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85,50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63,00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72,00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삼국연의 번역본 박스 세트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판매지수 25
?
판매지수란?
사이트의 판매량에 기반하여 판매량 추이를 반영한 인터파크 도서에서의 독립적인 판매 지수입니다. 현재 가장 잘 팔리는 상품에 가중치를 두었기 때문에 실제 누적 판매량과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판매량 외에도 다양한 가중치로 구성되어 최근의 이슈도서 확인시 유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수는 매일 갱신됩니다.
Close
공유하기
정가

100,000원

  • 90,000 (10%할인)

    5,00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출고완료 후 14일 이내 마이페이지에서 적립받기한 경우만 적립됩니다.
  • 추가혜택
    배송정보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13)

    • 사은품

    책소개

    [삼국연의 번역본 박스 세트]

    본서는 [모종강본 삼국(지)연의]의 전체 원문과 원문에 대한 주석을 달아 놓음으로써(제9권~12권) [삼국(지)연의]를 통해 한문 공부나 중문학을 공부하려는 독자들의 편의를 도모하였다. 그리고 [삼국(지)연의]에 나오는 격언들과 고사들에는 번역문 뒤에 한문원문을 괄호 안에 넣어 놓았으며, 인용되는 옛 사람들의 말에는 [논어], [맹자], [손자병법] 등 그 출처를 다 밝혀놓았고, 원문의 주에서는 삼국시대의 지명에 대해 현재의 지명을 밝혔으며, 흔히 틀리기 쉬운 한문 문장에는 문법 설명까지 자세히 해놓았다.

    출판사 서평

    본서의 가장 중요한 특징은, [나관중 원저, 모종강 평론·개정]의 [모종강본 삼국(지)연의]를 평론과 협평 등을 포함해 국내 최초로 완역한 책이라는 것이다.
    나관중이 썼다고 전해지고 있는 [나관중본 삼국지통속연의]는 청나라 때 사람인 모종강 부자가 [삼국지통속연의]의 내용 중 일부를 빼고, 새로 써서 추가하고, 고치고, 문장을 다듬었을 뿐만 아니라 거기에다 매 회마다 평론과 협평을 추가한 [모종강본 삼국(지)연의]가 나오자 세상에서 자취를 감추었고, 그 후 지난 수백 년 동안 세계적으로 통용되고 있는 것은 거의 예외 없이 이 [모종강본 삼국(지)연의]인 것이다. (*이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본서 제 1권에 있는 [역자 서문]을 참조해 주십시오.)

    [모종강본]에만 있는 [삼국연의 읽는 법]과 매 회마다 있는 평론과 협평은 [삼국(지)연의]를 완벽하게 이해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읽는 재미를 크게 늘려준다. 예를 들어: 제36회[ 3]에서,[운장曰:"형님께서는 이미 아들이 있는데 또 양자를 들일 필요가 어디 있습니까? 후에 반드시 난이 일어날 것입니다."(*운장 역시 관평關平을 거두어 아들로 삼았으면서 유독 현덕이 구봉寇封을 거두어 아들로 삼는 것을 반대한 것은, 신하의 아들은 서로 후사가 되려고 다툴 염려가 없지만 군왕의 아들은 서로 후계자가 되기 위해 다툴 염려가 있기 때문이다.)]에서 (* ) 속의 작은 초록 글씨로 되어 있는 부분이 협평인데, 이러한 협평들을 읽는 재미 또한 적지 않다.
    또한, 제 40회 말미의 모종강 서시평 (3)에서는: "무릇 계책을 쓰는 것의 어려움은 그 계책을 첫 번째 쓸 때 있는게 아니라 두 번째 쓸 때 있다. 적이 한 번 당한 후에도, 여전히 이전의 계책을 그대로 쓰는데도 불구하고, 적이 여전히 모르게 하는 것, 이보다 더 기이한 것은 없다. 그러나 그 계책을 쓰는 전후의 방법은 역시 조금은 다른 부분이 있다..."
    이 부분이 평론인데 이는 그 앞의 본문에서 언급된 박망에서의 화공과 신야에서의 화공을 비교하며 그 기이함을 강조하고 그 차이를 언급함으로써 독자들로 하여금 한 번 더 감탄하고, 한 번 더 생각하게 하고 있다.

    서점이나 도서관에 가서 [나관중 지음, ×××씨 옮김(또는 평역)]으로 표시된 [삼국지]를 찾아보면 여러 종류가 있다. 그 대표적인 것을 들어보면, 일본인 요시카와 에이지의 [삼국지], 정비석씨의 [삼국지], 이문열씨의 [삼국지], 황석영씨의 [삼국지] 등이다. 그런데 이 [삼국지]들은 첫 회부터 그 내용이 전혀 다르다.
    같은 한 사람이 지은 [삼국지]가 어떻게 이처럼 그 내용이 전혀 다를 수 있는가?

    원래 [삼국지]는 중국의 진 나라 때 진수가 쓴 사서의 이름이다. 이는 사마천의 사기, 반고의 한서, 범엽의 후한서와 더불어 중국의 4대 정사의 하나이다. 이 [삼국지]로부터 등장인물과 이야기 소재를 취한 후 이를 소설화 한 것이 [삼국(지)연의], 즉 우리말로 하면 [소설 삼국(지)]이다. 즉, [삼국지]는 사서의 이름이고, [삼국(지)연의]는 소설책의 이름이다.
    이러한 중국의 소설책의 제목을, 원전과 전혀 다른 중국 정사의 이름‘삼국지’로 붙인 것은, 일제시대 때 요시카와 에이지란 일본인 대중작가가 읽는 재미를 위해 [삼국(지)연의]를 재가공해 낸 다음, 거기에 중국의 사서 이름인 [삼국지]를 붙인 것이 우리나라 독자들에게 소개되면서부터이다.
    그 소설은 공전의 히트를 치게 되었고, 그리하여 당시의 우리나라 독자들은 그 삼국시대에 대한 소설이 곧 [삼국지]인 줄 잘못 알게 되었던 것이며, 해방 이후에도 계속된 이 잘못된 인식 때문에 우리나라의 많은 작가들 역시 요시카와의 [삼국지]처럼 [삼국(지)연의]에서 취한 소재를 자기 방식으로 개작한 후 그 이름을 [삼국지]로 붙여 왔던 것이다.

    물론 여러 작가들에 의해 다양한 문체, 다양한 내용으로 쓰여진 [삼국지]들을 읽게 되는 것 또한 독자들에게 일종의 즐거움을 주는 것이라고 말 할 수도 있겠지만, 이는 어디까지나 본래의 [삼국(지)연의]가 어떠한 책인지 그 본래의 내용이 제대로 소개된 상태에서, 올바른 책 이름으로 그래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생각에서 본서는 우선 원문에 충실한, 기존의 오역을 최대한 바로잡는 정직한 번역을 하고, 또한 거기에 맞는 올바른 제목을 되찾아줌으로써 지금까지의 잘못된 풍토를 바로잡고자 했다.

    본서는 [모종강본 삼국(지)연의]의 전체 원문과 원문에 대한 주석을 달아 놓음으로써(제9권~12권) [삼국(지)연의]를 통해 한문 공부나 중문학을 공부하려는 독자들의 편의를 도모하였다. 사실 [삼국(지)연의]는 그 평이한 문장에도 불구하고 고문과 백화문이 섞여 있어서 주석 없이는 한문학도나 중문학도들도 쉽게 읽을 수 있는 책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리고 [삼국(지)연의]에 나오는 격언들과 고사들에는 번역문 뒤에 한문원문을 괄호 안에 넣어 놓았으며, 인용되는 옛 사람들의 말에는 [논어], [맹자], [손자병법] 등 그 출처를 다 밝혀놓았고, 원문의 주에서는 삼국시대의 지명에 대해 현재의 지명을 밝혔으며, 흔히 틀리기 쉬운 한문 문장에는 문법 설명까지 자세히 해놓음으로써 한문이나 중문학을 배우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해놓았다.

    목차

    삼국연의 전8권 구성

    삼국연의 1권 _ 桃園結義 도원결의 : 제1회 ~ 제15회
    삼국연의 2권 _ 天下動亂 천하동란 : 제16회 ~ 제30회
    삼국연의 3권 _ 顧草廬 삼고초려 : 제31회 ~ 제45회
    삼국연의 4권 _ 赤壁大戰 적벽대전 : 제46회 ~ 제60회
    삼국연의 5권 _ 玄德爲漢王 현덕위한왕 : 제61회 ~ 제75회
    삼국연의 6권 _ 七擒孟獲 칠금맹획 : 제76회 ~ 제90회
    삼국연의 7권 _ 長星隕五丈原 장성운오장원 : 제91회 ~ 제105회
    삼국연의 8권 _ 三分歸統一 삼분귀통일 : 제106회 ~ 제120회

    저자소개

    생년월일 1330~1400
    출생지 중국 산서성
    출간도서 368종
    판매수 238,367권

    중국 원말 ·명초의 소설가 ·극작가. 14세기 원말·명초 뛰어난 통속 문학가로 이름은 본(本, 일설에는 관貫), 호는 호해산인(湖海散人)이며, 관중은 자(字)이다. 출생지에 관해서는 샨시성 타이위엔(太原) 출신이라는 것을 비롯해 여러가지 설이 있지만, 그의 생애에 대해서는 거의 알려진 바 없다. 1364년에 살았다는 기록 외에 전기는 밝혀져 있지 않으나 최하급의 관리였던 것으로 생각된다. 그래서 나관중은 소설가 한 사람이 아니라 소설가와 극작

    펼쳐보기

    저자의 다른책

    전체보기
    펼쳐보기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모종강 평론개정 [기타]
    생년월일 -
    출생지 -
    출간도서 0종
    판매수 0권

    중국 명나라 말, 청나라 초기의 문학비평가. 자는 서시(序始), 호는 혈암(孑庵)이며 장주(長洲) 태생이다. 생몰연대는 명확하지 않다. 아버지 모륜과 함께 다양한 [삼국지연의] 판본들을 비평하면서 유비를 옹호하고 조조를 폄하하는 존유폄조(尊劉貶曹) 기조를 내세운 오늘날의 [삼국지연의] 판본을 완성한 장본인이다. 중국고전소설 이론의 형성에 크게 이바지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이 책과 내용이 비슷한 책 ? 내용 유사도란? 이 도서가 가진 내용을 분석하여 기준 도서와 얼마나 많이 유사한 콘텐츠를 많이 가지고 있는가에 대한 비율입니다.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교환/환불

      교환/환불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함, 1:1 문의 게시판 또는 고객센터(1577-2555) 이용 가능

      교환/환불 가능 기간

      고객변심은 출고완료 다음날부터 14일 까지만 교환/환불이 가능함

      교환/환불 비용

      고객변심 또는 구매착오의 경우에만 2,500원 택배비를 고객님이 부담함

      교환/환불 불가사유

      반품접수 없이 반송하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음
      배송된 상품의 분실, 상품포장이 훼손된 경우, 비닐랩핑된 상품의 비닐 개봉시 교환/반품이 불가능함

      소비자 피해보상

      소비자 피해보상의 분쟁처리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따라 비해 보상 받을 수 있음
      교환/반품/보증조건 및 품질보증 기준은 소비자기본법에 따른 소비자 분쟁 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를 보상 받을 수 있음

      기타

      도매상 및 제작사 사정에 따라 품절/절판 등의 사유로 주문이 취소될 수 있음(이 경우 인터파크도서에서 고객님께 별도로 연락하여 고지함)

      배송안내

      • 인터파크 도서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하여, 인터파크 외 타업체 배송상품인 경우 발송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배송비

      도서(중고도서 포함)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음반/DVD/잡지/만화 구매

      2,0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도서와 음반/DVD/잡지/만화/
      중고직배송상품을 함께 구매

      2,000원 (1만원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업체직접배송상품 구매

      업체별 상이한 배송비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