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결제, 신용카드 청구할인
인터파크 롯데카드 5% (23,090원)
(최대할인 10만원 / 전월실적 40만원)
북피니언 롯데카드 30% (17,010원)
(최대할인 3만원 / 3만원 이상 결제)
NH쇼핑&인터파크카드 20% (19,440원)
(최대할인 4만원 / 2만원 이상 결제)
Close

경량부 연구 : 소승불교의 교리 탐구[양장]

소득공제

2013년 9월 9일 이후 누적수치입니다.

공유하기
정가

27,000원

  • 24,300 (10%할인)

    270P (1%적립)

할인혜택
적립혜택
  • I-Point 적립은 마이페이지에서 직접 구매확정하신 경우만 적립 됩니다.
추가혜택
배송정보
  • 8/19(금) 이내 발송 예정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 512)
  • 무료배송
주문수량
감소 증가
  • 이벤트/기획전

  • 연관도서(45)

  • 상품권

AD

책소개

아비달마불교에서 대승불교로의 발전 과정에서 중요한 가교역할을 담당한 경량부의 역사와 사상을 대표적 아비달마 논서인 『순정리론』과 『구사론』을 중심으로 심층적으로 탐색하였다!

출판사 서평

1.
역사적으로 불교는 초기불교, 아비달마불교 또는 부파불교 시대를 거쳐 대승불교의 순으로 전개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 가운데 가장 중심이 된 부파가 설일체유부說一切有部이다. 그런데 우리나라 불교사에는 아비달마불교에 대한 연구 전통이 없었고 이를 소승불교라 폄하해왔다. 그러나 설일체유부의 유론有論을 기반으로 하지 않는 대승의 공론空論은 성립될 수 없다는 점에서 아비달마불교를 배제한 불교교학 연구는 큰 결함을 가질 수밖에 없다.
본서는 1989년 발간 당시에 동료 학자들로부터 “사계斯界의 제일인자에 의한 현시점에서의 집대성”이라는 평가를 받은 책으로, 아비달마 불교 연구의 전통이 살아 있는 일본에서 이 분야의 권위자인 카토 쥰쇼(加藤純章) 교수의 『경량부의 연구(經量部の硏究)』를 완역한 것이다.

2.
본서는 크게 「제1장 경량부의 역사」, 「제2장 경량부의 사상」의 두 부분으로 나누어져 있다.
「제1장 경량부의 역사」에서는 경량부와 관계가 있다고 알려진 인물, 책, 전설을 가능한 한 많이 찾아내서 조사하고, 그것들을 토대로 경량부의 역사를 구성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제1절에서는 주로 『구사론』, 『순정리론』의 성립에 관한 전승설을 조사하였다. 제2절에서는 경량부의 조사로서 유명한 꾸마랄라따가 규기가 전하는 것과 같은 ‘불멸 100년의 인물’이 아니라 기원 3세기 말부터 4세기 중반에 걸쳐 생존한, 설일체유부에 소속되어 있던 인물이라는 것을 밝혔다. 제3절에서는 『순정리론』의 상좌를 슈릴라타라 가정하고, 그가 세친의 스승이었다는 것을 밝혔다. 제4절에서는 경량부와 관계가 있다고 보이는 논사들의 연대를 가정해서 정하였다. 이것에 의하면 세친의 연대는 서기 350~430년, 그리고 슈릴라타는 서기 330~410년의 인물로 고증하였다. 제5절에서는 경량부는 소위 부파가 아니라 오히려 일종의 학파와 같은 것으로, 유부의 ‘삼세실유’설에 반대하고, ‘현재유체?과미무체’설을 주장하는 입장이 공통되고 있었을 뿐이고, 이 입장에 터 잡아 각 논사가 자기의 주장에 경량부라는 명칭을 붙인 것에 지나지 않는다고 추정된다고 보았다. 제6절에서는 먼저 종래 경량부 연구에 있어서 장애가 되었던 『이부종륜론』의 경량부를 다루고, 이것이 실제로는 『대비바사론』 이전의 부파라는 것, ‘경을 지식의 기준으로 삼고, 논을 지식의 기준으로 삼지 않는다’라고 주장한 경량부는 아난다를 조사로 받들고, 그 성립은 상당히 뒤늦은 것이라는 것 등을 밝혔다.
「제2장 경량부의 사상」은 아비달마 불교에서 중요하게 다루는 촉처觸處, 극미, 낙수樂受, 심心의 구조 등 12개의 주제들에 대한 경량부의 독특한 사상들을 설일체유부의 사상과 상호 비교하여 정리한 것이다. 특히 『순정리론』에서 상좌라고 명명된 경량부의 논사 슈릴라타의 사상을 『순정리론』 그 자체와 『구사론』 및 주석서들, 그리고 기타의 논서를 이용하여 밝히고자 하였다. 제1절에서는 촉처 중의 소조색所造色이 실유법實有法이 아니라는 상좌의 주장을 밝혔다. 제2절에서는 온蘊?처處는 가유假有이고, 계界만이 실유라는 예부터의 유명한 상좌의 주장이 상좌의 인식론과 깊이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명확히 밝혔다. 제3절에서는 낙수樂受라는 심소는 고수苦受의 결여태이고, 고수와 다르지 않다는 상좌의 주장을 해명하였다. 제4절에서는 상좌의 인식론을 조사하였으며, 제5절에서는 심과 육체의 관계를 다루었다. 제6절에서는 상좌의 ‘일체법은 의식意識의 경境이다’라는 주장이 유부의 ‘삼세실유’설의 논증을 부정하는 것이라는 점을 고찰하였다. 제7절에서는 유부의 ‘삼세실유’설에 대한 상좌?세친?『성실론』의 반론을 다루고, 제8절?제9절은 유부의 ‘삼세실유’설에 기초한 특징적인 교의인 ‘무위법’, ‘심불상응행’에 대한 상좌의 반대 주장을 다루었다. 제10절에서는 상좌의 구생인俱生因의 부정이 상좌의 시대보다 별로 앞서지 않은 시기에 고안된 새로운 사상이라는 것을 서술하였다. 제11절에서는 상좌의 연기설이 아마도 동시인과를 부정하는 입장에서 주장되었을 것이라는 점, 그리고 비리작의非理作意의 주장이 상좌의 새로운 발전설이라는 점을 고찰하였다. 제12절에서는 『순정리론』 자체에서는 상좌의 견해라고 기술되어 있지 않지만, 『구사론』의 주석서가 슈릴라타의 주장이라고 기술하고 있는 일례를 들어 고찰하였다.

3.
본서가 기존의 경량부를 다룬 책과 차별되는 새로운 점은 다음과 같다.
첫째, 경량부는 서기 4세기 중반 무렵에 활약했다고 생각되는 슈릴라타에 의해서 처음으로 사용된 명칭이고, 이것은 특정 부파를 지칭하는 이름이 아니라 ‘유부의 3세실유설에 반대하는 자’, ‘도리에 부합한 자’, ‘멋있는 자’라는 비유적 의미를 가진 것이며, 그 후에는 ‘현재유체現在有體?과미무체過未無體’설을 토대로 여러 주장을 펼치는 논사들이 각자 자신들의 주장에 붙인 명칭에 지나지 않았을 가능성이 크다는 점이다.
둘째, 슈릴라타의 사상은 근根?경境이 제1찰나에 생하고, 식識은 제2찰나에 생한다는 생각을 기반으로 하고 있기 때문에 인식은 항상 과거의 대상만을 파악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 즉 인식의 대상은 항상 비존재라는 입장에서 근?경?식이 동시적 관계에 있는 ‘구생인俱生因’을 거부하여 유부의 ‘3세실유’설의 근거를 부정하는 것으로 집약될 수 있다는 점이다.
이 책은 한국 불교에서 적극적인 연구가 필요한 분야인 아비달마불교에 대해 그 역사와 사상, 그리고 주요 쟁점들을 이해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지침서가 될 것이며, 또한 아비달마불교의 대표적 논서인 세친의 『구사론』을 공부하기 위한 참고서로서도 훌륭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목차

머리말ㆍ5
역자서문ㆍ9
약호표ㆍ13

제1장 경량부의 역사 21
서론ㆍ23
제1절 『구사론』, 『순정리론』에 관한 문제들ㆍ24
1. 『순정리론』 번역의 과정ㆍ25
2. 『순정리론』 성립에 관한 전승傳承ㆍ26
3. 중현ㆍ39
4. 『순정리론』의 범명梵名ㆍ40
5. 『구사론』의 kila(傳說)라는 말에 대하여ㆍ43
6. 『구사론』의 게송에 대한 고찰ㆍ74
제2절 꾸마랄라따ㆍ83
1. 전승傳承ㆍ83
2. 단편斷片ㆍ96
3. 역사적 인물로서의 꾸마랄라따ㆍ105
제3절 슈릴라타ㆍ115
1. 전승傳承ㆍ115
2. 단편斷片ㆍ117
3. ‘상좌’의 원어原語ㆍ118
4. 역사적 인물로서의 슈릴라타ㆍ121
제4절 논사들의 연대ㆍ127
제5절 비유자譬喩者와 경량부ㆍ144
1. ‘비유자’라는 명칭의 유래ㆍ144
2. 『대비바사론』에서의 ‘비유자’의 의미ㆍ146
3. ‘비유자’의 뉘앙스ㆍ150
4. 『구사론』에서의 비유자와 경량부ㆍ154
5. 경량부의 형태-내용이 확정되지 않는 경량부-ㆍ173
제6절 경량부의 역사ㆍ184
1. 분파사료分派史料에 의한 연대론年代論ㆍ184
2. 종래의 학설들ㆍ189
3. 『이부종륜론』이 전하는 경량부ㆍ197
4. S?trav?da와 Sautr?ntikaㆍ199
5. 웃따라(Uttara)와 아난다(?nanda)ㆍ202
6. 설전부說轉部와 『대비바사론』의 비유자ㆍ210
7. 『대비바사론』에 인용된 경량부ㆍ217
8. 경량부의 역사ㆍ227
결론ㆍ234

제2장 경량부의 사상-슈릴라타의 사상을 중심으로 239
서론ㆍ241
제1절 촉처觸處의 법ㆍ243
1. 『구사론』의 기술記述ㆍ243
2. 8사구생八事俱生의 의미ㆍ251
3. 4대종의 용증用增과 체증體增ㆍ260
4. 4대종의 공존共存ㆍ263
5. 슈릴라타의 주장ㆍ267
6. 『순정리론』의 상좌설ㆍ272
7. 결론ㆍ279
제2절 극미의 화집和集과 화합和合ㆍ281
1. 온蘊?처處?계界의 가실假實ㆍ281
2. 극미의 화집과 화합ㆍ287
3. 다른 논서의 언급ㆍ290
4. 결론ㆍ296
제3절 낙수樂受ㆍ297
1. 『구사론』의 다른 논사(異師)들ㆍ297
2. 아비달마 논사의 반론ㆍ302
3. 주석서들의 기술ㆍ306
4. 다른 논서와의 관계ㆍ311
5. 결론ㆍ320
제4절 심心의 구조ㆍ321
1. 심?심소상응설心?心所相應說과 차제생기설次第生起說ㆍ321
2. 상좌의 3심소설三心所說ㆍ333
3. 상좌의 차제생기설ㆍ342
4. 상좌의 인식론과 세친의 입장ㆍ360
5. 결론ㆍ368
제5절 유루有漏?무루無漏의 규정ㆍ370
1. 유부에 의한 유루?무루의 규정ㆍ371
2. 불신佛身에 관한 논쟁들ㆍ379
3. 아라한의 신체에 관한 비유자?경량부?상좌의 주장ㆍ384
4. 『구사론』에 있어서의 ‘전의轉依’ 등의 기술ㆍ395
5. 세친의 ‘종자種子’설과 ‘상속의 특수한 변화’설ㆍ401
6. 상좌의 ‘수계隨界’설ㆍ412
7. 색심호훈설ㆍ430
8. 유부의 발전설ㆍ434
9. 결론ㆍ437
제6절 경境과 유경有境ㆍ440
1. 12처에 관련한 논쟁ㆍ441
2. 내외문內外門에 관련된 논쟁ㆍ444
3. 소연연所緣緣에 관한 논쟁ㆍ447
4. 상좌의 진의ㆍ456
5. 결론ㆍ460
제7절 ‘삼세실유三世實有’에 대한 반론ㆍ461
1. 유부의 논증ㆍ461
2. 세친의 반론ㆍ464
3. 상좌의 주장ㆍ467
4. 다른 논서와의 관계ㆍ476
5. 결론ㆍ479
제8절 무위법無爲法의 부정ㆍ481
1. 허공무위虛空無爲ㆍ482
2. 택멸무위擇滅無爲ㆍ484
3. 비택멸무위非擇滅無爲ㆍ488
4. 결론ㆍ490
제9절 심불상응행心不相應行의 부정ㆍ491
1. 『대비바사론』의 비유자ㆍ491
2. 『성실론』ㆍ494
3. 『구사론』의 경량부ㆍ496
4. 상좌ㆍ498
5. 결론ㆍ501
제10절 구생인俱生因의 부정ㆍ502
1. 구유인俱有因과 구생인俱生因ㆍ502
2. 상좌의 주장ㆍ505
3. 다른 논서와의 관계ㆍ508
4. 결론ㆍ510
제11절 12연기ㆍ511
1. 12연기의 해석ㆍ511
2. 상좌의 진의ㆍ517
3. ‘연기(prat?tyasamutp?da)’의 어의語義에 대한 해석ㆍ518
4. 비리작의非理作意ㆍ529
5. 결론ㆍ530
제12절 색계계色界繫ㆍ531
1. 『구사론』의 기술ㆍ532
2. 전반부前半部의 검토ㆍ536
3. 다른 논사(異師)의 주장ㆍ537
4. 후반부의 검토ㆍ542
5. 결론ㆍ549
결론ㆍ551

찾아보기ㆍ557

저자소개

카토 쥰쇼 [저]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김재현 [역] 신작알림 SMS신청
생년월일 -

해당작가에 대한 소개가 없습니다.

이 상품의 시리즈

(총 47권 / 현재구매 가능도서 46권)

선택한 상품 북카트담기
펼쳐보기

인문 분야에서 많은 회원이 구매한 책

    리뷰

    0.0 (총 0건)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북피니언 지수 최대 600점

    리뷰쓰기

    기대평

    작성시 유의사항

    평점
    0/200자
    등록하기

    기대평

    0.0

    판매자정보

    • 인터파크도서에 등록된 오픈마켓 상품은 그 내용과 책임이 모두 판매자에게 있으며, 인터파크도서는 해당 상품과 내용에 대해 책임지지 않습니다.

    상호

    (주)교보문고

    대표자명

    안병현

    사업자등록번호

    102-81-11670

    연락처

    1544-1900

    전자우편주소

    callcenter@kyobobook.co.kr

    통신판매업신고번호

    01-0653

    영업소재지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종로1가,교보빌딩)

    교환/환불

    반품/교환 방법

    ‘마이페이지 > 취소/반품/교환/환불’ 에서 신청 또는 1:1 문의 게시판 및 고객센터(1577-2555)에서 신청 가능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 반품의 경우 출고완료 후 6일(영업일 기준) 이내까지만 가능
    단,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 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상품이나 서비스 자체의 하자로 인한 교환/반품은 반송료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음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주) 인터파크 안전결제시스템 (에스크로) 안내

    (주)인터파크의 모든 상품은 판매자 및 결제 수단의 구분없이 회원님들의 구매안전을 위해 안전결제 시스템을 도입하여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결제대금 예치업 등록 : 02-006-00064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배송안내

    • 교보문고 상품은 택배로 배송되며, 출고완료 1~2일내 상품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 출고가능 시간이 서로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할 경우 출고가능 시간이 가장 긴 상품을 기준으로 배송됩니다.

    • 군부대, 교도소 등 특정기관은 우체국 택배만 배송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업체 배송비 정책에 따릅니다.

    • - 도서 구매 시, 1만 원 이상 무료, 1만원 미만 2천 원 - 상품별 배송비가 있는 경우, 상품별 배송비 정책 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