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14,54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0,71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2,24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레생보 : 레즈비언 생활 보고서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 출판사 : 움직씨
  • 발행 : 2023년 01월 12일
  • 쪽수 : 380
  • ISBN : 9791190539166
정가

17,000원

  • 15,300 (10%할인)

    850P (5%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S-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9/21(목)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무료배송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3)

  • 상품권

AD

책소개

“은근 유잼!” 언니들의 알콩달콩 사랑 이야기로
6,000여명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달아오르게 한 레즈비언 일상 툰 『레생보』

두 여자 파랑과 까망이 술 번개로 만나 사고처럼 사랑에 빠진 뒤 서로를 아내라 부르기까지 알콩달콩 아옹다옹 살아가는 소소한 이야기를 다룬 일상 만화다. 한 이불 덮고 살지만, 분식집 할머니에겐 사이좋은 자매, 서로의 엄마 아빠에겐 아는 언니 동생일 뿐인 동거 10년 차 레즈비언 커플의 희노애락을 담았다. 6,000명이 넘는 인스타그램 팔로워들이 왜 4년 동안 레생보에 은밀하게 열광했을까? 설렘 가득한 고백의 순간, 연애, 동거, 전셋집 찾기, 반려견 키우기까지, 여자 둘이 먹고 마시고 생리하고 섹스하는 모든 과정을 그렸다. 레즈비언 인스타툰 선구자 레생보 파랑윤 작가가 선보이는 귀엽고 솔직한 퀴어 만화. 움직씨 만화방 시리즈의 네 번째 다양성 만화다.

“사랑은 사랑.” 체형 체질 성격 모든 게 달라도,
누구보다 잘 맞춰 사는 30대 연상 연하 짝꿍

『레생보』는 30대, 경기도 거주, 이과, 공대생, 퇴사자인 파랑이 짝꿍 까망과 첫 동거를 하며 겪는 생초보 레즈비언 생활 보고서다. 파랑 생활 보고서는 수학 아닌 산수로 이뤄져 있다. 사랑은 사랑일 뿐. 두 사람의 사랑에 어렵고 복잡한 수식은 없다. 커밍아웃을 두려워하던 20대 파랑 까망은 어쩌다 30대에 동성혼을 절실하게 원하게 됐을까? 자꾸 보고 싶어서, 맘껏 좋아하고 질투하고 싶어서, 서로의 마음에 가장 우선순위고 싶어서, 당당하게 서로의 삶에 뛰어든 대한민국 99% 레즈비언 이야기. 동성혼 법제화의 날까지, 고고! 파랑 까망은 부부가 되는 내일까지 일상을 멈추지 않는다.

목차

1. 고양이 수염
이미 예정된 사이 010
데려다줄게 016
겁나서 그랬지 024
언제 고백해요 030
오늘부터 1일 038
커플티 044
언니 부심 050
이젠 맘껏 사랑하자 056
같이 살자 062
고양이 수염 068

2. 흔한 사랑싸움
안 돼 076
언제까지 082
다정한 사람 088
꽃파랑 094
참지 않기 100
흔한 사랑싸움 106
내 머리칼에서 까망 냄새가 나 112
설렘이 끝나면 사랑도 끝일까 116
같이 가자 124
세모는 우릴 보고 130
야식 텔레파시 134
탐구 정신 140
생리 겹치는 날 146
계획적 섹스 152
우리 주방 절대 규칙 158
답정너 164
화창한 주말에는 빨래를 170

3. 여자 둘이 부부입니다
부모님 오신 날 178
둘이 좋아 184
1인용 이불 190
괜찮은 교회가 있을까 196
어디서 만난 친구야 204
자매 아닌데 210
혼인 신고부터 하자 216
자기야 222
엄마를 초대했다 228
괜찮아 악몽이야 234
너희 잘났다 242
내 불안이 정답은 아니라 다행이야 248
동생 결혼식 254
딸의 아내는 뭐라고 부르지 260
가족사진을 찍었다 266
가장 먼저 나에게 272
여자 둘이 부부입니다 278
동성애자를 눈앞에 두고도 모르지 284
정말 어쩔 수 없을까 290

4. 2030년 어느 날
필수 코스를 도는 기차 300
우리라서 다행이야 306
아내의 이름 312
내 자랑은 너야 318
내 사랑이 5점이라면 324
커밍아웃 332
결혼식에 같이 오세요 340
추석 다음 날 348
우리를 똑 닮았어 354
우리 동네 퀴퍼 360
제주 한 달 살이 368
2030년 어느 날 374

본문중에서

까망 지갑을 구경하다가 옛날 증명사진을 봤다.
“까망 고딩 때야? 자기 티부*였구나?” *티 나는 부치(Butch)의 약어.
“귀엽지? 파랑은 고딩 때 어땠어?”
“나는 그냥 긴 머리 묶고 다녔어. 여성스럽게 다니라고 맨날 엄마가 뭐라고 하고… 친구들 사이에서 소문날까 봐 무섭기도 했고. 까망은 그런 거 없었어? 나도 그랬긴 했는데, 멋있는 머리를 하고 싶은 마음이 컸던 것 같아. 그리고 그때 보아 울프컷? 샤기컷? 그런 스타일이 유행이었어!”
“왠지 까망은 짝사랑 안 해 봤을 듯. 그치?”
“날 사랑하지 않는 사람을 사랑하는 건 너무 어려워. 날 안 사랑해 주면 내 마음도 금방 식어 버려.”
“나는 짝사랑하면서 너무 힘들었는데. 나는 왜 여자를 좋아할까, 나는 왜 여자를 좋아해서 이렇게 불행해야 할까? 이러면서. 짝사랑을 안 해 봤으면 부정하고 자책하느라 힘든 건 별로 없었겠다.”
“응… 그런 고민은 안 했던 것 같아.”
“나는 그때 생각하면 왜 그렇게 힘들어했을까 후회돼. 자책하지 않아도 됐는데, 왜 그렇게 나한테 모질게 굴었을까? 바보 같고 속상해.”
“그때 파랑한테 말해 주고 싶다. 너 잘못한 것 없어. 너무 억누르려고 애쓰지 마. 괜찮아. 이제는 맘껏 사랑하자. 좋은 건 다 표현해도 돼. 알았지?
“응.”
“근데, 잠깐만. 누구를 그렇게 열렬히 사랑했어?”
-1장 08. 이젠 맘껏 사랑하자, 57~61p

엄마는 냐옹이 줄리를 키운다.
“줄리 수염이네. 우리 줄리가 일부러 엄마 책상에 수염 두고 간 거야?”
엄마는 종종 줄리 수염을 챙겨 뒀다가 가족들에게 나눠 준다.
“줄리 수염 가져가서 지갑에 넣어 둬. 오, 이번 건 길고 굵다.”
우연히 발견한 고양이 수염을 나누며 행운을 주고받다니!
“이게 다 줄리가 이뻐서 그래.”
이번에는 엄마한테 받은 수염을 까망 차에 두었다.
“고양이 수염이 행운을 가져다준대. 이건 자기 차에 둘게요!”
몇 달 뒤, 까망에게 사진 한 장을 받았다.
“파랑! 커피 방향제 치우다가 줄리 수염 나와서 폰 케이스에 붙였어! 어때?”
“귀여워!”
줄리가 떨어뜨린 수염 하나로 이렇게 행복해지는 우리 사이가 새삼스레 너무 좋았다. 고양이 수염이 가져다준 내 행운은 아무래도 까망인가 봐.
- 1장 10. 고양이 수염, 69~73p

“자기야, 다시 태어난다면, 나는 야생고양이로 태어나고 싶어.”
“자기는? 다시 태어나면 뭐로 태어나고 싶어.”
“바위로 태어날래. 아무것도 안 하면서 세상에 존재할 수 있다니! 멋지지 않아?”
“그럼 나는 그 바위에서 일광욕해야겠다.”
“만약에… 다른 고양이랑 친해지면 자기 위에 같이 누워도 돼?”
“안 돼!”
“!”
“내가 아무리 바위라도 파랑이 다른 고양이랑 있는 건 절대 안 돼!”
- 2장 01. 안 돼, 77~81p

머리 감으려고 고개를 숙였는데, 어디선가 까망 냄새가 확 풍겼다. 내 머리카락에서 나는 냄새였다. 익숙한 냄새에 기분이 좋았다. 샤워하면서 이런저런 생각이 들었다.
‘사랑은 감정뿐만 아니라 감각에도 영향을 주겠지? 꼭 섹스가 아니더라도 사랑만큼 오감이 충족되는 행위가 있을까? 감정과 감각을 공유할 수 있는 상대를 만난 건 엄청난 행운이지.’
“아까 씻기 전에 내 머리에서 까망 냄새가 났어. 신기하지?”
“그럼 내 머리에선 파랑 냄새 나려나?”
까망을 안고, 키스하고, 숨소리를 듣고, 살 내음을 맡을 때… 그때만큼은 아무 걱정이 없다. 지금처럼 모든 게 다 잘 될 것만 같다. 매일 자기 전 서로의 목소리와 체온, 체취로 자신감을 충전하며 하루를 마무리할 수 있다니!
“자기를 만난 걸 보면 난 운이 좋은가 봐.”
- 2장 07. 내 머리칼에서 까망 냄새가 나, 113~116p

“근데… 있잖아.”
“우리 요즘 섹스 너무 뜸한 거 같지?”
“하고 싶은 사람이 분위기를 잡고 꼬셔야지.”
“까망은 내가 꼬셔야지만 나랑 하고 싶어?”
“나는 그렇게 대놓고 말하는 거 별로라고 했잖아. 그런 분위기가 되면 그때 하는 거지….”
“왜 까망은 맨날 그렇게 말해. 까망이 섹스를 하고 싶은지 아닌지를 알아야 분위기를 잡든 말든 하지. 그리고 섹스는 같이 하는 건데 그럼 분위기도 같이 만들어야 되는 거 아니야?”
- 2장 14. 계획적 섹스, 153~155p

이상한 느낌에 잠에서 깼는데…
“엄마?”
엄마가 가위로 내 손가락을…
“엄마 미쳤어?”
손끝에 닿았던 차가운 가위 날 때문에 정신이 번뜩 들었다.
“내가 왜 미처 몰랐을까? 너… 그거 안 돼.”
“뭐가 안 된다는 거야. 왜 그래?”
“세상에 가운데 손가락이 긴 사람은 없어. 남들이 알기 전에 얼른 자르자.”
- 3장 10. 괜찮아 악몽이야, 235~237p

오랜만에 가족 모두 모여 저녁 식사를 했다.
“잘 먹겠습니다.”
“우리 집에 술 못하는 사위가 올 줄은 꿈에도 몰랐네.”
“어머니는 저랑 드시면 되죠!”
다 좋았는데 단어 하나가 계속 신경 쓰였다.
“사위 사랑은 장모라는데, 우리 사위 많이 먹어.”
“딸의 아내는 며느리일까, 사위일까?”
나의 물음에 언젠가 이런 답변을 들은 적이 있다.
“그게 뭐가 중요해. 너희 둘이 행복하면 그만이지.”
정말로 둘이서 사랑하고 행복하면 그것만으로 괜찮다고 생각하는 걸까? 나는 까망의 배우자가 되고 싶고 어떤 상황에서도 보호자 자리를 지키고 싶다. 나는 우리가 비혼 1인 가구가 아니라 2인 가구, 한 가정으로 인정받길 원한다. 왜 우리는 많은 것에서 당연하게 소외되고 그걸 감수해야만 하는 걸까? 세상은 언제까지 우리를 모른 척할까.
- 3장 14. 딸의 아내는 뭐라고 부르나, 261~265p
까망이랑 사귀면서 주변에 커밍아웃을 했다.
“나 까망이랑 사귄다!”
“그렇게 좋냐?”
“쟤, 입꼬리 올라간 거 봐.”
그전까지 밝힌 지인은 중학교 친구 두 명이 전부였다. 시간이 지난 지금에서야 쉽게 얘기하지만 결심하기까지 고민이 많았다.
‘대충 넘어가면 그만인데, 그냥 말하지 말까? 괜히 얘기했다가 잘못되면 어떡해?’
‘다 털어놓고 싶다. 매번 거짓말할 때마다 위축되는 기분 견디기 힘들어. 솔직하게 얘기하고 싶어.’
- 4장 06. 커밍아웃, 333p

“까망, 이거 봐. 인스타에 온라인 퀴퍼* 열렸어.” *퀴어 퍼레이드(Queer Parade)의 약어.
“몇 년 전에 우리 퀴퍼 행진 했잖아. 기억나?”
“당연히 기억나지! 재밌었잖아.”
“이렇게 다 같이 도심 행진하니까 너무 신난다. 까망도 그래?”
“나도! 뭔가 벅차올라.”
- 4장 10. 우리 동네 퀴퍼, 361~265p

2030년 6월.
까똑. 까똑. 까똑.
기사 봤어?
내년 1월부터 대한민국 동성부부 혼인 가능.
대박!
진짜야?
“뭐?”
“파랑! 이거 봤어?”
- 4장 12. 2030년 어느 날, 375~377p

이 상품의 시리즈

만화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100자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100자
    등록하기

    100자평

    0.0
    (총 0건)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 인터파크커머스 안전결제시스템 (에스크로) 안내

    (주)인터파크커머스의 모든 상품은 판매자 및 결제 수단의 구분없이 회원님들의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결제대금 예치업 등록 : 02-006-00064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15,000원 미만 2,500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