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름길을 두고 돌아서 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