 방식을 지니게 한 독특한 요인으로 자리 잡고 있다.
    중국의 고대 학술은 흔히 유가儒家 도가道家 묵가墨家 법가法家 명가名家 음양가陰陽家 종횡가從橫家 농가農家 잡가雜家 소설가小說家 등 소위 ??구류십가九流十家??라는 것으로 분류된다. 그중 도가는 도道라고 하는 추상적인 우주본체의 원리를 현묘하게 설정하고, 이에 따라 만물의 철리와 생성소멸의 도에 대한 이치를 궁구해 보고자 했던 일파의 주장이다. 그리고 그에 따라 무위이치無爲而治가 최상의 정치라 주장한 것이다. 그러면서 다른 제가諸家들과 비교했을 때는 훨씬 높은 경지를 내세우며, 시기적으로도 매우 앞서 생겨난 것으로 보고 있다. 즉 유가가 요堯 순舜 우禹 탕湯 문왕文王 무왕武王 주공周公을 종주로 내세움에 비해 도가는 그보다 전설적으로 앞선 황제黃帝를 내세워 이로써 한대漢代에는 황로술黃老術(황제黃帝와 노자를 종주로 하는 학술사상)이라 하기도 하였다.
    그런가 하면 도가의 요지는 자연을 숭상하고 무위無爲를 최상의 경지로 삼는다. 사마천司馬遷의 아버지 사마담司馬談은 이에 도가를 가장 존숭하여 “비움이란 도의 변함없는 기본이치이며, 근거에 의지함은 임금의 강한 통치력이다虛者, 道之常也, 因者, 君之剛也”라 하여 통치술로 설명하기도 하였다.

    도가 사상을 대표하는 [노자]
    [노자老子]는 대표적인 도가 사상의 서적이지만 총 81장 5천여 자밖에 되지 않으며, 그 기록 과정부터 신비에 싸여 있어 지금까지 수백만 언言의 주석注釋과 풀이를 낳았다. [노자]는 단순히 “영구불변의 도를 하나의 원리로 설정하여 추상적이고 현묘玄妙한 체계로 압축하여 표현했다”고 여기기에는 너무나 어렵고 아득하다. 따라서 이를 구체적인 사례로써 검증할 수 없었기 때문에 수천 년 동안이나 연구해 온 기서奇書 중의 기서이다. 게다가 이 글은 운문이 주를 이루고 있으며, 수려한 대구對句와 극단적인 부정否定을 통하여 긍정肯定을 유도하는 화법을 쓰고 있다. 그런가 하면 문법 구조나 문장 체제조차 제대로 갖추지 않아 난해하기가 이를 데 없다. 이처럼 [노자]의 문장은 단순한 상식 어법을 뛰어넘고 있어, 드러난 표현만으로는 어느 것 하나 도저히 그 뜻을 이해했다고 쉽게 단정할 수 없는 것이 대부분이다. 이제 원문을 도식화하고 새로운 해석으로 꾸민 이 책을 통해 그 아득하고 현묘한 세계를 유람해 보자.

    목차

    책머리에
    일러두기
    해제

    001 제1장 이름지을 수 없는 도
    002 제2장 공이 이루어지면 물러난다
    003 제3장 어진 이를 숭상하지 않으면 백성에게 다툼이 없다
    004 제4장 도는 사람을 다치지 않는 그릇이다
    005 제5장 천지의 인은 치우침이 없다
    006 제6장 곡신谷神은 죽지 않는다
    007 제7장 시공時空은 영원하다
    008 제8장 물과 같은 훌륭한 선
    009 제9장 채우려 들지 말라
    010 제10장 낳고 길러줌에 소유란 없다
    011 제11장 비어 있음에
    012 제12장 아름다움은 사람 눈을 멀게 하나니
    013 제13장 내 몸으로 천하를 삼아
    014 제14장보아도 보이지 않는 것
    015 제15장 닳아야 새것이 생겨난다
    016 제16장 비어 있음의 극치
    017 제17장 저절로 그렇게 되는 것
    018 제18장 나라가 혼란해야 충신이 있게 된다
    019 제19장 성스러움과 지혜로움을 버려야
    020 제20장 학문을 끊고 나면 근심이 사라진다
    021 제21장 만물의 근원
    022 제22장 구부리면 온전해진다
    023 제23장 종일 퍼붓는 소나기 없다
    024 제24장 뽐내는 자는 공을 이루지 못한다
    025 제25장 도는 자연을 법으로 여긴다
    026 제26장 무거움이란 가벼움의 근본
    027 제27장 훌륭한 채움은 자물쇠를 쓰지 않는다
    028 제28장 천하의 골짜기
    029 제29장 천하의 신기神器
    030 제30장 무력으로 천하에 군림하지 않는다
    031 제31장 전쟁의 승리는 상례처럼
    032 제32장 골짜기 물은 바다가 있음으로 흐른다
    033 제33장 죽어도 사라지지 않는 자
    034 제34장 도는 자신이 주인이라 하지 않는다
    035 제35장 써도 다함이 없는 것
    036 제36장 빼앗고자 하면 먼저 주어라
    037 제37장 도는 하는 일이 없다
    038 제38장 꽃에 관심을 두지 않는다
    039 제39장 생육이 이어지지 않으면
    040 제40장 있음은 없음에서 생겨난다
    041 제41장 큰 그릇은 이루어짐이 없다
    042 제42장 도는 하나를 낳고
    043 제43장 형체 없는 것이 틈도 없는 곳을 파고든다
    044 제44장 명예와 몸
    045 제45장 진짜 곧은 것은 굽은 듯이 보인다
    046 제46장 족함을 모르는 것보다 더 큰 화는 없다
    047 제47장 문밖을 나서보지도 않고 천하를 아는 것은
    048 제48장 무위無爲에 이르는 길
    049 제49장 백성의 마음이 성인의 마음
    050 제50장 태어남과 죽는 것이란
    051 제51장 낳아주고 길러주고
    052 제52장 부드러움을 지켜내는 것이 강함이다
    053 제53장 음식이 싫증이 나도록
    054 제54장 천하로써 천하를 보라
    055 제55장 덕은 갓난아이 같은 것
    056 제56장 아는 자는 말하지 못한다
    057 제57장 법령이 많을수록 도적도 많아진다
    058 제58장 화는 복이 기숙하는 곳이요
    059 제59장 나라는 근본을 가져야 한다
    060 제60장 나라 다스림은 생선 조리하듯이
    061 제61장 큰 것이 아래에 처해야 이치에 맞다
    062 제62장 도란 만물의 깊은 방
    063 제63장 열심히 해야 할 일이란 바로 무위無爲
    064 제64장 천리 먼길도 발 아래서 시작된다
    065 제65장 백성을 어리석게
    066 제66장 강과 바다는 온갖 골짜기 물을 받아들이는 왕
    067 제67장 큰 도는 어리숙해 보인다
    068 제68장 승리를 잘하는 자는 싸움을 하지 않는다
    069 제69장 애달프게 우는 자 승리하리라
    070 제70장 거친 옷에 옥을 품은 듯이
    071 제71장 알면서 알지 못한다는 것
    072 제72장 백성이 위엄을 모르면
    073 제73장 하늘의 도는 다투지 않는다
    074 제74장 나무를 찍는 자 제 손을 다치리라
    075 제75장 백성이 죽음을 가볍게 보는 것은
    076 제76장 죽은 것은 뻣뻣하다
    077 제77장 현명함을 드러내지 않는다
    078 제78장 천하에 물보다 부드러운 것이 없지만
    079 제79장 하늘의 도는 편애가 없다
    080 제80장 자연대로의 백성들
    081 제81장 미더운 말은 아름답지 않다

    부록
    Ⅰ 馬王堆 出土 [老子] 甲本乙本 影印
    Ⅱ [御定道德經註] 原本 影印

    저자소개

    생년월일 1536~1584
    출생지 강원도 강릉
    출간도서 32종
    판매수 15,605권

    조선시대 최고의 성리학자이자 정치가로 꼽히는 율곡 이이는 1536년(중종 31) 아버지 이원수李元秀와 어머니 신사임당申師任堂 사이에서 태어났다. 태어난 곳은 외가가 있던 강릉이고, 고향은 파주 율곡으로, 그는 율곡을 자신의 호로 삼았다. 어린 시절부터 영특하여 13세에 진사 초시에 합격한 이래 모두 아홉 번의 과거에 합격하고 그중 일곱 번 장원하였다.
    선조 2년, 홍문관 교리였던 율곡은 일종의 연구 휴가인 사가독서를 얻는다. 그 기간에 열정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생년월일 1949~
    출생지 경북 영주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1949년 경북 영주 출생. 서울교육대학 국제대학교 건국대학교대학원 졸업. 우전雨田 신호열辛鎬烈 선생에게 한학을 배움. 국립대만사범대학國立臺灣師範大學 국문연구소國文硏究所대학원 박사과정 졸업. 중화민국 국가문학박사(1983). 건국대학교 교수.문과대학장 지냄. 성균관대학교 연세대학교 고려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서울대학교 등 대학원 강의. 한국중국언어학회 중국어문학연구회 한국중어중문학회 회장 역임.
    저서에 [조선역학고](中文) [중

    펼쳐보기

    역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이 상품의 시리즈

    임동석중국사상 시리즈(총 144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144권)

    펼쳐보기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