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보기| 전체(584)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
 
 
내가 만드는 행복, 함께 나누는 기쁨 '샘터' 2014. 6월 누리달  | ⓜⓨ☆ⓑⓞⓞⓚ 2014.05.31 14:34:25

트위터  주소복사


[ 도서 ] 샘터 (월간) 6월호
샘터사(잡지) | 2014/05/12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보기(29) | 관련 테마보기(0)

* 적립 : 이 글을 통해 도서를 구매하시면 글을 작성한 분에게 도서 구매액의 3%를 I-포인트로 적립해드립니다.

등록된 글자수 : 456 글자

6월 누리달 샘터는 친정엄마와의 4박 5일 중국 여행을 떠난 제게 아주 좋은 동반자였답니다.

얇고 가벼워 작은 백팩에 넣어다녀도 부담없는 크기면서도

알찬 내용이라 2시간 가량의 지루하다면 지루한 비행시간의 좋은 친구가 되어주었거든요.

많은 알찬 기사들 중 중국인들의 숫자 '8'에 대한 사랑에 대한 기사는

중국으로 떠난 제게는 좀더 특별한 기사였어요.

관광지 외의 곳에서 이동 중 무심코 지나쳤을 창 밖 풍경을 새로운 눈으로 바라볼 수 있었네요.

샘터에서 읽은 중국인들의 숫자 '8'에 대한 사랑을 현지 가이드에게 슬쩍 흘리면서

현지 가이드랑 친해지면서 상투적인 관광 안내 멘트보다

더 많은 중국의 사람사는  이야기도 들을 수 있었어요.

샘터 덕분에 좀더 알찬 여행을 할 수 있었다고 할까요?

돌아오면서 월간 샘터 누리달호는

4박 5일 일정동안 많은 도움을 준 조선족 현지 가이드에게 선물로 전하고 왔습니다.

사람사는 따스한 정을 전하기에 샘터는 아주 좋은 선물이 되어줄 거 같았거든요.

책 사이에 4박 5일동안 저와 제 친정엄마를 누나처럼 엄마처럼 살뜰히 챙겨준

가이드에게 작은 감사함도 함께 넣어서요.

제 작은 마음이 샘터의 향기나는 이야기와 함께 그에게 오래 기억되길 바래봅니다.

 

 






댓글(0) | 엮인글쓰기(0) | 스크랩 신고 | 인쇄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
 
 
통합 교과 맞춤형 과학 동화 - 서바이벌 융합 과학 원정대 ② 모험의 시작  | 아이책 2014.05.20 22:24:25

트위터  주소복사


펼쳐보기
[ 도서 ] 서바이벌 융합 과학 원정대 2 - 모험의 시작
시공주니어 | 2014/04/23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보기(21) | 관련 테마보기(0)

* 적립 : 이 글을 통해 도서를 구매하시면 글을 작성한 분에게 도서 구매액의 3%를 I-포인트로 적립해드립니다.

등록된 글자수 : 853 글자

과학을 기본으로한 사회와 예체능의 스토리를 더한 가상모험스토리

서바이벌 과학 원정대 2권을 읽었어요.

5권으로 기획된 책인데 1, 2권이 동시 출간되었더군요.

1권에서 SAS 서바이벌 킹이라는 대회에 아이들이 참가하게 된 과정과

예선을 통과하는 동안 토닥투닥거리는 모습을 보여줬다면

2권에서는 본선에서의 본격적인 아이들의 활약을 보여준답니다.

우리의 주인공들은 '불사조'란 이름으로 팀을 이뤄

전 세계 각국에서 대표로 선발된 똑똑한 아이들과 가상공간에서 겨루게됩니다.

모두가 쟁쟁한 실력을 갖춘 라이벌이지만

특히 우리의 주인공들의 도전정신을 불끈 일깨워준 팀이 있었으니

바로 주입식 교육의 대표팀인 '엄친아'팀이랍니다.

총 15개의 본선 미션 중 4개의 미션이 출제되는 2권에서는

'엄친아'팀이 '불사조'를 제치고 1위를 기록하고 있답니다.

주입식 교육으로는 스스로 탐구하는 자기주도학습을 이길 수 없다는 걸 확신하기에

우리의 '불사조' 팀이 '엄친아'팀을 이길 거라 장담하지만

언제쯤 어떻게 앞서가게 될 지 궁금해요. ^^

편지봉투를 열지않고 편지내용을 알아보기,

다윗과 골리앗의 대결같은 씨름에서 이기는 법,

각각 다른 그림과 장식물이 있는 4가지 방의 공통된 비밀 밝히기,

지하감옥의 난쟁이를 즐겁게해 줄 움직이는 장난감 만들기같은 알쏭달쏭한 미션을

아이 스스로가 책을 읽으면서 '불사조'팀의 4번째 선수가 되어

함께 문제를 풀어보는 재미가 쏠쏠하답니다.

본격적으로 출제되는 본선미션이고 각국 대표들이 참가하는 대회의 문제인 만큼

하나의 정답만 있는 것은 아니더라구요.

 '요건 몰랐지?'란 코너를 통해

우리 주인공 아이들이 해결한 방법 외의 다른 방법들에 대한 이야기나

관련된 다양하고 재미있는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어 알아가는 재미를 더해주고 있어요.

시간이 지날 수록 처음의 티격태격하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서로 염려하고 격려하면서 SAS 서바이벌 킹 대회를 통해

성장해가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는 것도 이 책의 또다른 재미 중 하나네요.

앞으로 어떤 어렵고 힘든 미션들이 등장할 지

아이들이 어떤 저력을 보여줄 지 꼭 쭉 지켜보고 싶어요.

때로는 책을 읽는 내가 '불사조'팀의 일원이 되기도하고

 때로는 재주와 그 친구들처럼 우리의 '불사조'팀을 응원하면서요.

 






댓글(0) | 엮인글쓰기(0) | 스크랩 신고 | 인쇄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
 
 
나의 수호 인형 튼튼 제인  | 아이책 2014.05.20 22:19:44

트위터  주소복사


펼쳐보기
[ 도서 ] 나의 수호 인형 튼튼 제인
비룡소 | 2014/03/10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보기(5) | 관련 테마보기(0)

* 적립 : 이 글을 통해 도서를 구매하시면 글을 작성한 분에게 도서 구매액의 3%를 I-포인트로 적립해드립니다.

등록된 글자수 : 585 글자

'나의 수호 인형 튼튼 제인'

이 책에는 두 이야기가 실려있는데 모두 인형과 아이의 소중한 우정에 대한 것이랍니다.

인형이 아이에게 얼마나 큰 의지와 희망이 되는지를 보여주는 두 이야기를 보면서

모 보험회사의 상징으로 대표되는 인형이 떠오르네요. ㅎㅎ

 

이 책의 두 이야기는

표제가 된 '나의 수호 인형 튼튼 제인'과 '나의 착한 요정 인형'이에요.

'나의 수호 인형 튼튼 제인'은

진열대에서 팔린 후 수십 년동안

잠깐동안 첫주인이었던 여자아이의 주머니에서 본 세상을 잊을 수가 없어

인형의 집을 벗어나 세상으로 가고픈 인형 튼튼 제인과

소년 기디언의 마음으로 나누는 우정의 이야기랍니다.

남자 아이라고 인형을 갖고 놀아서는 안된다는 편견을 깨줄 이야기에요. 

 또다른 이야기 '나의 착한 요정 인형'이에요.

어려 늘 실수투성이라 놀림받는 엘리자베스가

요정인형을 선물받은 후 조금씩 성장해나가는 모습을 담은 이야기랍니다.

 

인형은 아이들의 어린 시절 가장 좋은 친구입니다.

보통은 가장 처음 갖는 친구이기도 하지요. 남자아이든 여자아이든요.

하지만 유치원 입학 즈음부터는 남자, 여자라는 성구분을 시작하면서

인형은 어느새 여자아이들의 전유물이 되어버립니다.

특별한 이유는 없습니다. 그냥 남자아이니깐이 이유입니다.

분홍은 여자 색깔이 되어버리는 것처럼요.

실제로는 인형을 좋아하는 남자아이라도

다른 친구들이 놀릴까봐 싫어하는 척 할 수도 있을 거에요.

속으로만 인형을 좋아하는 남자아이들,

인형은 여자아이 장난감이라는 편견을 가진 아이들에게 이 책을 권해 주고 싶네요.

 






댓글(0) | 엮인글쓰기(0) | 스크랩 신고 | 인쇄
 
 
  1 2 3 4 5 6 7 8 9 10 [total 10/19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