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보기| 전체(55)
 
 
 
 
만화로 쉽게 접근!  | 기본 2012.07.12 15:10:38

트위터  주소복사


[ 도서 ]
성안당 | 2010/05/27
평점
상세내용보기 | 리뷰보기(1) | 관련 테마보기(0)

* 적립 : 이 글을 통해 도서를 구매하시면 글을 작성한 분에게 도서 구매액의 3%를 I-포인트로 적립해드립니다.

등록된 글자수 : 561 글자

만화로 쉽게 분자생물학에 대해 접근할 수 있다고 해서 구매하게 되었다.

 

원래는 지난 세월 배워왔던 생화학을 복습하기 위해 이 책의 앞 버전인 "만화로 쉽게 배우는 생화학"을

 

구매하였으나, 책을 읽는 도중,,, 해당과정이나 광합성 등의 전자전달계에 대한 설명은 전공서적에 미치지는

 

못하더라도 나름 상세하게 설명되어 있어 지난날 잊었던 기억을 다시 꺼내기에는 충분한 도움이 되엇지만

 

DNA등의 파트에서는 그 부분이 상당히 미미하고, "만화로 쉽게 배우는 분자생물학"을 참고하라고 나와있어

 

이 책을 구매하게 되었다.

 

다른 온라인서점의 리뷰를 읽어본 결과 이 책의 1~4장은 충분히 쉽고 재밌게, 어느정도의 깊이를 담아서

 

소개를 해 준것에 반해 5장의 분자 생물학의 기술과 응용부분은 솔직히 일반인이 보기에도 꽤나 어려운 파트인데

 

막상 전공자가 읽기에는 너무 대충 만든 감이 없지않아 있다고 한다.

 

더군다나 구성을 보면 각 어려운 단어들이 나오면 XX페이지를 참고하라는 식으로 나오는데 막상 그 페이지로 가보면

 

전혀 다른 내용이 잇고, 다른 페이지에 정작 그 설명이 실려있다고 한다.

 

아마 일본책에 적혀잇는 페이지를 그대로 번역해오고, 한국에서는 페이지당 편집을 달리하여

 

그런 차이가 생기지 않았나 생각한다.(이런것도 신경써야지...ㅉㅉ)

 

그래서 그 사람말에 의하면 가격대비효율은 아주 낮다고 하는데...

 

그래도 질렀고, 나름 몇년전 관심을 가지고 공부했던 파트이기때문에

 

열심히 읽어봐야겠다는 생각도 든다.






댓글(0) | 엮인글쓰기(0) | 스크랩 신고 | 인쇄
 
 
 
다음글 : 드디어 마직까지 달리다.  2013.06.20 10:45:39
이전글 : 성훈이라면 당연한 뮤지션 아닌가?   2011.10.13 10:51:05